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건 강

건강한 삶을 영위하기 위한 정보와 질문의 장

제 목 : 다이어터 맞을까요? 제가 아직도?

| 조회수 : 2,404 | 추천수 : 0
작성일 : 2013-11-13 14:36:22

음...제가 pt와 헬스로 17키로 정도 감량하고

6월부터 다시 헤이해져서 ....

막가파 생활을 하다가...2키로 정도 불고 ....

 

11월 부터 필라를 시작 했거든요.

어제로 한달이 지나서 새로운 수업이 되었어요. 호호호...아까워서 잘 다녀요. 아줌마 근성

한달 연장하고 왔는데

 꾸준히 할까 합니다.

 

일단, 생활속에서 자세를 바로 하려고 노력 하게되고...

크나큰 체중 감량 기대는 식이 안하는 상황에서 몹쓸 기대이지만...

찌지는 안는거 같아요.

 소규모 집단 식이라 pt같은 집중력이 있네요.

pt하면서 약간 무리해서 허리 통증이 오는 바람에 질겁했는데(원래 디스크 몸쓸 몸이지요..)

 그런점은 조금 부담이 없습니다.

운 좋으면 단독 수업도...ㅋㅋㅋ 더 힘들었어여. 한눈을 안파시고 지도 해주셔셔..

 

다만, 거울 보고 하는 운동은 정말 민망 합니다. 상등신이 거울 앞에 서있어요. ㅠㅠ 젠장...

제가 젤 뚱뚱 하고 아줌마라...축축 처진 살에 뽈록 나온 배에... 용기가 가상타 하고 한달 버텼고..

 집에서도 짬짬히 흉내는 내고 있네요. ㅋㅋㅋㅋ

 

아 앞으로 10키로만 더 빼면 좋겠다는데...식이가 안되네요.

요즘 맛난거 먹을거 다 먹는답니다.

아...물론 양은 다행이...예전은 아니고..60%대에서 조절은 하는데..

가아끔 야식도 먹고....아이스 크림도 한번씩...고칼로리도 먹고 있네요.

아침에 좌절 하고 다음날 바짝 조절은 하는데....

 

띵가 띵가 요요는 아직 없어서....

이참에 화 더 해야 하는데 우찌 흘러갈지.... 초심이 필요 하네요. 근데 처음 처럼 식이는 못하겠어여. 흑흑...가을 도 갔는데 먹고 픈게 많네요. 흑흑

 

주말에 친구와 잠시 산행을 했는데

예전 보다 확실히 좋아졌더라구요. 전에 조금만 걸어도 헉헉이었는데

안그러고..

오키로 찐 친구가 오히려..힘들어 하고...갠 날라다니던 친군데....

 

확실히 제 체력이 좋아진건 즐거워요.

 

옷 사이즈도 많이 줄어서 아줌마 옷가게는 들락 거릴만 하고...

 

그래도 10키로는 더 빼야....되는데 말입니다. 아아....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마더스푼
    '13.11.14 7:49 AM

    계속 하는것이 어려운 것이지요. 저는 가훈이 다이어트인지라..

  • 김명진
    '13.11.14 10:45 AM

    존경 스럽네요. 저는 왜 먹기전과 후의 마음이 달라질까요. ㅋㅋㅋㅋ

  • 2. 르플로스
    '13.11.20 8:45 PM

    저도 ㅠㅠ

    그래도 앞으로 5킬로는 더 뺄렵니다..
    비록 오늘 저녁에 과식했을지라도 내일은 내일의 태양이 떠오르잖아요~

    ㅎㅎ

    그래도 그전보다는 식탐이 확실히 덜 하고요... 생활습관도 낳아지긴 했어요.
    힘내세요~~

  • 김명진
    '13.11.21 10:34 AM

    생활 습관이 나아진거 맞는거 같아요. 물론 아직 배불러도 수저를 딱 놓고 즐겁진 않아요. ㅠㅠ
    야식, 군것질....안하고...
    밥은 되도록 일찍 먹고....
    일단, 위안은 되네요.
    그래도 갈길이 멀어요. 화이팅 하세요.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6681 수면 내시경 고민이애요. 12 lmknjbhv 2013.11.20 4,126 0
6680 인삼 6년근 믿고 살수 있는곳은? 5 기가막혀 2013.11.19 3,593 0
6679 시너지 디톡스 1 2013.11.19 4,182 0
6678 임신 전 운동(질문) 1 붕붕붕 2013.11.19 2,188 0
6677 우유의 진실. 충격이네요... 8 _삶의향기_ 2013.11.17 8,850 1
6676 당뇨에 좋다는 이것... 4 서울남자사람 2013.11.17 4,733 0
6675 하체 비만 어떻게 하세요?? 3 붕붕붕 2013.11.15 4,341 0
6674 임도 보고 뽕도 따는 이탈리아 자전거 베를루스코니 2013.11.14 2,773 0
6673 다이어터 맞을까요? 제가 아직도? 4 김명진 2013.11.13 2,404 0
6672 먼지다듬이 어떻게 해결하나요? 1 추사랑 2013.11.13 3,185 0
6671 건강검진하기가 무섭네요... 토루마미 2013.11.12 3,659 0
6670 갑상선기능항진증~~ 7 둘리109 2013.11.09 4,146 0
6669 비타민 복용법 2 기억의한계 2013.11.07 4,966 0
6668 대구(공항근처) 좋은 요양원 추천 바랍니다. 2013.11.07 2,863 0
6667 최후자 적삼제조기에 대해서아시는 분? 기가막혀 2013.11.06 2,349 0
6666 다이어트 할려면 역시...등산...? 4 요리 2013.11.04 4,439 0
6665 [포토뉴스]아르헨티나 유전자 조작 농작물과 농약 사용의 그늘 언늬 2013.10.31 2,455 0
6664 비타민 복용법 3 초이스 2013.10.28 4,118 0
6663 34살 아기 엄마 독감예방 주사 2 김사랑 2013.10.28 2,449 0
6662 가지를 이용한 민간요법! 2 monami 2013.10.24 4,495 0
6661 아이 과잉치 수술후 보호장비 착용해야하나요? 2 복이복이 2013.10.23 4,362 0
6660 나이먹어도 몸관리는 계속 해야 되나봐요. 4 요리 2013.10.22 4,739 0
6659 전국 약국에서 벌어진 싼약 바꿔치기 동영상입니다. 여학구 2013.10.22 2,287 0
6658 혈관질환검사방법 3 2013.10.22 4,015 0
6657 발각질(발뒤꿈치 갈라짐)이란 3 gnaldo 2013.10.22 16,339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