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19) 리스 탈출 성공했어요!

제가 | 조회수 : 17,163
작성일 : 2019-05-26 00:01:39
19금 글을 쓰는 날이 다 올 줄이야. 40대 중반인데 남편이 연초에 대형 사고 하나 친 다음부터는 각 방 쓰고 있고요. 그 전에도 자주 싸워서 마지막이 언제인지 기억도 안나요. 하지만. 저는 문득문득 아직도 야한 생각을 해요. 그렇다고 딴 남자를 만날 수 있는 것도 아니고. 이혼할 거 아니면 남편만이 유일한 옵션이잖아요. 그래서 아주 툭 까놓고 자세히 얘기를 했어요. 나는 필요하다. 그리고 다음날 아이 학교 보낸 다음 정성껏 단장하고 남편 방에 들어갔더니 호의적으로 반응을 하대요. 고목인 줄 알았는데. 

저는 부부 싸움은 칼로 물 베기라는 말을 제일 싫어하거든요. 아무리 부부라도 칼로 물 베는 거 아니고 싸울 때마다 마음의 상처가 남고 또 쌓이잖아요. 그런데 부부 관계를 다시 트고 나니 물 베기 하는데 약간은 도움이 되는 것 같아요. 대화도 많이 하게 되고. 눈도 마주치고. 서로 옷 입는 것도 봐주고요. 예쁘다 멋지다 소소한 칭찬도 해 주고요. 혹시 비슷한 상황에 계신 분들 한번 시도해 보세요. 하루하루의 활력이 달라지는 것 같아요. 화이팅!
IP : 74.75.xxx.126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9.5.26 12:03 AM (119.64.xxx.178)

    두 분사랑 영원하시길

  • 2. 궁금한게
    '19.5.26 12:06 AM (121.133.xxx.137)

    님은 마음의 준비를 했으니 몸단장도
    하고 남편방에 갔지만
    남편은 준비 안된 상태였을텐데
    씻지도 않은 남편과 하셨나요 아니면
    잠깐만 기다리라하고 준비하고
    오던가요
    저는 위생이 삘보다 중요한 사람이라
    영화에서도 외출에서 돌아오자마자
    불붙어서 그대로 잠자리하는거
    토나올지경이거든요

  • 3. 근데요...
    '19.5.26 12:07 AM (87.236.xxx.2)

    진정한 리스는 그 어떤 시도도 통하지 않는 거 아니던가요?
    님은 리스라기보단 한동안 뜸했던 걸로......

  • 4.
    '19.5.26 12:11 AM (74.75.xxx.126)

    궁금하신 윗님. 그 전날 미리 얘기를 자세히 (실은 통보) 했기 때문에 제가 단장하는 낌새를 느끼고 남편도 씻더라고요. 위생상 문제 없이 잘 치뤘어요.

  • 5.
    '19.5.26 12:13 AM (74.75.xxx.126)

    근데요님, 저도 시도했다가 두 번 거절당했어요. 그 때마다 마음의 상처가 더 깊어지고요. 그래도 용기를 낸 거였는데 세 번만에 시도가 통하니 기쁘네요.

  • 6. ㅋㅋ
    '19.5.26 12:13 AM (121.133.xxx.137)

    눈치가 있으신 남편이네요
    다행입니다^^

  • 7. 완전
    '19.5.26 12:24 AM (121.154.xxx.40)

    축하 드립니다
    큰 문제 푸셨네요

  • 8. ..
    '19.5.26 12:50 AM (211.108.xxx.176)

    궁금한게님 저두요
    남편 샤워 양치 안하면 옆에 못오게해요
    손도 수술실 의사처럼 무균 됄때까지 닦고 오라그래요

  • 9. 근데요...
    '19.5.26 2:54 AM (87.236.xxx.2)

    아~ 진짜 역경을 헤치고 성공하신 거로군요!!! ^^
    축하드려요~~
    앞으로도 쭉 행복하시구요~ ^^

  • 10. 쉽게
    '19.5.26 7:10 AM (49.196.xxx.54)

    저도 그냥 내 행복을 위해 요구해요.
    저는 이렇게 꼬십니다
    마사지 해줄께~

  • 11. ^^
    '19.5.26 10:10 PM (1.237.xxx.57)

    남자들은 특히 19만 잘 돼도...
    아마 님보다 남편이 더 원했을거예요
    자존심 부리느라 두번 거절한거고요
    부부싸움은 진짜 침대생활만 잘 되도 만사형통신듯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12979 주진우 “윤석열 장모 문제, 함부로 언급하면 자동 명예훼손 걸려.. ㅋㅋ 22:57:44 313
1512978 지난주까지만 해도 반팔이었거든요. 4 날씨참 22:55:46 171
1512977 목소리나 말투 많이 중요하다고 보세요? 3 ㅇㅇ 22:54:43 154
1512976 검찰이 지금 민간인사찰하고 있는 듯 하네요, 5 11 22:50:34 452
1512975 검찰이 검찰개혁을 필사적으로 막는 이유. Jpg 2 필독요 22:47:03 409
1512974 피자 떡볶이 대단하네요 4 1112 22:45:46 807
1512973 윤석열은 장모하고 함께 사나요? 8 11 22:45:25 587
1512972 현조는 공식적으로 한국계 미국인이라면 2 **** 22:45:24 359
1512971 윤석열 대선후보 조사 1번 후보 ㅋㅋㅋㅋㅋㅋㅋㅋㅋ 25 엿은호박엿 22:41:38 1,320
1512970 부산인데요 고층건물 사는 친척 언니 피난 나 왔어요 10 바람불어 22:38:57 1,729
1512969 윤석열이 익성에 연루되었다고 보도되니, 빡"쳤다는데,,.. 11 ,,,, 22:35:51 1,226
1512968 우리 이상한 발음의 외국어 놀이 해요 11 22:35:45 507
1512967 (펌)민부론에 대해 알아보자. 6 ..... 22:33:13 207
1512966 핑클은 진짜 옥주현이 살렸군요 11 22:32:36 2,255
1512965 태풍시 진짜 이해 안가는 사람들 12 얼음수족관 22:29:09 1,785
1512964 로라애슐리 원피스(의류)는 어디서 사나요? 4 primro.. 22:28:12 484
1512963 고1 아들이 아이폰을 사겠다고 하는데. 2 우울 22:28:08 355
1512962 이효리 미모죽지않았네요 17 지구별죠 22:27:52 2,339
1512961 뉴스킨 질문이요 1 좋긴해 22:27:04 226
1512960 핑클 놀랍네요 11 ee 22:26:07 1,984
1512959 교회 십일조는 봉투에 내는 건가요, 계좌 이체 하는 건가요? 5 궁금합니다... 22:23:29 464
1512958 핑클 무대 보니 효리가 진짜 이쁘네요 7 우와 22:20:13 1,914
1512957 서울에서 2박 3일 뭐 할까요? 6 ㅇㅇ 22:20:12 265
1512956 지방 검사들.. 출장비 숙식비 세금으로 다 충당??? 4 ?? 22:19:52 700
1512955 어떤 형태로든 즉각 출국금지를 조치를 내려야 합니다. 윤석열 7 !! 22:19:52 5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