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박근혜, 삼성 갤럭시 심박도 어플도 직접 챙겼다

래요 | 조회수 : 1,350
작성일 : 2019-09-12 23:41:34
http://n.news.naver.com/article/047/0002170242

박근혜 전 대통령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을 위해 갤럭시S5의 '심박도 측정 센서', 갤럭시노트4의 '산소포화도 측정 센서' 관련 규제를 직접 챙겼다는 증거를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확보한 것으로 확인됐다. 뇌물과 대가를 주고받았다는 두 사람의 혐의를 입증할 단서가 추가된 것이다.

<오마이뉴스> 취재에 따르면 박 전 대통령은 이 부회장과 독대를 한 2014년 9월 12일 전후로 갤럭시S5와 갤럭시노트4 출시에 걸림돌이었던 규제를 푸는 작업에 앞장섰다. 두 제품은 각각 '심박도 측정 센서'와 '산소포화도 측정 센서'를 스마트폰 사상 처음 탑재했다. 기존까지 해당 기능을 가진 제품은 의료기기로 분류돼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심사를 받아야 했다.

삼성 스마트폰에 연이은 특혜 제공

먼저 삼성전자는 2014년 2월 스페인에서 심박 센서를 탑재한 갤럭시S5(아래 S5)를 처음 공개했다. 삼성전자는 '세계 최초 심박 측정 센서'라며 S5를 홍보했다. 그러나 당시 규제에 의하면 S5는 의료기기로 분류돼 식약처 심사를 거쳐야 하는 등 출시 시기가 늦춰질 상황에 놓였다. 또 의료기기로 분류될 경우 해외시장에서도 관세에 불이익을 받아야 했다.


이에 식약처는 2014년 3월 17일 "실제로 의료목적이 아닌 운동·레저 목적의 심박수계와 맥박수계를 의료기기에서 제외한다"는 내용을 골자로 '의료기기 품목 및 품목별 등급에 관한 규정' 개정안을 행정 예고한 뒤 4월 8일 이를 공포했다. 그러자 업계에서는 의료기기 규제 완화가 삼성그룹을 위한 특혜라는 의혹이 제기됐다.

당시 식약처는 개정안이 공표되기 불과 몇 달 전까지 비슷한 기능의 중소기업 제품을 의료기기로 분류했다. 결국, S5의 출시에 맞춰 졸속으로 규제 완화한 것이다. 또 식약처는 규정이 개정되기 전 시작된 일부 통신사의 S5 사전 판매도 막지 않았다. 삼성전자가 '심박도 애플리케이션'을 일시적으로 잠가 놓았지만, 의료기기법에 따라 제조 허가도 받지 않은 상태였다.

--------------------------------------------------------------------------------------------

나경원 아들이 삼성지원을 받아서 과제를 하는 교수와 함께 논문을 2014년 여름방학 때 진행했어요.


2014년도 2차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 선정과제 리스트(소재기술, ICT 창의과제) 2014-10-09

개인 맞춤형 건강관리 서비스를 위한 심폐체력 측정용 웨어러블 센서 시스템 서울대 윤형진 교수
IP : 125.142.xxx.93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9.9.12 11:44 PM (49.172.xxx.114)

    대단하네요
    그 분은 자기 아이들 대학보내려고 국회의원 되신건 아닌지 묻고싶네요

  • 2. ㅠㅠ
    '19.9.12 11:47 PM (14.40.xxx.115)

    진짜 지친다 지쳐
    너베스트 님은 스케일이 달라서 뭘해도 국제적인 스케일이네
    스페셜올림픽에
    아이비대학에
    국제적학술지에 논문내고
    서울대 실험실 빌리셔서
    글로벌기업 삼성과 연관성의혹까지????

  • 3. ..
    '19.9.13 12:03 AM (223.33.xxx.56)

    이거 정유라 말사건 급 아닌가요?
    삼성만 들어가면 사단이 나네요

  • 4. ..
    '19.9.13 12:07 AM (223.33.xxx.56)

    이정도면 민주당에 알려야하지 않나요?

  • 5. 엄청나네
    '19.9.13 12:35 AM (90.254.xxx.240)

    네티즌들 대단합니다.

  • 6. 민주당에
    '19.9.13 2:13 AM (89.241.xxx.60)

    어떻게 알릴 수 있죠? 당연히 수사해야하지 않나요. 국회의원이 어떻게 어떤 용도로 삼성의 연구실적을 아들 제 1논문으로 올렸을까요?

  • 7. 그 분
    '19.9.13 2:46 AM (89.241.xxx.60)

    성정에 예일대 다니는 공부 잘하는 아들 동네방네 소문 내고도 남을진데 이리 꽁꽁 숨겨놓아 미국인 아들 있는 거 첨 알았어요. 언제 미국인이 되었을까요? 분명 부산에서 아들 낳아 부산의 어머니 부산댁 현조엄마 일텐데. 감알지 설이 맞는걸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601947 yuji가 윤석열 부인의 전설적인 논문에서 나온거였군요;; ... 00:25:59 60
1601946 정봉주도 작작 좀 했으면 8 답답 00:16:42 349
1601945 혹시 아기 브랜드옷 이월상품 싸게파는 사이트 아시나요? 1 ........ 00:16:28 58
1601944 방금 우리 강쥐가 방구 꼈어요. 2 ㅎㅎ 00:15:10 301
1601943 간병인 어디서 구하나요? 2 .. 00:12:54 213
1601942 췌장 물혹 관련 병원 여쭤요 조언 부탁드.. 00:12:00 100
1601941 대진성주회 다니는 남자를 좋아하게 되었는데요 4 kkkks 00:10:52 291
1601940 백날 마스크 써봐야 식당 주인 잘못만나면 끝이예요 5 ... 00:01:28 1,160
1601939 기생충 엔딩후에 조여정은.. 3 12 2020/02/18 1,721
1601938 혼술했는데. 옛사람이 너무보고싶네요 4 쇼팽 2020/02/18 662
1601937 금태섭이 자꾸 꼼수쓰면 정봉주 무소속 출마할듯하네요. 23 ㅇㅇ 2020/02/18 1,017
1601936 사법농단판사들 죄다복귀; 3 ㄱㄴ 2020/02/18 151
1601935 이글에 링크된 페북글 왜 지웠을까요? 1 페북 2020/02/18 133
1601934 대상포진 걸렸는데도 예방주사맞음 효과있나요? 7 .. 2020/02/18 682
1601933 PC에 네이버가 안돼요 3 .. 2020/02/18 213
1601932 따뜻한 패딩 하나 사려는데 몽클레어 추천좀 부탁드려요. 10 굽신 2020/02/18 924
1601931 요즘 용의 눈물 보는데 재밌어요 ㅁㅁ 2020/02/18 138
1601930 감말랭이 원없이 먹고 싶어요. 19 머리가띵~ 2020/02/18 2,095
1601929 정봉주 하고 경선 안할라고 로비도 했다네요 /펌 13 금태서비 2020/02/18 1,544
1601928 씨젠, 코로나19 진단시약 전세계 공급 10 .... 2020/02/18 1,704
1601927 부르클린으로 가는 마지막 비상구 8 aa 2020/02/18 654
1601926 분당에서 항공대 통학 가능할까요? 8 아이 2020/02/18 761
1601925 탤런트 지수원.. 5 ... 2020/02/18 2,624
1601924 남편이 전여친이랑 같은 직장에 근무하는데요 16 ... 2020/02/18 3,177
1601923 80년대에 산 피아노 가격이요 6 피아노 2020/02/18 1,0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