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키친토크

즐겁고 맛있는 우리집 밥상이야기

제 목 : 김치찌개,제육볶음,소고기떡국

| 조회수 : 12,062 | 추천수 : 2
작성일 : 2011-11-25 00:55:11

 

 

 

 

 

 

오늘은 얼큰한 김치찌개를 끓였어요

정말 만만한게 김치찌개인것같아요

오늘은 아이들이 좋아하는 두부를 듬뿍 넣어서 끓였답니다

큰아이가 돼지고기랑 두부를 좋아하는데 두부를 잘 안넣고 끓이게되더라구요,,

두부를 넣어서 끓여도 참 맛있는데,,,ㅎㅎ

 

 

 

 

 

 



 

 

 

 

 

 

 

돼지고기를 듬뿍~~

울 아들이 돼지고기를 넣어야 좋아해서 우리집은 항상 돼지고기를 듬뿍 넣어서 끓이고 있답니다

반찬없을때는 김치찌개가 재일 만만한것같아요

그리고 이렇게 보글보글 끓여서 먹으면 너무 맛있어요,^^

 

 

 

 

 



 

 

 

 

 

 

 

고기랑 김치까지 국물에 먹으면 완전 맛있어요^^

아이들도 너무 잘먹는 김치찌개 끓이는법

정말 뭐 따로필요없어요,

그냥 김치만 맛있으면 만사오케이,,,,~~~

 

 

 

김치찌개 재료

 

묵은지1포기,돼지고기목살(앞다리살)300g,,고추가루2,

설탕1/2,멸치육수2대접,다진마늘1,후추조금,대파1개,두부한모

 

 

 

 

 



 

 

 

 

 

 

 

이렇게 김치와 돼지고기를 넣고 달달 볶아준답니다

그리고 다시마육수를 넣고 보글보글 끓여주면되요,,

이때 후추조금이랑 다진마늘 그리고 설탕을 넣고 끓여주면 된답니다

신김치에는 꼭 설탕이 들어가야 신맛이 많이 없어진답니다

그리고 맛있구요^^

 

 

 

 

 

 





 

 

 

 

 

 

어느정도 끓으면 간을봐서 부족하면 소금을 넣으시면 된는데

우리집 김치는 짭짭해서 소금을 하나도 넣지않아도 된답니다,

그리고 두부를 넣고 대파를 넣어서 보글보글 끓여주면 된답니다

 

 

 





 

 

 

 

묵은지로 돼지고기 듬뿍넣고 만든 맛있는 김치찌개

언제 먹어도 참 맛있는것같아요

김치찌개는 항상 먹어도 계속 먹어도 질리지않아요,,,^^

역시 한국사람들은 김치가 있어야 밥을 먹은것같아요,,

얼렁 우리집도 김장해서 김치가 도착하면 좋겠네요,,ㅎㅎ

 

 

 

 

 

 

 



 

 

 

 

 

 

 

이렇게 아이들이 좋아하는 고소한 두부도 넣어서 끓였더니

아이들이 두부만 쏙쏙 건져서 먹더라구요

담에도 이렇게 넣어줘야겠어요,,,ㅎㅎ

 

 

 

 

 

 



 

 

 

 

 

 

 

밥이랑 김치찌개랑 싹싹 비벼서 먹어주면

아주 꿀맛이에요^^

요즘은 정말 반찬하기 귀찮아서 대충 찌개하나 만들어서 먹는것같아요,,,

겨울이라 그런지 꼼짝하기싫고

장보는것도 귀찮아서 집에있는 반찬으로만 대충대충 만들어 먹고있네요,,,

 

 

 

 

 

 

 



 

 

 

 

 

 

 

 

국물도 아주 진하고 맛있답니다

매콤함과 진한 국물이 최고에요,,

돼지고기를 넣어주니 더 고소하니 맛있는것같아요

우리집은 참치를 넣은 김치찌개는 별로 좋아하지않아서

돼지고기를 넣어서 끓이는데 확실히 참치보다는 맛있는것같아요,,,ㅎㅎ

 

 

 

 

 

