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이런글 저런질문

즐거운 수다, 이야기를 만드는 공간

Banner

제 목 : 초등학교 걸스카웃에 대해 이야기좀 해주세요

| 조회수 : 1,660 | 추천수 : 4
작성일 : 2004-03-11 09:00:19
딸이 초등 4년인데 하고 싶다고 조르는데 어째야 하나 해서요.
비용이나 활동등을 알고 싶습니다.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신중하게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요조숙녀
    '04.3.11 11:08 AM

    이젠 다커버린 3아이가 보이스카우트,걸스카우트를 했습니다. 결론적으로 말하면 시키십시요. 돈 그리 많이 안들던데요.옷은한번 장만하면되고 난 모두 얻어입혔습니다.선배들이있으니까 적어서못입는옷,졸업해서 입을일이없는옷들을 구해보시구요 연회비 그리 부담스럽지않았습니다.야외 활동도 할수있고 봉사활동도하며 선 후배들과의 유대도 돈독해집니다.내성적인 아이라면 특히 더 시키십시요.그리고 본인이 하고싶다면 해주는게 좋지않을까요

  • 2. 아로마
    '04.3.11 1:15 PM

    네, 맞아요.. 돈 별루 안들구요, 학교별로 다르긴하던데.. 날 따뜻해지면, 토요일 오후엔 거의 야외봉사활동 명목으로 다니거든요.. 어떤땐 일요일에도 가고요~~ 저는 맞벌이라 쉬고싶어 주말에 잘 못움직일때마다 넘 좋았어요, 봉사활동이지만, 여행같은 기분이잖아요..^^

  • 3. kkozy
    '04.3.11 2:18 PM

    저도 찬성. 비용은 처음에 옷이랑 물품구입비 정도 들어가구요, 여행갈떄 경비정도 들어갑니다. 초등학교에서도 선후배들과 알 기회도 되고, 캠프나 여행가는것도 애들한테 좋은것 같습니다. 전 큰딸이 걸스카우트했고, 둘째딸 4학년인데 이번에도 신청했습니다.

  • 4. 수 엄마
    '04.3.11 4:45 PM

    저두.. 초등학교때. 가입했던 걸 스카웃.. 중고등학교 때 까지 쭉~욱 하게 되었습니다. 많은 도움이 됩니다. 첨엔 언니들하고 어울리며 지내는 법을 배우게 되고 나중엔 리더쉽을 배우게 되지요.. 글고.. 진짜.. 봉사정신.. 같은거.. 요즘은 어떨런지 모르지만.. 몸으로 익히게 되더라구요..

    중 고등학교 때도 봉사활동 다니면서 사춘기 시절을 별 탈 없이 보낸 것.. 아마 스카우트 활동을 했기 때문인거 같아요.. 단체 생활도 많이 하게 되고.. 자역 속에서 배우는 것도 많구요..
    여러모로 요즘처러.. 전인교육이 아쉬운 때... 더 좋은 것 같습니다..

  • 5. 쭈니맘
    '04.3.11 6:38 PM

    저도 초등학교때 걸 스카웃을 했었는데,참 많은 도움이 되었던것 같아요..
    봉사활동과 캠프등으로 단합된 정신과 리더싑도 배우고..
    정말 봉사를 하면서 많을것을 얻엇답니다...
    중학교때에는 청소년 연맹(누리단)을 들어서 국토순례도 하고 군부대 입소도 하고...
    좋앗던 기억이 나네요..
    시키세요....꼭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38878 묵은 메주콩 크리스 2017.12.11 63 0
38877 가스 오븐에 딸린 그릴쓰다가 소형 그릴 사보려구요 씨즘 2017.12.11 71 0
38876 공정하고 바른 국민방송을 회복하기 위해 추위에 고생하는 kbs .. 해남사는 농부 2017.12.10 87 0
38875 창홍냉장고(프리미엄 소형 냉장고 ORD-168BMB)이제품 어떤.. 1 지미 2017.12.05 302 0
38874 노안에 대해서 안경원 2017.11.30 1,428 0
38873 고데기 추천 2 power777 2017.11.23 750 0
38872 안경테에 대해 1 안경원 2017.11.21 891 0
38871 과민성방광..죽겠어요ㅠㅠ 4 TheQuiett 2017.11.20 1,169 0
38870 해외 부동산알박기의 결과래요 1 썸썸니니 2017.11.19 1,457 0
38869 송산그린시티 단독주택부지 어떤가요? gk 2017.11.19 399 0
38868 한약과 양약 1 방글방글 2017.11.16 488 0
38867 지진발생시 행동요령 매뉴얼 쯔위쯔위 2017.11.15 428 0
38866 누진 다초점렌즈 이해(1) 1 안경원 2017.11.10 912 0
38865 콩나물국밥을 포장해 왔는데 밥이 말아져 있네요 1 메이 2017.11.03 1,732 0
38864 레베카라는 뮤지컬을 보러갈테데요 1 물보라 2017.11.03 731 0
38863 취미가 같다고 해서 서로 100% 친해지는건 아닌가요? renhou7013 2017.11.02 635 0
38862 윤제한의원 약 드셔보신분? 토토 2017.10.31 465 0
38861 안경 처방전 읽는 법 6 saraq 2017.10.26 1,088 0
38860 이석증 2 방글방글 2017.10.25 840 0
38859 편강 한의원 약 드셔보신분 어때요? 2 토토 2017.10.17 1,165 0
38858 동사무소 정문의 주차장이 위험해 보일때 3 대박요리 2017.10.10 1,272 0
38857 성인이 되면 사람의 말투, 행동 심지어 얼굴인상을 봐도 이런걸 .. 5 renhou7013 2017.09.29 4,572 0
38856 맥문동탕 드셔보신분 있나요? 8 토토 2017.09.28 1,316 0
38855 추석선물 인기도 확인하셔요 ㅎㅎㅎ 나약꼬리 2017.09.27 2,206 0
38854 아내를 위해 뭘해주면 좋을까요? 6 L제이 2017.09.16 3,184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