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바흐 - 관현악 모음곡 제2번 B단조 중 6번 미뉴에트 외......

바람처럼 | 조회수 : 4,124
작성일 : 2011-10-03 23:09:32

 

요한 세바스찬 바흐 (Johann Sebastian Bach: 1685 ― 1750) 작곡

1. 관현악 모음곡 제2번 B단조 중 6번 <미뉴에트>

Minuet and Badinerie from Orchestral Suite No. 2 in B Minor, BWV 1067

2. ‘안나 막달레나를 위한 노트’ 중 <미뉴에트> G장조 114

Minuet in G Major BWV Anh. 114 from ‘Notebook for Anna Magdalena Bach’

 

1. 관현악 모음곡 ― <미뉴에트>

바흐의 관현악 모음곡은 네 곡이지만, 그 중에서 플루트와 현악 합주에

의한 제2번이 가장 널리 알려져 있다. 1717년~1723년 사이 바흐가

풍부한 창조력을 갖고 기악곡, 협주곡, 소나타 등 많은 걸작을 만들었던

쾨텐 시대에 작곡된 것이다. 현악기와 여러 가지 편성의 악기를 위해

작곡된 네 개의 <관현악 모음곡>의 제2번에 해당하며, 플루트를 주체로

하고 현악기로 반주하고 있다.

 

2. 안나 막달레나를 위한 노트 ― <미뉴에트>

바흐는 첫 번째 아내를 병으로 잃고 2년 뒤, 지인知人의 딸이며 가수인

안나 막달레나와 재혼하게 된다. 그녀는 어느 음악가의 아내보다도

남편인 바흐의 음악성을 이해하고 존경했다. 또한 악보를 대필해 주거나

바흐의 작품 활동에 열심히 내조를 했고, 바흐는 그런 아내의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즉흥적으로 떠오르는 악상을 기록하여 작은 <음악수첩>

을 만들었는데 이것이 바로 ‘안나 막달레나 음악수첩’ 이다.

 

미뉴에트 는 ‘작다’라는 뜻의 프랑스어 ‘menu’에서 유래, 17~18세기경

유럽에서 유행하던 3/4 박자의 춤, 또는 춤곡을 말한다. 프랑스에서

시작된 이 춤은 우아하면서도 보폭이 작고 정형화된 스텝이 특징이며,

루이 14세 때는 공식 궁정무용이기도 했다.    (퍼온 글을 편집)

 

 

~~~~~~~~~~~~~~~~~~~~~~~ ~♬

 

 

<나의 사랑 바흐> 중, 아내 안나 막달레나의 고백 ―

 

“30년 가까운 결혼 생활 내내 그이는 제 남편이자 연인이었답니다. 나이가

들면서 제 얼굴에 주름이 생기고 흰 머리카락이 늘어 가도, 그이는 이런

것을 눈여겨보려 하지 않았습니다.

 

“당신의 머리칼은 예전에는 햇살 같더니 지금은 달빛 같구려!

우리 같은 젊은 연인들에게는 달빛이 더 어울리지” ......... 라고

 

말한 적이 한 번 있었을 뿐입니다.

왜 저는 그토록 그이를 사랑하고, 그이의 표정이나 말 한마디까지 이렇게

가슴에 간직하고 있는 걸까요?..... 카스파의 말처럼, 저는 그이에 대한

어떤 것도 잊지 않고 있습니다.

여자들은 작은 일들을 더 생생하게 기억하는 법이지요. 제가 죽는 마지막

순간에 떠올릴 일들은 결혼식 날이나 우리의 첫아기가 태어난 날, 혹은

그이의 눈감던 모습이 아닐 것입니다.

아마 그것은 그이가 저를 팔에 가두고 푸가를 연주하던 그 저녁 무렵이나,

저를 안아 올리고 라이프치히의 새 집 문지방을 넘던 그런 순간들일

거예요.”..........

 

 

서양 음악사에서 바흐를 ‘음악의 아버지’라고 기록하고 있는데 가정에서도

자상한 남편, 인자한 아버지의 모습이 그려지지요? 어쩐지 바흐 음악은

항상 들어도 ‘내면 깊은 사랑’으로 가슴에 다가오는 듯이 느껴집니다. 많은

자녀의 가장이었던 그는 실제로 인간적으로도 훌륭함이 전해지고 있죠.

 

◆ 바흐의 곡에도 모차르트 작품의 K나 KV(쾨헬 작품목록)처럼 BWV

붙여지는데 볼프강 슈미더라는 독일학자가 1955년에 펴낸 바흐 작품목록

( B ach- W erke- V erzeichnis)의 첫 글자를 조합한 것입니다.

 

 

