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박근혜, 삼성 갤럭시 심박도 어플도 직접 챙겼다

래요 | 조회수 : 1,293
작성일 : 2019-09-12 23:41:34
http://n.news.naver.com/article/047/0002170242

박근혜 전 대통령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을 위해 갤럭시S5의 '심박도 측정 센서', 갤럭시노트4의 '산소포화도 측정 센서' 관련 규제를 직접 챙겼다는 증거를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확보한 것으로 확인됐다. 뇌물과 대가를 주고받았다는 두 사람의 혐의를 입증할 단서가 추가된 것이다.

<오마이뉴스> 취재에 따르면 박 전 대통령은 이 부회장과 독대를 한 2014년 9월 12일 전후로 갤럭시S5와 갤럭시노트4 출시에 걸림돌이었던 규제를 푸는 작업에 앞장섰다. 두 제품은 각각 '심박도 측정 센서'와 '산소포화도 측정 센서'를 스마트폰 사상 처음 탑재했다. 기존까지 해당 기능을 가진 제품은 의료기기로 분류돼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심사를 받아야 했다.

삼성 스마트폰에 연이은 특혜 제공

먼저 삼성전자는 2014년 2월 스페인에서 심박 센서를 탑재한 갤럭시S5(아래 S5)를 처음 공개했다. 삼성전자는 '세계 최초 심박 측정 센서'라며 S5를 홍보했다. 그러나 당시 규제에 의하면 S5는 의료기기로 분류돼 식약처 심사를 거쳐야 하는 등 출시 시기가 늦춰질 상황에 놓였다. 또 의료기기로 분류될 경우 해외시장에서도 관세에 불이익을 받아야 했다.


이에 식약처는 2014년 3월 17일 "실제로 의료목적이 아닌 운동·레저 목적의 심박수계와 맥박수계를 의료기기에서 제외한다"는 내용을 골자로 '의료기기 품목 및 품목별 등급에 관한 규정' 개정안을 행정 예고한 뒤 4월 8일 이를 공포했다. 그러자 업계에서는 의료기기 규제 완화가 삼성그룹을 위한 특혜라는 의혹이 제기됐다.

당시 식약처는 개정안이 공표되기 불과 몇 달 전까지 비슷한 기능의 중소기업 제품을 의료기기로 분류했다. 결국, S5의 출시에 맞춰 졸속으로 규제 완화한 것이다. 또 식약처는 규정이 개정되기 전 시작된 일부 통신사의 S5 사전 판매도 막지 않았다. 삼성전자가 '심박도 애플리케이션'을 일시적으로 잠가 놓았지만, 의료기기법에 따라 제조 허가도 받지 않은 상태였다.

--------------------------------------------------------------------------------------------

나경원 아들이 삼성지원을 받아서 과제를 하는 교수와 함께 논문을 2014년 여름방학 때 진행했어요.


2014년도 2차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 선정과제 리스트(소재기술, ICT 창의과제) 2014-10-09

개인 맞춤형 건강관리 서비스를 위한 심폐체력 측정용 웨어러블 센서 시스템 서울대 윤형진 교수
IP : 125.142.xxx.93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9.9.12 11:44 PM (49.172.xxx.114)

    대단하네요
    그 분은 자기 아이들 대학보내려고 국회의원 되신건 아닌지 묻고싶네요

  • 2. ㅠㅠ
    '19.9.12 11:47 PM (14.40.xxx.115)

    진짜 지친다 지쳐
    너베스트 님은 스케일이 달라서 뭘해도 국제적인 스케일이네
    스페셜올림픽에
    아이비대학에
    국제적학술지에 논문내고
    서울대 실험실 빌리셔서
    글로벌기업 삼성과 연관성의혹까지????

  • 3. ..
    '19.9.13 12:03 AM (223.33.xxx.56)

    이거 정유라 말사건 급 아닌가요?
    삼성만 들어가면 사단이 나네요

  • 4. ..
    '19.9.13 12:07 AM (223.33.xxx.56)

    이정도면 민주당에 알려야하지 않나요?

  • 5. 엄청나네
    '19.9.13 12:35 AM (90.254.xxx.240)

    네티즌들 대단합니다.

  • 6. 민주당에
    '19.9.13 2:13 AM (89.241.xxx.60)

    어떻게 알릴 수 있죠? 당연히 수사해야하지 않나요. 국회의원이 어떻게 어떤 용도로 삼성의 연구실적을 아들 제 1논문으로 올렸을까요?

  • 7. 그 분
    '19.9.13 2:46 AM (89.241.xxx.60)

    성정에 예일대 다니는 공부 잘하는 아들 동네방네 소문 내고도 남을진데 이리 꽁꽁 숨겨놓아 미국인 아들 있는 거 첨 알았어요. 언제 미국인이 되었을까요? 분명 부산에서 아들 낳아 부산의 어머니 부산댁 현조엄마 일텐데. 감알지 설이 맞는걸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13852 오래 살아도 정이 안가고 답답해요 주택 17:55:53 7
1513851 일요일 학원 휴무제 될까요? .... 17:55:34 11
1513850 [긴급] 한겨레 익성 녹취록 폭로 오후 6시 예정 김완기자 17:54:46 137
1513849 소래포구근처...꽃축제 이름 아시나요? ........ 17:53:13 14
1513848 우리나라가 총기소지가 되었다면.... 1 빵빵빵 17:52:14 47
1513847 단독) 견찰&기레기 사실은 사람이 아닌걸로 밝혀짐 미친갈라치기.. 17:48:42 129
1513846 압색하면서 왜구부르고, 장관님 집에서 짜장면 쳐먹었다구요? 6 그래 즐겨라.. 17:47:57 372
1513845 민주당,검찰청, 법무부 홈페이지입니다. 글 남깁시다.. 17:47:49 179
1513844 방금 유재일 방송 옆에 제목 6 ㅇㅇ 17:46:25 345
1513843 잠자기 전에 너무 배고파하는 식도염환자에겐 무얼 먹일까요? 5 대학생 17:46:09 176
1513842 영양제 맞으러 갔다가 낙태 수술 당한 임신부  2 .. 17:45:45 387
1513841 한국일보 정재호 기레기 3 .... 17:45:19 206
1513840 한겨레 오늘 오후6시 익성 녹취록 공개 1 ㅎㅎㅎ 17:44:03 510
1513839 내일 뉴스공장 특집인가봐요. 비상시국 11 .. 17:43:06 838
1513838 이번주 검찰청 주변 중국집 혼내러 나갑니다! 1 아우 17:42:47 215
1513837 윤석렬 무너지고 있군요 15 ,,,, 17:41:00 1,504
1513836 검찰개혁 지금 아니면 못하겠어요. 절대. 10 ... 17:40:21 251
1513835 포커스 데일리 남기창 기자님! (feat 배후세력) 4 min030.. 17:40:11 334
1513834 조국장관집 음식배달원에게 질문하는 기레기 1 00 17:39:44 377
1513833 어머낫 검찰 무서워 죽겠네요 6 ㄴㄷ 17:36:11 670
1513832 해운대에 칼국수 맛집 좀 부탁드려요 dd 17:36:02 54
1513831 요가 등록하려고 하는데요 요가 배워보신분들 질문드려요 1 primro.. 17:36:02 114
1513830 세계최대 청원사이트 '도쿄 올림픽 욱일기 금지' 운동 2019... 4 전범국 17:35:11 229
1513829 이거 보이스피싱 이죠? ?? 17:34:44 126
1513828 안미현 검사의 초딩 논리에 반박하는 시민들 좀 멋짐~ 12 흔한개껌 17:30:43 9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