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유치원이나 학원 선생님이 혼전 동거를 하면 아이 보내기가 싫은가요?

궁금 조회수 : 2,672
작성일 : 2012-06-26 10:55:52

정말 궁금해서 묻는 질문이에요..

제 친구가 일했던 유치원 선생님이..

밤에 그 여자 선생님이 다른 남자랑 껴 안고 다니는 것을 학부모가 봤나봐요

그리고 나중에는 남자랑 마트에서 장보는 것도 학부모님들이 봤구요..

결혼 전이고 동거를 남자분과 몇년째 했나봐요..

그런데.. 어떤 학부모님이 그런분한테 자기 아이 맡길 수 없다고 반을 옮겼다고 하더라구요..

 

이게 정상인가요??

 

전 궁금한데.

 

제가 건너 건너 아는 분도.. 학원에서 일하는데.. 원어민이랑 거의 동거 하고 있더라구요

그 둘은.. 밖에서 돌아다니다가 아이들이 봐서... 이미 소문이 다 났구요..

 

이 두 가지 문제를 가지고 친구랑 얘기를 하는데..

 

저는 사고가 교육을하고 사람들 입에 오르내릴 수 있는 직업을 가진 사람은 조심해야한다고 생각했고(동거가 나쁘다가 아니고 보여지는 부분도 신경써야 한다는 뜻으로..)

제 친구는 결혼전에 어떤 사람인지 알아보려고.. 혹은 사랑해서 연애하면서 그런건데. 그게 애 가르치는데 수업

준비만 잘하면 되지.. 무슨 문제가 되냐고 하더라구요

 

 

 

 

IP : 1.224.xxx.77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글쎄
    '12.6.26 10:58 AM (211.117.xxx.225)

    이성관계에 있어 조신하게(?) 행동하는 것과
    아이를 가르치는 것의 상관관계를 전혀 모르겠는데요.
    제 친구중 모태솔로인 유치원 선생님 하나 있는데 원래 성격이 좀 소극적이라 그러는지
    애들 별로 잘 가르치는 거 같지 않아요;;;;;;;;;

  • 2. 싫습니다
    '12.6.26 10:59 AM (125.181.xxx.2)

    유치원과 학원이 얼마나 많은데 굳이 그런 선생님에게 보내고 싶지 않습니다.

  • 3. ...
    '12.6.26 10:59 AM (199.43.xxx.124)

    저는 좀 아 이중적이네 뭔가 이상한 사고방식의 소유자 아닌가? 성장배경이 특이한가? 하는 생각이 마구마구 들면서 좀 그렇긴 한데 좀 그렇다는 마음이 드는게 사실 편견이거든요.
    순간적으로 그런 마음이 드는데 교양있게 억눌러요 ㅎㅎㅎㅎ

  • 4. 유나
    '12.6.26 11:01 AM (119.69.xxx.22)

    글쎄요...
    말투라던가 행동거지를 보고 판단을 할꺼같은데..
    한남자랑 몇년씩이나 동거하고 있고... 이거 우리가 늘 말하던 유럽식 아니던가요??
    복지도, 교육도 유럽식을 외치면서... ㅎㅎ
    받아들이기 힘드신 분도 계실것 같긴한데 저는 상관없어요.

  • 5. ..
    '12.6.26 11:01 AM (147.46.xxx.47)

    아무래도 교사라는 이미지가 있다보니 그런가봐요.
    아이가 반을 옮긴것 뿐이고..선생님께 특별한 불이익이 가해진게 아니니 괜찮지않나요?

    글쎄님 굳이 모태솔로 친구분이 이글에 거론되는 이유를 모르겠네요.

  • 6. 글쎄
    '12.6.26 11:04 AM (211.117.xxx.225)

    점두개님, 이성친구, 동거 이런것과 아이를 잘 가르치고 케어하는게 관계가 없다고 보기 때문에 얘기한겁니다.

  • 7. ..
    '12.6.26 11:04 AM (147.46.xxx.47)

    이성관계와 동거를 함께 묶으시는것 자체가 오류 아닐까요?

  • 8. .....
    '12.6.26 11:05 AM (110.70.xxx.95)

    애들에게.티만.안내면 상관없다고 봅니다.

