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바흐 - 관현악 모음곡 제2번 B단조 중 6번 미뉴에트 외...

바람처럼 조회수 : 4,135
작성일 : 2011-10-03 23:09:32


요한 세바스찬 바흐(Johann Sebastian Bach: 1685 ― 1750) 작곡

1. 관현악 모음곡 제2번 B단조 중 6번 <미뉴에트>

Minuet and Badinerie from Orchestral Suite No. 2 in B Minor, BWV 1067

2. ‘안나 막달레나를 위한 노트’ 중 <미뉴에트> G장조 114

Minuet in G Major BWV Anh. 114 from ‘Notebook for Anna Magdalena Bach’


1. 관현악 모음곡 ― <미뉴에트>

바흐의 관현악 모음곡은 네 곡이지만, 그 중에서 플루트와 현악 합주에

의한 제2번이 가장 널리 알려져 있다. 1717년~1723년 사이 바흐가

풍부한 창조력을 갖고 기악곡, 협주곡, 소나타 등 많은 걸작을 만들었던

쾨텐 시대에 작곡된 것이다. 현악기와 여러 가지 편성의 악기를 위해

작곡된 네 개의 <관현악 모음곡>의 제2번에 해당하며, 플루트를 주체로

하고 현악기로 반주하고 있다.


2. 안나 막달레나를 위한 노트 ― <미뉴에트>

바흐는 첫 번째 아내를 병으로 잃고 2년 뒤, 지인知人의 딸이며 가수인

안나 막달레나와 재혼하게 된다. 그녀는 어느 음악가의 아내보다도

남편인 바흐의 음악성을 이해하고 존경했다. 또한 악보를 대필해 주거나

바흐의 작품 활동에 열심히 내조를 했고, 바흐는 그런 아내의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즉흥적으로 떠오르는 악상을 기록하여 작은 <음악수첩>

을 만들었는데 이것이 바로 ‘안나 막달레나 음악수첩’이다.


미뉴에트는 ‘작다’라는 뜻의 프랑스어 ‘menu’에서 유래, 17~18세기경

유럽에서 유행하던 3/4 박자의 춤, 또는 춤곡을 말한다. 프랑스에서

시작된 이 춤은 우아하면서도 보폭이 작고 정형화된 스텝이 특징이며,

루이 14세 때는 공식 궁정무용이기도 했다.       (퍼온 글을 편집)


~~~~~~~~~~~~~~~~~~~~~~~ ~♬


◆ <나의 사랑 바흐> 중, 아내 안나 막달레나의 고백 ―

30년 가까운 결혼 생활 내내 그이는 제 남편이자 연인이었답니다. 나이가                

들면서 제 얼굴에 주름이 생기고 흰 머리카락이 늘어 가도, 그이는 이런

것을 눈여겨보려 하지 않았습니다.


“당신의 머리칼은 예전에는 햇살 같더니 지금은 달빛 같구려!

우리 같은 젊은 연인들에게는 달빛이 더 어울리지”......... 라고

말한 적이 한 번 있었을 뿐입니다.


왜 저는 그토록 그이를 사랑하고, 그이의 표정이나 말 한마디까지 이렇게

가슴에 간직하고 있는 걸까요?..... 카스파의 말처럼, 저는 그이에 대한

어떤 것도 잊지 않고 있습니다.

여자들은 작은 일들을 더 생생하게 기억하는 법이지요. 제가 죽는 마지막

순간에 떠올릴 일들은 결혼식 날이나 우리의 첫아기가 태어난 날, 혹은

그이의 눈감던 모습이 아닐 것입니다.

아마 그것은 그이가 저를 팔에 가두고 푸가를 연주하던 그 저녁 무렵이나,

저를 안아 올리고 라이프치히의 새 집 문지방을 넘던 그런 순간들일

거예요.”..........


서양 음악사에서 바흐를 ‘음악의 아버지’라고 기록하고 있는데 가정에서도

자상한 남편, 인자한 아버지의 모습이 그려지지요? 어쩐지 바흐 음악은

항상 들어도 ‘내면 깊은 사랑’으로 가슴에 다가오는 듯이 느껴집니다. 많은

자녀의 가장이었던 그는 실제로 인간적으로도 훌륭함이 전해지고 있죠.


◆ 바흐의 곡에도 모차르트 작품의 K나 KV(쾨헬 작품목록)처럼 BWV

붙여지는데 볼프강 슈미더라는 독일학자가 1955년에 펴낸 바흐 작품목록

(Bach-Werke-Verzeichnis)의 첫 글자를 조합한 것입니다.


