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가정의 위기가 왔을때 어떤마음으로 살아야 할까요

| 조회수 : 2,974
작성일 : 2019-01-10 11:12:57
저는 결혼19년간 큰 어려움 없이 평범하게 살았다고 생각합니다
성실하고 검소한 남편 너무나 존경스러운 시부모님
착하고 건강한 아이들
남편이 명퇴한지 4년간 불규칙한 수입이었지만
제가 생활비는 벌수 있으니 별 걱정없이 살았어요
그런데 일을 못하게 될것 같습니다
애들은 중고등이라 교육비 정신없는 시기인데
눈앞이 캄캄 하네요
정신 바짝 차리고 다시 시작해야 하는데 자꾸 힘이빠져요

얼마전 국가 부도에 날 이라는 영화를 보며 허준호님이 제발
자살 안하기를 바랬어요
죽을것 같이 힘들어도 다살아진다고 믿고 싶어서요
다시 잘 살아가는 모습에 제가 위로가 되더라구요
저도 다시 일어날수 있겠지요
IP : 183.107.xxx.248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9.1.10 11:14 AM (1.231.xxx.157)

    한쪽문이 닫히면 한쪽문이 열리더라구요

    힘내세요!

  • 2. ..
    '19.1.10 11:15 AM (218.148.xxx.195)

    예 물론 다시 일어나실수있습니다
    건강에 신경쓰시고..하루하루 그러면 다시 웃고계실꺼에요

  • 3. 77
    '19.1.10 11:27 AM (58.123.xxx.231)

    힘내세요!!!

  • 4. ...
    '19.1.10 1:28 PM (61.99.xxx.108)

    원글님

    인생은 원래 힘든거래요
    그걸 하나 하나 숙제처럼 국복하고 성공해 나아가는거라고요

    우선 입에 풀칠할 방법은 있죠
    일인 많아요
    아이들도 꼭 과외 안해도 됩니다(저 학원강사)
    오히려 절박한 상황이 더 좋은 밑거름이 될수 있어요
    대학나온다고 성공하는것 아니니 지금 상황에만 충실하시길~
    힘내세요~~!

  • 5. 님~
    '19.1.10 1:54 PM (211.179.xxx.129)

    가족에 환자 없는게 다행이다란
    맘으로 버티세요.
    사교육도 학원말고 인강으로도 잘하는 애들은
    잘 하고 오히려 빨리 철들어 결과가 더 좋을 수 있어요.
    가족모두 건강하고 화목하면 좋은 길이 생길거에요.

  • 6. ..
    '19.1.10 2:06 PM (122.35.xxx.84)

    제가 남편 사업실패로 몇년 힘든 시간을 보낸적이 있는데요
    처음 겪는 일이라 돈이 없으면 끝장 나고 인생이 나락으로 떨어지는줄 알았는데 전혀 그렇지 않아요
    일상은 계속되고 끝장 나지않아요
    그냥 계속되는 일상인데 돈이 없어서 좀 불편했을뿐
    마음을 비우면 정말 괜찮아요
    다시 괜찮아질거란 그런희망보단..
    악착같이 살아내야겠다 그런 간절함...노력이 있었고요
    별로 달라질건 없어요
    주의할건 돈때문에 예민해질때 부부싸움 잦아지면
    정말 관계회복 하기 힘들어서 어지간하면 넘어가주세요..
    힘내시고요 다 지나가요

  • 7. 제가
    '19.1.10 6:26 PM (1.211.xxx.188)

    가장 좋아하는 말이 전화위복이예요.
    화가 변하여 복이 된다..
    지금의 어려움이 도리어 또다른 기회가
    되어 복으로 변하기를 바랄게요.

  • 8. wisdomH
    '19.1.10 8:12 PM (116.40.xxx.43)

    나의 업보, 수행 과정이라고 생각하고 터널을 지나왔어요.
    12~16년. 나의 지옥 체험이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10932 간식으로 국물떡볶이 싸가려면.. 1 ㅇㅇ 22:09:26 21
1510931 보기만 해도 기분 좋아지는 아이돌 여자 22:07:24 56
1510930 정시 준비하는 고3아이 뭘 먹여야할까요? 1 수험생맘 22:06:57 52
1510929 이건 관심있을 때 하는 행동인가요? ㅈㅈ 22:05:29 60
1510928 익성과동양대 이게 뭘 의미하나요??? 4 나무 22:04:32 288
1510927 남편 동료가 세상을 떠났어요..... 옆에서 뭘 할 수 있을까요.. .... 22:04:08 384
1510926 연대 시위하는 학생들 사진보세요 9 윤썩엿아웃 .. 22:03:26 612
1510925 보통의 몸매면 똑바로 섰을때, 허벅지 안쪽이 안붙나요? 보통몸매? 22:03:00 123
1510924 노안인데 사무직 일하시는분들께 도움청합니다 노안 22:02:57 88
1510923 뭄에 자꾸 지방종도 생기고 ㅇ아 22:02:55 124
1510922 (익성)요새 정치관때문에 부부싸움하시는분들께 8 이뻐 21:58:17 269
1510921 사진 어플 추천해주세요 3 암드로이드 21:57:21 119
1510920 논평"거짓말 중독에 걸린 민주당은 거짓 의혹제기를 그만.. 13 자한당대변인.. 21:57:16 292
1510919 검찰은 조국에서 발을 빼고있다? 5 21:54:54 705
1510918 왜 정치검찰 out 촛불집회에 대한 뉴스는 안나오고 9 ㅇㅇㅇㅇ 21:54:24 297
1510917 국내여행 패키지.. 태풍 시 환불해주나요 진행하나요? ........ 21:52:24 81
1510916 초고속블랜더(바이타믹스,해피콜..)쓰시는 분들! 1 zziozz.. 21:51:13 183
1510915 네버 검색어보세요 21:50:03 244
1510914 나경원 아들 서울에서 태어났다고 자유당이 주장 ㅋㅋ 펌) 24 웃겨서 21:42:37 1,796
1510913 최민희, 김성회 '검찰이 엮어 넣을 수 있었으면 진작에 했다'... 14 논두렁검새 21:41:27 1,128
1510912 엄마 장례식후 5 !! 21:41:13 992
1510911 학원비할인되는 이마트국민카드 문의드려요 21:36:40 155
1510910 광파오븐과 미니오븐의 차이가 뭔가요? 1 오븐 21:35:49 229
1510909 통바지 유행 앞으로 쭈욱 갈까요? 8 오로라 21:31:38 794
1510908 오늘 김경수도지사님 2 ... 21:28:33 7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