 

 



 

 

 

 

 

 

 

 

요렇게 국물이랑 두부랑 함께 먹어줘도 참 맛있답니다

묵은지김치찌개 역시 최고에요

김치만 맛있으면 다른게 전혀 필요하지 않아요,,,

 

 


 


 
 



 

 

 

 

[제육볶음/제육볶음만드는법/제육볶음 레시피/제육볶음양념]

 

 

 

 

우리집 신랑이 재일 좋아하는 메뉴 제육볶음

한번씩 만들어주면 정말 너무 좋아한답니다

이렇게 만들어서 매콤한 고추올려서 쌈 싸먹어도 참 맛있는 제육볶음만드는법

오늘은 맛있는 제육볶음을 만들었어요

매콤한데도 아이들이 얼마나 잘 먹어주는지

큰아이는 상추쌈까지 싸서 진짜 잘 먹더라구요

역시 우리집은 고기를 너무 사랑해요,,

밥상에 고기가 올라가지 않으면 뭔가 허전하고 반찬이 없는것같다는,,,ㅎㅎ

 

 

 

 

 

 

 

 

 

 

 

 

 

 

 

 

 

맛있게 매운 정말 맛있는 제육볶음

정말 제가 만들었지만 맛있어요^^

그래서 그런지 온 식구들이 제육볶음 해주면 너무 좋아하더라구요,,

 

 

 

 

 

 








 

 

 

제육볶음에는 항상 야채를 듬뿍 넣어준답니다

사실 고기만 먹으면 괜시리 그렇더라구요

고기랑야채를 함께 먹어주면 더 좋을것같아서

듬뿍 넣어주는데 야채랑 버섯도 참 맛있는것같아요,

전 고기보다 버섯과 야채가 더 맛있어요^^

 

 

 



제육볶음만드는법 재료

 

 

앞다리살600g,사과한개(배반개)새송이버섯5개,청피망1개,양파1개,다진마늘1대파1개

고추장3,고추가루2,간장2,매실액1,요리당1,후추조금,생강가루조금,맛술2

참기름,참깨,

 

 

 






 

 

 

 

 

 

고기는 적당한 크기로 잘라서 준비합니다,,

전 앞다리살로 준비했는데

앞다리살은 가격도 저렴하고 제육볶음으로 만들어도 참 맛있어요,,

고기를 사과를 갈아서 넣고,

배가 있으면 배를넣어주면 더 좋아요,,

전 배가없어 집에있는 사과로 넣어주었답니다,,

 

 

 

 

 






 

 

 

 

 

그리고 양념을 분량대로 넣어준답니다

이렇게 고기를 양념에 재워서 20분 정도 두면되요

시간이 없으면 그냥 볶아서 드셔도 상관없어요,,

 

 

 

 

 

 





 

 

 

 

 

그리고 고기를 볶음팬에 달달 볶아요,,

고기가 어느정도 익으면

준비한 야채를 넣고 함께 볶아준답니다,
전 버섯이랑야채가 많이 들어가야 맛있더라구요

특히 피망은 꼭 넣어준답니다

피망을 넣어줘야 훨씬 맛있어요^^

 

 

 

 

 






 

 

 

 

우선 간을봐서 부족한 간을 넣어주시면 된답니다,,

집집마다 고추장맛이 다르니 간도 달라지겠죠,

그러니 부족한 간을 맞춰서 맛있게 볶아주시면 되겠네요

그리고 이렇게 마지막에 참기름 한방울과 참깨를 넣어서

한번 휘리릭 볶아준답니다,,

 

 

 

 

 

 



 

 

 

 

 

 

 

 

이렇게 맛있게 볶아지면 맛있게 먹으면 되겠죠^^

정말 맛있는 입에 착착 붙는 맛있게 매운맛이 일품이랍니다,,

 

 

 

 

 



 

 

 

 

 

 

온가족이 너무 맛있게 먹을수 있는

제육볶음

한번씩 매콤한게 생각날때 만들어 먹으면 최고인것같아요

먹어도 먹어도 질리지 않아요,^^

우리집 당골메뉴인데 왜 그렇게들 좋아하는지,,,

생각보다 어렵지 않게 만들수있어 좋아요,,

 

