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PEET 도전하고 싶은 늙은 여자...

도전~ 조회수 : 3,608
작성일 : 2012-05-22 15:15:22

나이 40대 중반

직업 공무원(6급)

성별 여자

자녀가 고등학생입니다.

공부하는걸 옆에서 지켜보니 저도 하고싶어지는???

공무원 참 따분하고 지루합니다.

그리고 갈수록 업무도 예전같지 않고 폭주하구요

무엇보다도 다 떠나서

뭔가를 도전하고 꿈꾸는 일이 중단되었다는 점이 삶에 가장 난관이지요

새로운 무언가를 도전하기 위해서 수능을 새로 치던지

의전원에 새로 도전하고 싶은데

계속 이런 생각이 맴도는데 아마 병일런지요..망상병

예전에 어느 할아버지가 국제변호사 자격증을 땄는데 왜 그래 다 늙어서 힘들게 공부하냐고 하니까

"내머리가 죽었는지 안죽었는지 단지 실험해보기 위해서이다."라고 그랬대요

저두 그래요

제가 살아있는지 죽어있는지 단지 실험해보고 싶어요

자녀가 입시공부하니 옆에서 같이 하면 될것두 같고

너무 쉽게 생각하니 제가 좀 철이 없는것두 같고

이런 갑갑한 일상에 제자신이 살아있는지 찔러보고 싶은 욕구랄까요

허황되지만 여쭈어 봅니다.

저의 철없는 단순한 망상에 불과할까요?

제 인생을 한번 재조명해보고 싶어요~

참고로 근무시간에 적으니 몹시 찔리네요~ 바로 열근합니다~ 총총....

IP : 211.115.xxx.66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음..
    '12.5.22 3:21 PM (58.142.xxx.87)

    와...
    저랑 같이 공부해요 ^^;;;;
    저도 공무원(7)이구요. 치전 준비중입니다. 올해나 내년 합격이 목표예요.

  • 2. 원글
    '12.5.22 3:27 PM (211.115.xxx.66)

    음...님
    대단하시네요
    전 이제 생각해서 아직 갈길이 넘 머네요~
    그래두 님은 나이가 젊으니 정말 용기있는 도전이라고 생각합니다.
    저는 늙수그레해서말이져

  • 3. 음..
    '12.5.22 3:27 PM (58.142.xxx.87)

    아, 저는 지금은 육아휴직중이예요. (혹시나 또 근무중에 82나 한다고 돌날라올까봐 노파심에...;;;;)

  • 4. 원글
    '12.5.22 3:28 PM (211.115.xxx.66)

    전 제가 허황된 몽상을 꿈꾸는줄 알았는데..
    꼭 그런것도 아닌것 같네요
    ==님
    도움글 잊지못할게요~

  • 5. 옷...
    '12.5.22 11:52 PM (110.70.xxx.55)

    전 30대 중반인데 수능 다시볼까합니다... 저도 미친거냐 소리 많이 듣고 있지만... 결혼도 못할거 같고..ㅎㅎ 공부하는게 좋긴 하지만.. 죄책감도 들어서 고민이 많네요... peet면 약대 준비인가봐요? 위에 지인이 쌩문과 합격했다는 분은 공부만 한 건지 궁금해요... 전 돈 벌면서 해야되나 고민이거든요... 암튼 원글님 힘내서 도전해 보셨으면 좋겠습니다. 전에 다니던 회사 사장님께서 인간 지능은 50대에 최고란다... 말씀 하셨는데요... 되고 안되고는 학교에서 결정할 일이고 삶의 목표와 활력을 주는 도전이라면 충분히 가치있는 일이라 생각합니다.. 홧팅요!

  • 6. .,.
    '12.5.23 11:47 AM (112.186.xxx.210)

    그 열정과 노력.. 부럽습니다..

  • 7. 옷...
    '12.5.23 11:47 AM (211.246.xxx.40)

    윗님 정말 감사드려요... 강한 멘탈과 환경조성.. 뼈저리게 공감하고 있습니다...
    결혼도 비슷한거 같아요... 되지도 않을 욕심 부리지 말고 아무나?와 결혼해서 맞춰가면서 살라고.. 그렇게 살면서 도닦으면 복이 온다고 엄마가 그러시네요... 그렇게 산다고 행복할 수 없을거란 저란걸 알기에 효도도 못하고 그래서 맘만 어지러웠는데... 님 댓글보고 힘이 납니다. 늦은 나이인거 알지만 열심히 해 보고 싶습니다... 님 정말정말 감사드려요!!!

  • 8. 아이린뚱둥
    '16.1.7 8:22 PM (121.64.xxx.99)

    ㅠㅠㅠ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6692 여름..저녁...데이트룩?? 어떤게 이쁠까요? 7 데이트? 2012/06/13 2,081
116691 런던에 집 렌트에 관해 세가지 여쭈어봐요,^^ 3 .. 2012/06/13 1,961
116690 ‘25억 꿀꺽’ 대학총장 형제는 용감했다? 샬랄라 2012/06/13 1,126
116689 이율높은 은행이 어디인가요? 아직도 산업은행 4.5프로인가요? 8 dma 2012/06/13 2,445
116688 오븐으로 스테이크 고기 구우려면.. 6 오븐초보 2012/06/13 9,961
116687 그넘 트위터에 올린글입니다, 별달별 2012/06/13 1,334
116686 제주도 수영장 있는 풀빌라 추천해주세요~~ 4 제주여행 2012/06/13 3,844
116685 제철 채소들 엄청 싸네요. 3 에고 2012/06/13 2,403
116684 생각할수록 웃기네... 1 별달별 2012/06/13 1,126
116683 새로운 광고 블루칩으로 떠오르나봐요. 4 국카스텐 2012/06/13 1,784
116682 전남친을 다시 만났는데 조언 좀 해주세요 18 ㅇㅇ 2012/06/13 6,022
116681 자궁암 검진결과 이렇게 빨리나오나요? 7 요새는 2012/06/13 3,207
116680 레이먼 킴 쉐프가 하는 시리얼 고메 가 보신분?? 2 ^^ 2012/06/13 2,258
116679 삐치는 강아지래요(뽐뿌 펌) 6 귀염귀염 2012/06/13 5,425
116678 나는 죽을맛인데 니들한텐 별미냐 쥑일눔의 인간들 3 호박덩쿨 2012/06/13 1,703
116677 냉장고와 에어컨을 사려고 합니다..도와주세요....^^ 6 냉장고..... 2012/06/13 1,522
116676 파새코 식기세척기(pwd-6000e) 젖병 소독되나요? 1 2012/06/13 934
116675 전두환 국가보훈처 소유 골프장에서 골프쳤다는데요 7 ㅇㅇ 2012/06/13 1,052
116674 이념논쟁 잦아들자 묻혔던 ‘MB 도덕성’ 문제 다시 불거져 4 세우실 2012/06/13 1,245
116673 얼굴에 각질이 덜 생기네요~ 3 토마토 2012/06/13 2,935
116672 중국영화 유리의성 5 영화보고싶은.. 2012/06/13 1,754
116671 고3엄마들 참고하세요..이번6월 모의평가점수 지원가능대학.. 3 .... 2012/06/13 3,088
116670 육아서 제목 찾아요 아기엄마 2012/06/13 661
116669 레몬머랭파이 3 머랭 2012/06/13 1,284
116668 호텔에 이런식으로 요청하는건 실례되는건가요? 10 ... 2012/06/13 3,6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