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19) 리스 탈출 성공했어요!

제가 | 조회수 : 18,828
작성일 : 2019-05-26 00:01:39
19금 글을 쓰는 날이 다 올 줄이야. 40대 중반인데 남편이 연초에 대형 사고 하나 친 다음부터는 각 방 쓰고 있고요. 그 전에도 자주 싸워서 마지막이 언제인지 기억도 안나요. 하지만. 저는 문득문득 아직도 야한 생각을 해요. 그렇다고 딴 남자를 만날 수 있는 것도 아니고. 이혼할 거 아니면 남편만이 유일한 옵션이잖아요. 그래서 아주 툭 까놓고 자세히 얘기를 했어요. 나는 필요하다. 그리고 다음날 아이 학교 보낸 다음 정성껏 단장하고 남편 방에 들어갔더니 호의적으로 반응을 하대요. 고목인 줄 알았는데. 

저는 부부 싸움은 칼로 물 베기라는 말을 제일 싫어하거든요. 아무리 부부라도 칼로 물 베는 거 아니고 싸울 때마다 마음의 상처가 남고 또 쌓이잖아요. 그런데 부부 관계를 다시 트고 나니 물 베기 하는데 약간은 도움이 되는 것 같아요. 대화도 많이 하게 되고. 눈도 마주치고. 서로 옷 입는 것도 봐주고요. 예쁘다 멋지다 소소한 칭찬도 해 주고요. 혹시 비슷한 상황에 계신 분들 한번 시도해 보세요. 하루하루의 활력이 달라지는 것 같아요. 화이팅!
IP : 74.75.xxx.126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9.5.26 12:03 AM (119.64.xxx.178)

    두 분사랑 영원하시길

  • 2. 궁금한게
    '19.5.26 12:06 AM (121.133.xxx.137)

    님은 마음의 준비를 했으니 몸단장도
    하고 남편방에 갔지만
    남편은 준비 안된 상태였을텐데
    씻지도 않은 남편과 하셨나요 아니면
    잠깐만 기다리라하고 준비하고
    오던가요
    저는 위생이 삘보다 중요한 사람이라
    영화에서도 외출에서 돌아오자마자
    불붙어서 그대로 잠자리하는거
    토나올지경이거든요

  • 3. 근데요...
    '19.5.26 12:07 AM (87.236.xxx.2)

    진정한 리스는 그 어떤 시도도 통하지 않는 거 아니던가요?
    님은 리스라기보단 한동안 뜸했던 걸로......

  • 4.
    '19.5.26 12:11 AM (74.75.xxx.126)

    궁금하신 윗님. 그 전날 미리 얘기를 자세히 (실은 통보) 했기 때문에 제가 단장하는 낌새를 느끼고 남편도 씻더라고요. 위생상 문제 없이 잘 치뤘어요.

  • 5.
    '19.5.26 12:13 AM (74.75.xxx.126)

    근데요님, 저도 시도했다가 두 번 거절당했어요. 그 때마다 마음의 상처가 더 깊어지고요. 그래도 용기를 낸 거였는데 세 번만에 시도가 통하니 기쁘네요.

  • 6. ㅋㅋ
    '19.5.26 12:13 AM (121.133.xxx.137)

    눈치가 있으신 남편이네요
    다행입니다^^

  • 7. 완전
    '19.5.26 12:24 AM (121.154.xxx.40)

    축하 드립니다
    큰 문제 푸셨네요

  • 8. ..
    '19.5.26 12:50 AM (211.108.xxx.176)

    궁금한게님 저두요
    남편 샤워 양치 안하면 옆에 못오게해요
    손도 수술실 의사처럼 무균 됄때까지 닦고 오라그래요

  • 9. 근데요...
    '19.5.26 2:54 AM (87.236.xxx.2)

    아~ 진짜 역경을 헤치고 성공하신 거로군요!!! ^^
    축하드려요~~
    앞으로도 쭉 행복하시구요~ ^^

  • 10. 쉽게
    '19.5.26 7:10 AM (49.196.xxx.54)

    저도 그냥 내 행복을 위해 요구해요.
    저는 이렇게 꼬십니다
    마사지 해줄께~

  • 11. ^^
    '19.5.26 10:10 PM (1.237.xxx.57)

    남자들은 특히 19만 잘 돼도...
    아마 님보다 남편이 더 원했을거예요
    자존심 부리느라 두번 거절한거고요
    부부싸움은 진짜 침대생활만 잘 되도 만사형통신듯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04575 다단계제품 한품목만 사고 싶은게 있는데요 2 다단계제품 16:05:47 55
1204574 우리나라에서 기독교 퇴출운동 벌여야 하지 않을까요, 2 이 정도면... 16:05:46 48
1204573 놀랍네요 광화문 13 ㅇㅇ 16:02:01 570
1204572 고1 문과지망생 다시시작 16:00:14 75
1204571 광화문 집회 허가 내 준 판사 진짜 미친거 아닌가요? 5 ㅇㅇ 15:59:56 277
1204570 조여정이 광고하는 콜라겐 15:57:26 114
1204569 오늘부터 절대 외출금지하세요!!!!!! 9 15:54:08 1,327
1204568 오늘 집회 허가 한 판사 놈 1 .. 15:53:34 255
1204567 노량진 새벽에가면 싸나요? 1 소라 15:45:49 128
1204566 노인 암환자 요양등급이나 지원 받을수 있나요? 5 복지시대 15:43:12 217
1204565 감사하라고 하니 입으로 감사를 내뱉지만, 말이 겉돌아요 4 ㅇㅇ 15:41:16 270
1204564 속보!!! 빤스 교회 관련 확진자 100명 넘어 9 .... 15:41:09 1,462
1204563 다음달 개최 예정인 '퀴어축제 반대' 청원 20만 명 넘어 1 .... 15:40:33 232
1204562 시누이 시어머니 장례식 10 급질 15:38:59 842
1204561 영국이란 나라는 어떤 나라인가요 ㅇㅇ 15:37:33 240
1204560 저 지금 카페 옆 여자에게 29 편안하게 15:35:56 2,808
1204559 관악구 요양원 추천바랍니다 아침안개 15:35:38 105
1204558 다이어터 인데 질좋은 연어회를 먹고 싶어요 3 15:33:37 340
1204557 진주귀걸이는 달랑이보다 착붙? 3 진주 15:32:14 402
1204556 스벅 양평 DTR점 엄청 크네요 2 ... 15:32:10 696
1204555 미통당은 아직 홍정욱에 미련이 남는걸까요? 18 ... 15:30:27 552
1204554 내일부터 뷔페식당 영업중지던데 구내식당도 포함인가요 내일 15:30:24 398
1204553 안그런 교회도 많아요 17 ..... 15:29:04 597
1204552 사랑제일교회 관련 코로나19 확진자 벌써 100여명 9 미친. 15:25:24 1,081
1204551 부동산문제 결단을 내려라. 29 .... 15:23:47 8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