 

 

 

 

 




 

 

 

 

 

 

쫄깃한 식감이 야채랑 잘 어우러져 맛있는 제육볶음이랍니다,

제육볶음양념 생각보다 어렵지 않아요,,^^

 

 

 

 

 



 

 

 

 

 

 

이렇게 야채랑 함께 먹어주면

너무 맛있답니다^^

 

 

 

 

 

 

 

 

 

 

 

 

 

요렇게 상추쌈에 먹어도 참 맛있답니다

매운고추 팍팍 넣고 먹어주면

캬~~~~진짜 맛있어요

아이들때문에 제육볶음에는 매운고추를 넣지않았거든요

그래서 이렇게 상추쌈에 넣어서 먹으면 너무 맛있어요^^

 

 

 

 

 

 

 


 

 

 

 

 

 

윤기가 좌르르,,^^

고기는 일주일에 3번정도는 먹는것같아요,,

우리집은 고기를 너무 좋아해요

오늘은 삼겹살이 마구마구 땡기는데,,

참아야할까요?.,ㅋㅋㅋ

 

 

 

 

 



 

 

 

 

 

 

 

 

[떡국/떡국맛있게끓이는법/떡국끓이는법/떡국만드는법/소고기떡국]

 

 

든든하고 맛있는 떡국

요즘같은 날씨에 생각하는 떡국이죠,

오늘도 날씨가 추운데 사실 어제는 진짜 추웠어요

어제 통영생협에서 바자회가 있어서 갔다가 왔더만 몸이 꽁꽁 얼었답니다

그래서 집에와서 바로 맛있는 떡국을 끓였답니다,,

역시 떡국은 언제 먹어도 참 맛있어요

오랜만에 떡국을 끓여줬더니 아이들이 얼마나 잘 먹는지

두그릇씩들 뚝딱 해치우더라구요,,,^^

소고기를 넣고 구수하고 맛있게 끓이는 떡국 완전 최고에요,,

우리집 아이들이 떡국에는 소고기를 넣어줘야 좋아하거든요

굴을 넣어서 끓여도 참 맛있는데 큰아이가싫어해서 이렇게 소고기를넣고 끓인답니다,,

 

 

 

 

 

 



 

 

 

 

 

 

 

국물도 진하고 구수하니 맛있는 떡국

떡국맛있게끓이는법 아주 쉬워요,,

우선 떡이 맛있으면 떡국은 맛있는것같아요

저는 친정엄마가 떡국떡을 좋은쌀로 뽑으셔서 이렇게 보내주신답니다

그래서 항상 맛있는 떡국을 먹을수 있어서 너무 좋아요

역시 친정엄마가 딸에게는 최고인것같아요

엄마에게는 도둑이지만,,,^^

 

 

 

 

 



 

 

 

 

 

 

 

쫀득쫀득하고 맛있는 떡국

떡국맛있게끓이는법

 

 

 

 

재료

 

떡2대접,소고기100g,계란2개,육수3대접,대파한개,김가루조금

다진마늘1,국간장1,소금조금,후추조금,참기름한방울,

 

 

 

 

 

 

 

 



 

 

 

 

 

우선 소고기는 국거리로 준비하시구요,,

떡은 이렇게 물에 담궈주세요

전 한나절 담궈두었답니다,,

냉동실에 있는 떡이라 담궈둬야 해요,^^

 

 

 

 

 

 





 

 

 

 

 

그리고 소고기를 국간장과 다진마늘,후추,생강가루를 조금 넣고

참기름을 조금넣어서 달달 볶아준답니다,,

 

 

 

 





 

 

 

 

 

 

육수를 넣고 보글보글 끓으면

떡을넣고 한번 더 끓여준답니다,

이때 부족한 간은 소금으로 해주시면 된답니다,,

 

 

 

 

 





 

 

 

 

 

 

