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안토닌 드보르작 - 현을 위한 세레나데 제2악장

바람처럼 조회수 : 3,450
작성일 : 2011-10-06 22:55:39

 

안토닌 드보르작(Antonin Dvorak: 1841 ― 1904) 작곡

<오케스트라와 현을 위한 세레나데> E장조 제2악장

Serenade for Strings in Orchestra E Major, Op. 22

 

지금의 체코인 보헤미아 출신 최대의 작곡가이면서 민족주의 음악의 기틀

을 마련한 드보르작은 음악적 천분을 타고난 개성이 강한 작곡가이다.

5개의 악장으로 이루어진 세레나데 중, 2악장은 섬세한 시정詩情을 담은

3부 형식의 왈츠로 드보르작의 의도와 선율적인 주제의 캐논풍 반복이

멋진 효과를 살리고 있어 가장 아름답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세레나데는 달빛 은은한 창가에서 사랑하는 연인에게 ‘사랑’을 고백하는

노래이다. 당시 세레나데 곡을 쓴다는 것은 드보르작에게는 분명히 시대에

뒤떨어진다는 함축적 의미를 갖고 있었기에, 그 보다 1년 전에 작곡한

미뉴에트의 형식으로 된 작품을 우아하게 도입하여 균형이 잘 잡힌 곡으로

탄생시켰다. 그가 음악가로서 인정을 받기 시작한 1875년 작품이다.

(퍼온 글을 편집)

 

 

제2악장: 템포 디 발세tempo di valse 왈츠의 빠르기로 ~

 

캐논canon: (음악에서) 엄격한 모방의 원칙에 의한 대위법 음악 형식 및

작곡 기법과 이에 따른 악곡.

두 개 이상의 성부聲部에서 주제가 되는 앞선 쪽의 가락을 뒤에 오는 쪽이

모방해서 뒤따른다. 단순한 형식인 ‘돌림 노래’가 대표적인 예이다.

 

 

~~~~~~~~~~~~~~~~~~~~~~~ ~♬

 

 

동양의 참선參禪을 통해서 깨달음을 얻은 수행자와 서양의 기도를 통해서

신비체험을 한 수도자들이 공통적으로 하는 이야기 ―

 

“가슴 속에서 개울물이 항상 졸 졸 졸 ~ 흐르게 된다.”

또는 “심장 속에서 불꽃이 활 활 타오른다.”

 

음악의 세계도 깊이 몰입하게 되면, 아름다운 선율이 마음 안에 흘러들어

메마른 정서를 순화시켜 하루의 고단함을 해소시키고, 사랑의 감정을

샘솟게 하며 내면의 숨겨진 상처를 치유해 주는 심리의학心理醫學입니다.

 

 

~~~~~~~~~~~~~~~~~~~~~~~~~~~~~~~~~~~

 

안토닌 드보르작 <현을 위한 세레나데> 2악장

지휘: 네빌 마리너

마틴 음악원 합주단 연주(연주시간: 6분 10초)

http://www.youtube.com/watch?v=6IyunGfAmeY

 

연주 동영상

연주시간: 6분 20초

http://www.youtube.com/watch?v=ZjC2fP1652w&feature=related

 

~~~~~~~~~~~~~~~~~~~~~~~~~~~~~~~~~~~

IP : 121.131.xxx.118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10.6 11:20 PM (211.40.xxx.135)

    서양 음악사에서 그만큼 노스텔지아에 시달리고 또 그 노스텔지아를 음악으로 승화한 자도 없겠지요.

    수백억을 들여 교회 건축물을 짓는 것보다는,
    뮤지션(musician) 한 명을 길러내는 작업이 인류를 위한 선업善業이고 복된 일이라는 것2222222222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85455 당근에 보면.. .... 07:42:37 13
1385454 고3 남학생 패딩 뭐 입히시나요? 2 블루 07:37:42 56
1385453 국민연금 지급일이 오늘인데 매번새벽에 입금되었는데 아직 입금이안.. ... 07:36:36 163
1385452 한소희가 진짜 대단한 이유는요. 7 한소희. 07:15:12 1,291
1385451 마이 네임ㅡ스포 없음 3 발음 07:06:23 482
1385450 시어머니 노후 어떻게 할지 한숨만 나와요 10 06:55:12 2,070
1385449 지금 공항철도 탔는데요 4 지금 06:53:21 967
1385448 다들 이런말 들으며 회사 다니시나요? 5 .... 06:45:46 612
1385447 시어머니를 어디서 주무시게 하는게 최선인가요 14 시어머니 06:39:21 2,045
1385446 간헐적 단식이 잘 맞아요. 9 ㅇㅇ 05:49:42 1,660
1385445 [단독] 윤석열 수사정보정책관실, 고발장 속 유튜브 실제 모니터.. 10 ,,, 05:43:32 817
1385444 초등아이와 서울에 호캉스 할만한 호텔 추천해주세요 5 cinta1.. 05:40:04 921
1385443 다음주 월요일 오면 11월이네요. 3 ㅇㅇ 04:44:32 1,156
1385442 비호감 점령한 대선… 정치 혐오만 키운다 9 샬랄라 03:50:06 535
1385441 이기인 "대장동 5503억 공공환수는 허구…초과이익 제.. 17 .. 02:57:52 1,100
1385440 공기청정기 1 냄새 02:46:09 279
1385439 한 세상 살기가 왜 이렇게 9 ... 02:30:51 2,277
1385438 이제 유럽여행 해도 되나요? 5 올 연말 02:24:41 2,172
1385437 지리산.. 이래서 한드를 안보게 됨.. 25 .... 02:14:56 5,842
1385436 얘가 정말 웃겨요 6 포비 01:58:34 1,627
1385435 녹취록에 담긴 사직서 종용..'정 실장' 8번 등장 12 ㅇㅇㅇ 01:55:38 915
1385434 라방에 빠진 딸아이 걱정입니다.. 7 ㆍㆍ 01:44:49 3,062
1385433 절대로 지지 않을겁니다. 28 .... 01:44:03 1,587
1385432 원희룡에게 참 고마워요 40 .. 01:42:54 1,795
1385431 이낙연 전대표에게 고맙네요 46 .. 01:37:43 1,4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