~~~~~~~~~~~~~~~~~~~~~~~~~~~~~~~~~~~


바흐의 관현악 모음곡 <미뉴에트> 

http://www.youtube.com/watch?v=DRyP-c6naLk


안나 막달레나를 위한 노트 <미뉴에트>

하프시코드harpsichord 연주

http://www.youtube.com/watch?v=KqSAGwa49MM


~~~~~~~~~~~~~~~~~~~~~~~~~~~~~~~~~~~

IP : 121.131.xxx.20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과객
    '11.10.3 11:57 PM (125.188.xxx.25)

    아름다운 음악과 도움되는 상식-음악해설- 감사합니다.

  • 많이 들었는데
    '11.10.4 12:00 AM (125.188.xxx.25)

    제목을 몰랐던 곡들이에요.
    님도 올빼미 타입 이시군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6630 연락도 없이 살다가 자식 입사청탁하는 인간은 뭔가요? .... 17:46:47 50
1316629 검진 했는데 의사가 “정상입니다”이런 말 하면 믿어도 되나요? Mosukr.. 17:45:12 69
1316628 50살 저는 뭘할수있을까요? 5 직업 17:42:01 309
1316627 반지하 매입해사는거랑 2층 전세사는거랑 5 ㅇㅇ 17:39:01 231
1316626 초5 아들 용돈 1112 17:38:58 66
1316625 건강검진 했는대요 건강검진 17:37:49 158
1316624 아니 고작 9살 아이가 이런 비판적 사고도 할 수있나요? 2 궁금 17:37:19 304
1316623 스트리밍어플,얼마내고 들으시나요?(지니,멜론) 2 익명中 17:34:52 58
1316622 정성호의원이 초선에게??? 이재명 17:34:29 95
1316621 더 파더 추천합니다. 영화소개 17:32:16 144
1316620 투기수사 한달만에, 지자체장 10명, 국회의원과 지방의원 44명.. 2 이해충돌방지.. 17:31:33 95
1316619 70대 노부부 수도권 2억대 19 꾸우벅 17:30:06 768
1316618 민주, 日 원전 오염수 방류 잇단 비판..美에 유감 표명도 ... 17:29:33 92
1316617 노원 세모녀 살인사건 보니깐 6 ㅁㅈㅁ 17:28:58 705
1316616 "나빌레라"때문에 내일 어쩌죠 귀염아짐 17:27:47 379
1316615 헐 ㅎㅎ 저 축하해쥬세요 ㅠㅠ 8 candy 17:22:03 1,544
1316614 요즘 adhd가 흔한가요? 이게 확실할까요? 5 ㅇㅇㅇ 17:21:26 450
1316613 서예지)성형이 어쩜 그리 드라마틱할 수 있죠? 12 ㅇㅇ 17:18:05 1,554
1316612 이제명이 도정질의때마다 자가격리하네요? 13 왜피해 17:17:29 378
1316611 죽는다 생각하면 참 아까워요 5 ㅇㅇ 17:07:55 1,055
1316610 운동과 식이 4 ok 17:06:33 429
1316609 나빌레라 노랑머리 배우 7 ... 17:01:07 831
1316608 6일후면 신입훈련소 들어가요 5 아들 17:00:01 290
1316607 택배 논란 고덕동 아파트 어디예요? 6 .. 16:59:53 1,295
1316606 생리를 하혈하듯이 해서 무서워요 11 가나다 16:59:51 1,0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