그리고 마지막에 대파를 넣고 보글보글 한번 더 끓여주면

된답니다

전 계란은 흰자와 노릇자로 지단을 해서 올렸답니다

그러면 깔끔하고 맛있어요,,

 

 

 

 

 



 

 

 

 

 

 

 

 

국물도 진하고 구수하게 맛있는 떡국끓이는법

생각보다 어렵지않고 이렇게 끓이면 진짜 맛있어요,,^^

쫄깃한 떡도 참 맛있답니다

만두가 있으면 넣으려고 했더니 냉동실에 만두가 없더라구요

담에는 만두 듬뿍넣어서 떡만두국 끓여야겠어요,^^

 

 

 

 




 
 
 
 
 
정말 오랜만에 레시피 올리네요^^
우리집 작은 딸래미가 아파서 병원에 입원하는 바람에,,ㅜ,ㅜ
너무 오랜만에 들어온것같아요,,,ㅎㅎㅎ
날씨가 많이 추워요
다들 감기조심하세요,,^^
 
1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미모로 애국
    '11.11.25 8:58 AM

    아, 떡국 먹고 싶네요.
    혹시나하는 마음에 냉동실을 뒤졌는데 떡국용 떡은 없고 떡볶이용 떡만 나와요. -_ㅜ

  • 2. 통이맘
    '11.11.25 9:42 AM

    으악...그 어떤 요리나 비싼 음식보다도 맛있는 메뉴가 아닐까 싶어요.
    평소에 이렇게 잘 해 드시니 애들 생일때는 당연히 외식해도 되지요.

  • 3. tokkiya
    '11.11.25 10:06 AM

    애들이 참 좋아할 것 같아요 성의가 보여지네요 맛잇어 보이기도 하구요
    우리아들도 돼지고기 좋아하는데 이제 휴가 나오면 돼지고기 김치찌개,제육 볶음, 소고기 떡국 다 해주려고 합니다.

  • 4. 고구마아지매
    '11.11.25 12:19 PM

    한국 아줌마들 왜케 현명하고 똑똑한겁니까~~?ㅎㅎ
    한국이 그나마 살아 나가는건 바로 여자의 힘이란것..새삼 느낍니다...ㅋㅋㅋ
    가족을 위해 이렇게 알뜰살뜰 음식장만하고 정성을 쏟아붓는데...어디 가족이 행복하지않을 수 있겠어요..
    참 대단한 존재...주부..라는것 다시한번 실감합니다..ㅎ
    너무 맛나서 보기만 하니 침만 고여요..ㅎ

  • 5. candy
    '11.11.25 1:24 PM

    앗..제가 좋아하는 3종세트군요.
    아직 점심전인데...얼른 뭐라도 먹고 와야징~===333

  • 6. "찌니호야
    '11.11.25 1:59 PM

    ㅎ.ㅎ아..맛있겟다..꿀꺽~!!
    아기도 자고, 시간도 가능하지만,,
    아침에 먹은 초코케이크 열량을 생각하며
    안먹고 눈물로 점심을 보내려는데..
    이거보니 안되겠어요~밥먹야 겠당~!!!
    하며 일어서려는데..
    우리집에는 저런 김치찌개랑 제육볶음 없잖아?

  • 7. 담비엄마
    '11.11.25 3:53 PM

    제육볶음에는 앞다리살 ! ^ ^
    앞다리살이 지방도 적고 영양도 많다고 어디서 본거 같아요

    요리하시면서 이렇게 과정샷까지 찍으시는 선배님들 존경합니다 !
    레시피도 잘 쓰겠습니다 ~

  • 8. 그리운여우
    '11.11.25 5:26 PM

    떡국이랑 제육볶음 좋아하는데, 꼭 해보고 싶은 레시피네요.
    떡국 사진 보면서 침이 꼴딱꼴딱 넘어가고 있어요.