  • 9. .,
    '12.6.26 11:14 AM (211.246.xxx.207)

    포르노 찍은거 아니면 괜찮아요
    그런데 말투나 그런게 천박하면
    편견이 생길거 같아요

  • 10.
    '12.6.26 11:19 AM (125.186.xxx.131)

    애들이 그 사실을 알면 영향이 갈 겁니다. 특히 중학생 정도 되면, 부모님보다 선생님에게 많은 영향을 받아요. 인생이라던지, 앞으로의 진로, 이런 걸 많이 상담받고 조언 받더라구요. 그냥 단순히 지식만 전수하는 건 아니에요. 뭐 모르는 분들은 학원 선생이 지식 전수만 잘 하면 되지, 라고 생각하실 수 있지만, 그 시기의 아이들은 잘 비뚫어지고 감정적이여서, 선생님들도 애들의 감정 상태 봐가면서 공부를 격려하고 이끌고 그렇거든요. 잘 보시면 중학교 선생님들이 고등학교 선생님들 보다 옷도 더 신경 써서 입고 그래요. 아무튼 저는 선생님이 애인 있고 그러는거 당연하다는 생각은 하지만 동거 한다고 소문나고 애들도 다 알고 그런 상황이라면 바꿀지도 모르겠어요. 동거가 죄를 짓는 건 아니지만...애가 그걸 잘 받아들일지 모르겠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9346 MBC 노조가 오늘 복귀한 이유를 생각해 보니 1 운지 2012/07/18 1,367
129345 이동식욕조 쓰시는 분들께 여쭈어요 고맙습니다 2012/07/18 3,225
129344 스테이크용 소고기 냉장고에서 몇분 숙성시키면 되나요? .... 2012/07/18 985
129343 자두 효소 원래 이렇게 거품이 마구마구 나요? 2 효소초보 2012/07/18 3,843
129342 베스트글에 이런남편 최악..글이요 우리남편도 비슷한데 어디 찾아.. 2012/07/18 1,142
129341 아동용 스노클링 추천해주세요 .... 2012/07/18 1,378
129340 신생아 안고 스마트폰을… '간 큰' 간호조무사 2 ㄷㄷㄷ 2012/07/18 2,655
129339 얼룩진 집안, 아버지의 외도... 죽고 싶어요. 5 여대생 2012/07/18 4,166
129338 ‘자질 논란’ 김병화·현병철…새누리도 등돌려 2 세우실 2012/07/18 957
129337 단색 셔링나시원피스 검정과 네이비중 어떤색이 더 이쁠까요? 인터넷쇼핑 2012/07/18 773
129336 [153회] 지지자 내쫓는 이상한 민주당 후보들-김태일의 정치야.. 1 사월의눈동자.. 2012/07/18 952
129335 참 희한하기도 하지요. 4 2012/07/18 1,593
129334 오늘밤8시 [김태일의 정치야 놀자] (생)민주당 경선룰 심층분석.. 1 사월의눈동자.. 2012/07/18 808
129333 사태찜 부드럽게 하려면... 4 요리초보 2012/07/18 5,038
129332 7-가...<최고수준>7-가를 사라고하는데 중1-1사.. 2 2012/07/18 927
129331 오리엔탈 샐러드드레싱의 황금비율을 알고 싶어요... 알고싶어요... 2012/07/18 2,511
129330 조조영화를 보고 ... 2012/07/18 977
129329 무릎관절 자세히보려면 MRI찍는것 밖엔 없나요? 2 나무... 2012/07/18 2,765
129328 등산 다이어트 효과 보신 분 계신가요 19 산타기 2012/07/18 26,395
129327 외동맘만 보세요, 언제쯤 둘째고민이 없어지죠? 22 - 2012/07/18 6,945
129326 백화점 물건이 더 좋나요? 5 부자 2012/07/18 1,937
129325 6개월-돌쟁이 아기들 밤에 몇시에 자나요? 2 밤중수유 2012/07/18 1,547
129324 초복이라 팥죽도 보양식이에요,,넘 맛있어요 2 .. 2012/07/18 1,375
129323 추적자, 투표율 91.4%의 눈물겨운 비밀 2 샬랄라 2012/07/18 1,968
129322 스마트폰 인터넷 무제한으로 보려면 55요금제??만 가능?? 4 흰구름 2012/07/18 1,3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