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새끼고양이를 봤는데 금방 떠날 것 같아요.

.. | 조회수 : 1,600
작성일 : 2011-10-12 14:46:08

월요일 딸아이랑 학원에 가는데 새끼 고양이가 아파트 1층 출입구에  앉아있었어요.

어미가 근처에 있겠거니 싶었는데 자꾸 따라오는거예요.   셔틀 시간이 다 돼서 한시간반후에도 있으면

집을 마련해주어야지 싶었는데  누군가 상자에 우유랑 따뜻한 천을 넣어서 고양이를 넣어두었더라고요.

다행이다 싶었는데 그날 밤부터 보이지 않더군요.  상자째 없어져서 누군가  위험하지 않게 데려갔나보다 했었죠.

 고양이 행방이 궁금했는데  오늘 아래층 할머니께서 그 고양이를 수건에 싸서 품에 안고 계시더군요.   넘 반가워서 다가가보니 아이가 졸고만 있어요.   설사를 계속한다고 하시면서 곧 죽을 것 같다고 하시더라고요.  몸을  만져보니 차가웠어요.

이렇게 떠나야 한다니 참 맘이 좋지 않더군요.   낳아준 어미랑 떨어져서 커보지도 못하고  이렇게 되다니...

지금이라도 병원에 데려가면 살 수 있을까요?   주먹만한 녀석이 너무 안쓰러워요.

IP : 114.200.xxx.136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레트로
    '11.10.12 2:53 PM (123.99.xxx.84)

    아마 우유 때문일거예요 ,,

  • 2. 저ㅡ
    '11.10.12 2:54 PM (211.234.xxx.137)

    자꾸만 눈물이ㅡ병원에 데려가실순 없으신가요

  • 3. ..
    '11.10.12 3:01 PM (112.187.xxx.132)

    사람먹는 우유 먹으면 설사해요 ㅠㅠ

    원래 아기라 하루에 한 20시간은 자는데 몸이 차갑다니ㅠㅠ
    폐트병에 따뜻한물넣어서 옆에 같이 두시면 체온유지하는데 도움됩니다.
    그리고 사람 우유 안먹이고 병원에서 급한데로 동물용 분유 있으니 (만원쯤) 그거 먹이시면 되구요 기본검진비 이것도 병원마다 틀리지만 만원쯤이니 ㅠㅠㅠㅠ

    키우실 입장 안되시면 살리셔서 네이버까페 '고양이라 다행이야'같은데 보면 업둥이 입양보내실수 있거든요.
    입양이라도 보내주세요 ㅠㅠ

    쓰고보니 너무 오지랖인거 같네요.. 냥이 두마리 모시는 중이라 왠지 지나치질 못했어요 ㅠㅠ

  • 4. 사람 먹는 우유...
    '11.10.12 4:17 PM (211.215.xxx.39)

    아깽이들 설사하면,죽을수도 있어요.
    아~지역이 어디신지...사료라도 불려서 먹이고,북어포 삶아서 줘도되는데...
    다들 보듬어 주시는데,
    녀석이 기운 차리고 살아야될텐데...ㅠㅠ

  • 5.
    '11.10.12 5:44 PM (182.212.xxx.15)

    죄송하지만 병원에 가보시면 안될까요?
    병원가셔서 처방받으신후 윗분말씀처럼 따뜻하게 해주시고 냥이용 분유 구입하셔서 주사기 같은걸로 수시로 넣어주시면 살수도 있을거 같아서요.
    주변에 종종 다죽어가는 길고양이 살리신 얘기 들은적이 있어서요.
    수고롭지만 어미젖한번 제대로 못먹고 차가운 길바닥에서 생활하다 짧은생을 마감한다면
    너무 맘이 아플것 같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33290 드레싱 소스가 유통기한이 일주일가량 지났는데.. 1 ㅇㅇㅇ 06:37:02 39
1433289 안양이나 산본쪽 신경정신과 혹은 상담받을만한 곳 추천부탁드려요 2 연어알 05:55:32 143
1433288 '이제는 결단을 내려야 할 때가 왔다' 2 05:36:52 526
1433287 이런 영상도 있네요 1 잔나비 보컬.. 05:22:52 472
1433286 참으면 암 된다 6 05:21:47 1,100
1433285 포토샵을 기초부터 배우려면 1 ㅇㅇ 05:19:08 318
1433284 국제정치의 현실 대리전쟁: 키프로스 ... 04:20:30 186
1433283 쎄하면 피하세요 3 .... 04:08:53 1,634
1433282 우연히 옛날 남친 만났어요 3 03:54:44 1,927
1433281 말투 거친 스탈 남자 어쩌나요? 45 happ 03:29:41 1,547
1433280 강효상 건 청원, 8만4천입니다 4 천부적 03:12:19 316
1433279 고등남학생이 꼭 읽었으면 하는책 10권 추전해주세요 3 .. 03:10:39 424
1433278 교토에 자수가게 있나요? 1 여행자 03:01:32 303
1433277 숙식해결되는 10 ㆍㆍ 02:31:18 884
1433276 어우 바람소리가 엄청난데 비올건가봐요. 2 날씨 02:27:42 1,486
1433275 이런 남자..그만둬야 겠죠? 14 허..참 02:02:16 2,140
1433274 노무현 대통령 유머 모음 1 ~ ~ ~ 01:31:25 470
1433273 다혈질에 버럭질에 그런 성격은 남자에게만 있는걸까요 15 .. 01:22:50 1,365
1433272 효린 '명예훼손 책임 묻겠다' 14 01:18:17 4,761
1433271 인사는 해야 할 것 같아서(긴글주의) 3 ----- 01:17:02 1,815
1433270 김동리의 '까치소리'에서 기침에 살의를 느낀다는 대목.. 7 ㅇㅇㅇ 01:16:00 1,073
1433269 컴터로 그림그리고 싶어요. 컴퓨터 추천 부탁드려요^^ 4 ... 01:11:13 397
1433268 이게 화낼 일일까요? 12 ㅠㅠ 01:04:23 1,771
1433267 보수 언론과 진보 언론 2 언론 01:00:03 194
1433266 "김해신공항 불가" 김경수·오거돈, 설득 총력.. 5 ㅇㅇㅇ 00:58:10 8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