~~~~~~~~~~~~~~~~~~~~~~~~~~~~~~~~~~~

 

바흐의 관현악 모음곡 <미뉴에트>

http://www.youtube.com/watch?v=DRyP-c6naLk

 

연주 동영상 <미뉴에트>

http://www.youtube.com/watch?v=4sAh02JRtpk&feature=related

 

안나 막달레나를 위한 노트 <미뉴에트>

하프시코드 harpsichord 연주

http://www.youtube.com/watch?v=KqSAGwa49MM

 

~~~~~~~~~~~~~~~~~~~~~~~~~~~~~~~~~~~

IP : 121.131.xxx.118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과객
    '11.10.3 11:57 PM (125.188.xxx.25)

    아름다운 음악과 도움되는 상식-음악해설- 감사합니다.

  • 많이 들었는데
    '11.10.4 12:00 AM (125.188.xxx.25)

    제목을 몰랐던 곡들이에요.
    님도 올빼미 타입 이시군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9764 수시 학교선택 도움주세요ㅜ 고3맘 22:07:54 47
1229763 약간의 여드름 잇는데 마사지 크림 뭐가 좋나요? 저렴이 22:04:18 21
1229762 냉동고 빈자리 크지 않으면 꽃게 박스로 사지마세요. 3 ... 22:01:10 333
1229761 저번에 회사에서 짤려서 자살하고 싶다던ㅠㅠ 저에요 16 해고 21:57:39 927
1229760 이상호의 드림팝, 지금 진행자 누구인가요 4 거기 21:50:00 172
1229759 한번도 경험해보지 못한 백신 사고 13 신성 21:48:06 840
1229758 아이 창의력 수학문제 풀어주세요 4 도움요망 21:46:18 180
1229757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끝이라며요 12 .. 21:44:59 712
1229756 청약 당첨되면 언제부터 1주택자 되나요? ㅡㅡ 21:42:04 119
1229755 인서울이 얼마나 힘든지 얘기해주께요 16 나참 21:41:12 1,293
1229754 궁중무예와 합기도의 차이점? 수련 21:41:02 64
1229753 '공수처법' 상정, 박덕흠 탈당 1 국회 21:40:33 260
1229752 도로위 판스프링이 뭔가요? 3 ..... 21:39:16 183
1229751 수시원서 접수시 자소서요 1 고3학년 21:36:29 203
1229750 급질) 나뭇가지(?)다발에 붙어있는 콩이요 5 가을 21:34:59 256
1229749 JTBC) 윤춘장 장모, 증인에 '숨어있어라' 2 와우 21:34:02 438
1229748 보이스 피싱이라면.. 3 ㅅㅅ 21:32:50 199
1229747 어린이집에서 아이 상처 4 ㅁㅁ 21:32:11 322
1229746 서해쪽 궁평항 4 ㄱㅂㅎ 21:30:32 302
1229745 노동부인가 노동당인가…망한 공장에 정규직 고용하라니 1 노동당 21:27:25 184
1229744 초등 독감 접종 어떻게 하실 건가요? 기다리실건가요? 4 ... 21:24:59 366
1229743 이 가수(?)랑 유재석이랑 닮지 않았나요? 7 .. 21:20:04 481
1229742 아, 이대표님 답변 봐 ㅠㅠ 13 21:18:34 1,223
1229741 [속보] 이재명 “드라이브 스루 집회, 범위 내에선 허용 해야”.. 25 Nagara.. 21:17:16 1,739
1229740 생리 직전에 손이 심하게 떨리는건 왜그런걸까요? 21:11:26 1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