  • 9. 행복
    '11.11.25 8:18 PM

    어제 추수감사절이라 느끼한걸 많이 먹어서 인지, 김치찌게 확!!!!!!!!!! 땡기네요. 김치를 사서 먹어서 김치찌게는 아주 고급 음식이지만요, 꼭 해 먹을래요. 너무 맛있겠어요. :)

  • 10. 그리피스
    '11.11.25 10:55 PM

    제육볶음요..식당에 가면 왜 국물도 자작히 있는데요.집에서 하면 전혀 아무리 갈아넣어도 잘 안되어요.
    어찌..방법이 없을까요?
    녹말을 개어서 넣는걸까요?걸쭉하게...?

  • 11. 먹순
    '11.11.26 10:24 PM

    똑같거나 비슷한 사진은 걸러내서 올리시는 센스. 스크롤 압박이 너무 심하네요. 우리 82 쿡 서버용량도 생각해 주세요. ...저 운영자 아녀요...

  • 12. 먹순
    '11.11.26 10:29 PM

    사진이 아까우시면 slr 클럽에 올리시면 거기 회원분들이 잘평가해 주실꺼에요.

  • 13. 쪼앤
    '13.10.19 12:50 AM

    제육볶음 오눌 해 먹어봐야지~

  • 14. 그 물결 일다
    '14.2.25 8:16 PM

    얼큰한 제육볶음. 입맛 땡기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3205 104회차 봉사후기)2018년 9월 대하가 왔어요~ 싱싱한 대하.. 13 행복나눔미소 2018.10.11 4,022 8
43204 가을밥상 3 (친구초대) 22 해피코코 2018.10.11 8,003 8
43203 난생 처음 베이글을 만들었어요~ 9 11월베니스 2018.10.10 4,339 6
43202 화려함의 극치를 보고왔어요^^ 19 시간여행 2018.10.08 8,810 7
43201 가을밥상 2 21 해피코코 2018.09.30 14,610 6
43200 백두산으로 찾아가자 :-) 45 소년공원 2018.09.29 8,436 8
43199 명절도 다 지났고 이제는 수확의 계절..바빠지는 일상 26 주니엄마 2018.09.28 6,866 7
43198 추석 연휴를 보내고 22 테디베어 2018.09.26 8,727 8
43197 대충 잘 먹고 살기 27 고고 2018.09.24 10,468 7
43196 싱글의 추석은? 14 고고 2018.09.23 9,067 5
43195 2018년 추석준비하기 돌입 24 주니엄마 2018.09.20 13,414 7
43194 우리가족 여름 방학 음식 9 까부리 2018.09.19 8,040 4
43193 누구보다 먼저 송편 만들기! 26 백만순이 2018.09.19 9,599 6
43192 허리케인과 션샤인 24 소년공원 2018.09.17 9,245 5
43191 이게 다이어트 도시락? & 이러다 반찬가게 내는 거 아니.. 15 솔이엄마 2018.09.17 13,173 9
43190 가을밥상 1 30 해피코코 2018.09.16 9,943 6
43189 친정 아빠 생신상 19 작은등불 2018.09.12 12,458 6
43188 일상 이야기 24 테디베어 2018.09.10 11,791 8
43187 카포나타 만드는 방법 및 배보다 큰 배꼽 이야기 32 소년공원 2018.09.10 8,507 8
43186 단술(추억의 음료) 15 BLUE 2018.09.06 6,930 5
43185 103회차 봉사후기) 2018년 8월 사랑으로 빚는 함박스테이크.. 14 행복나눔미소 2018.09.06 4,281 8
43184 여름밥상 (마지막) 22 해피코코 2018.09.04 11,985 5
43183 오후에님 어디 계세요? 7 연이연이 2018.09.03 6,262 0
43182 엄마의 95번째 생신파티와 여름 사진들 19 해피코코 2018.09.02 10,987 6
43181 찬 바람이 불면, 내가 들릴 줄 아시오 77 쑥과마눌 2018.09.01 11,050 17
43180 여름밥상 3 (과일잼, 과일병조림, 피클) 35 해피코코 2018.08.31 9,299 10
43179 축구 아시안게임 결승진출 기념으로 올려봅니다 27 냠냠슨생 2018.08.29 8,000 8
43178 여름밥상 2 (손님초대) 사진들이에요 ^^ 24 해피코코 2018.08.29 10,676 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