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안토닌 드보르작 - 현을 위한 세레나데 제2악장

바람처럼 | 조회수 : 3,438
작성일 : 2011-10-06 22:55:39

 

안토닌 드보르작 (Antonin Dvorak: 1841 ― 1904) 작곡

<오케스트라와 현 을 위한 세레나데> E장조 제2악장

Serenade for Strings in Orchestra E Major, Op. 22

 

지금의 체코인 보헤미아 출신 최대의 작곡가이면서 민족주의 음악의 기틀

을 마련한 드보르작은 음악적 천분을 타고난 개성이 강한 작곡가이다.

5개의 악장으로 이루어진 세레나데 중, 2악장은 섬세한 시정詩情을 담은

3부 형식의 왈츠로 드보르작의 의도와 선율적인 주제의 캐논 풍 반복이

멋진 효과를 살리고 있어 가장 아름답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세레나데는 달빛 은은한 창가에서 사랑하는 연인에게 ‘사랑’ 을 고백하는

노래이다. 당시 세레나데 곡을 쓴다는 것은 드보르작에게는 분명히 시대에

뒤떨어진다는 함축적 의미를 갖고 있었기에, 그 보다 1년 전에 작곡한

미뉴에트의 형식으로 된 작품을 우아하게 도입하여 균형이 잘 잡힌 곡으로

탄생시켰다. 그가 음악가로서 인정을 받기 시작한 1875년 작품이다.

(퍼온 글을 편집)

 

 

제2악장: 템포 디 발세 tempo di valse 왈츠의 빠르기로 ~

 

캐논 canon: (음악에서) 엄격한 모방의 원칙에 의한 대위법 음악 형식 및

작곡 기법과 이에 따른 악곡.

두 개 이상의 성부聲部에서 주제가 되는 앞선 쪽의 가락을 뒤에 오는 쪽이

모방해서 뒤따른다. 단순한 형식인 ‘돌림 노래’ 가 대표적인 예이다.

 

 

~~~~~~~~~~~~~~~~~~~~~~~ ~♬

 

 

동양의 참선參禪을 통해서 깨달음을 얻은 수행자와 서양의 기도를 통해서

신비체험을 한 수도자들이 공통적으로 하는 이야기 ―

 

“가슴 속에서 개울물이 항상 졸 졸 졸 ~ 흐르게 된다.”

또는 “심장 속에서 불꽃이 활 활 타오른다.”

 

음악의 세계도 깊이 몰입하게 되면, 아름다운 선율이 마음 안에 흘러들어

메마른 정서를 순화시켜 하루의 고단함을 해소시키고, 사랑의 감정을

샘솟게 하며 내면의 숨겨진 상처를 치유해 주는 심리의학心理醫學입니다.

 

 

~~~~~~~~~~~~~~~~~~~~~~~~~~~~~~~~~~~

 

안토닌 드보르작 <현을 위한 세레나데> 2악장

지휘: 네빌 마리너

마틴 음악원 합주단 연주 (연주시간: 6분 10초)

http://www.youtube.com/watch?v=6IyunGfAmeY

 

연주 동영상

연주시간: 6분 20초

http://www.youtube.com/watch?v=ZjC2fP1652w&feature=related

 

~~~~~~~~~~~~~~~~~~~~~~~~~~~~~~~~~~~

IP : 121.131.xxx.118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10.6 11:20 PM (211.40.xxx.135)

    서양 음악사에서 그만큼 노스텔지아에 시달리고 또 그 노스텔지아를 음악으로 승화한 자도 없겠지요.

    수백억을 들여 교회 건축물을 짓는 것보다는,
    뮤지션(musician) 한 명을 길러내는 작업이 인류를 위한 선업善業이고 복된 일이라는 것2222222222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30662 깨끗하게 살림하는 사람 르플 13:23:48 98
1230661 입원을 위한 코로나검사 2 ㅇㅇ 13:23:00 44
1230660 쿠팡에 후기 남겼는데 안 뜨네요. 별1개 줬어요. 3 고기 13:21:00 108
1230659 코스트코 본죽 소고기 죽 어떤가요? 댓글 부탁드.. 13:19:51 36
1230658 [최고수다 & 빨간아재] 조국·정경심 가족 재판에서 벌어.. 1 한산도 13:19:29 94
1230657 어린이 홍삼 어떻게할까요. 3 .. 13:18:45 43
1230656 타투있는 유치원선생님 14 타투 13:17:29 298
1230655 LG화학 물적분할하는데 외인과 기관이 사는 이유 3 13:14:06 227
1230654 40대 중에선 동안이라 하면 김사랑이나 홍수현 정도는 되야 하지.. 22 ㅡㅡㅡ 13:11:36 340
1230653 월급 500정도면 250저축 가능해요? 7 ... 13:11:03 468
1230652 천주교랑 개신교랑 성경이나 교리..차이 많이 나나요? 3 ........ 13:06:15 173
1230651 재수생 아이 데리고 있기 힘드네요 35 궁금 13:03:29 736
1230650 토왜들.. 아까까지는 월북아니다 빼~~액 하더니 이젠 28 으이고. 13:01:28 891
1230649 운전 못하는 여자에 대한 선입견? 31 Dddddd.. 12:59:37 779
1230648 조두순 12년형 감형해준 검사 승진했다고 하던데 3 ㅇㅇ 12:58:43 372
1230647 스벅 기프트카드 사용방법요 3 커피 12:53:41 185
1230646 아니 월북이면 그쪽에서 어떤 꼴을 당하든 8 .... 12:52:36 553
1230645 시중에 판매하는 염색약을 섞어서 사용하면요 2 궁금이 12:50:01 208
1230644 백날 짖어봐야 또 거짓선동기사인거 뽀록날텐데.. 4 .. 12:48:41 226
1230643 떡만두국 끓여 먹었어요 2 12:47:11 378
1230642 배송대행지 (직구 배대지) 문의 3 eppun 12:41:57 165
1230641 소개가 들어왔는데 누가 나을까요? 25 고민 12:39:26 1,008
1230640 독감주사 효과 있나요? 5 ... 12:38:48 531
1230639 북한에 응징은 남한에도 치명적이란걸 알아야 합니다. 15 12:37:17 533
1230638 시어머니의 이자 놀이 18 판도라의 상.. 12:35:42 1,4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