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엄마가 유방암 있으신데 올케랑조카한테 말하지말라고하세요

지나가리라 | 조회수 : 3,392
작성일 : 2019-11-10 00:57:27
가족력이 중요해서 여자조카들도 알아야할것같은데





말하지말리고하면서





내가 모잘다는둥 막화내세요

지금은 나으셨는데 속이라는 이유를 모르겠어요

화도엄청내시네요




저는페경 호르몬치로도 고민중인데





의사가 가족력있음 하지말라고하더라구요
IP : 180.69.xxx.126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ㅇ
    '19.11.10 1:04 AM (96.9.xxx.36)

    안젤리나 졸리 같은 유형의 유방암이면.. 꼭 알려야지요.

  • 2. ...
    '19.11.10 1:37 AM (122.38.xxx.110)

    병원가보면 보통 모계쪽을 보더라구요.
    그러니까 조카들은 올케 영향이 더 클 수 있다는
    어머님이 원치 않으시면 얘기하지마세요.
    한다리 건너 두다리 아직 어린 조카잖아요.
    유전검사도 있는데 수백가지 유전자중 몇개만 가지고 하는거라 완벽하지않대요.

  • 3.
    '19.11.10 2:05 AM (122.46.xxx.203)

    모계유전력이 대부분인데 무슨 오버를 하고 있어요.

  • 4. mmm
    '19.11.10 2:08 AM (70.106.xxx.240)

    발병 당시 나이가 만 40세 이전 또는 이후인지에 따라 유전력이냐 아니냐가 중요해요
    양측 다 봐야하구요 여자는 부계쪽 유전인자도 충분히 고려해야합니다

  • 5. 자존심이죠
    '19.11.10 2:17 AM (211.207.xxx.170)

    며느리에게 조금의 단점도 잡히기 싫은.
    울 시어머니 뭐 저한테 늘 출가외인이라고 친정과 변소는 멀어야 잘산다고 늘 이야기 하며 친정을 못가게 하셨는데 세월이 흘러
    본인 딸둘이가 시댁 가까이 살게 되었어요.
    아침 드시고 항상 차마시러 딸 집에 가서 놀다 오시곤 했는데
    (제가 시누이랑 통화하며 엄마 차마시고 방금 나갔다 이런말 많이 들었거든요)
    제가 시댁에 안부전화하면서 "어머님 아까 집에 안계시던데 형님(딸)집에 놀러가셨었어요? 하면
    "내가 거길 왜가? 슈퍼갔다 왔다"
    "나 니 시누이집에 안다닌다"
    이렇게 말씀하시곤 해요.

    또 신혼초엔 시누이 딸을 시어머니가 잠깐 데리고 있을 때도( 감기가 걸려 한약을 지어준적 있는데) 동네아줌마가 " 한약먹고 효과 좀 있더나 " 물어보았을때 "내가 언제 한약 지어줬냐"며 손가락을 입에 대며 화를 내시더라구요
    며느리로부터 시어머니 대접을 받고싶은 자존심일꺼라 생각합니다

  • 6. 오바라니..
    '19.11.10 2:20 AM (73.83.xxx.104)

    알려줘야 해요. 유전되었음 비슷한 나이대가 되면 걸릴 수 있어요.

  • 7. 리고
    '19.11.10 2:33 AM (70.106.xxx.240)

    원망이나 책잡히지 않으려는 거구요.
    20,30대 젊은 환자들은 유전적 요소가 강한거고

    50대이후 노화로 발병한 경우라도 손주들이 미리 알고있어야
    검진도 자주 하고 예방도 신경쓰죠

    양측 병력 꼭 물어봅니다 병원 가면요

  • 8.
    '19.11.10 3:52 AM (91.115.xxx.154)

    딸들한테나 알리세요.

  • 9. ㅇㅇ
    '19.11.10 5:00 AM (73.83.xxx.104)

    갱년기 호르몬 치료 뿐 아니라 다른 이유의 호르몬 치료나 피임약 사용 등 모든 면에서 제약이 있어요.
    가족력 있으면 남들보다 젊은 나이부터 검사 시작하라 하고요.
    알려주지 않는다면 크게 잘못하는 거예요.

  • 10. ㅇ솝
    '19.11.10 2:46 PM (220.120.xxx.235)

    그러게요, 알려줘야될듯한데요. 그런데 시간지나면 어차피 알게될듯합니다 예민한 분께 그냥 아량으로 뜻대로 해주시면 어떨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52156 서울대는 1차에서 몇배수로 뽑나요? ㅇㅇ 23:52:54 24
1552155 고 설리 추모글 아티스트 23:47:32 146
1552154 남편과 자며 푹 주무실수 있으세요? 4 ..... 23:45:21 346
1552153 정말 집값이 올랐나요? 4 지방 23:43:32 313
1552152 결식아동 돕는 방법 좀 알려 주세요~ 후원 23:35:23 54
1552151 살면서 진상 어디까지 봤어요? 8 ... 23:35:09 597
1552150 까스텔바작 맨투맨 겨울 티 하나 사고 후회되네요. 1 후회ㅜ 23:31:20 524
1552149 5살아이 유치원 셔틀 2 onmom 23:29:33 174
1552148 네이버스마트스토어 혼자할수있을까요 1 아정말 23:28:31 217
1552147 달걀감자샐러드를 못만들어요. 3 샐러드 23:27:55 425
1552146 동네 엄마들 허언증 만나보셨나요 2 그림 23:27:15 1,036
1552145 온라인면세점에서 산 향수가 온라인몰보다 많이 비싸네요 향수 23:24:09 170
1552144 아이가 너무 미워요. 5 미워요 23:21:50 878
1552143 해외사는 싱글맘 2주에 한번 만나는 남자 매번 밥차려준다는 2 가끔 생각나.. 23:18:20 869
1552142 저 미친걸까요(펑예) 19 리아 23:18:05 1,895
1552141 손모델 아르바이트는 어디서 알아보나요~ 2 .. 23:09:34 636
1552140 최악의 정부죠 28 .. 23:05:06 1,274
1552139 낼 대박 "스트레이트".jpg 8 나베아들서울.. 23:00:26 1,348
1552138 블랙머니 속터질거 같아 안보려고 했는데 2 영화 22:59:46 445
1552137 게임이 뭔지 관심도 없지만... 1 ㅡㅡ 22:54:17 235
1552136 집값올리는 귀재..문정부 25 집값 급등 22:53:25 976
1552135 롯데가 롯데함 (과자) 2 .... 22:51:41 593
1552134 방배동 이사계획 fm 22:50:23 410
1552133 탑텐 패딩 안무겁나요 5 ㅇㅇ 22:49:52 867
1552132 에어프라이어 에서 환경호르몬이 나오나요 4 uic 22:43:29 1,0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