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애를 셋이나낳고 이혼하는건 진짜..

ㅇㅇ 조회수 : 23,107
작성일 : 2023-12-04 20:25:02

연예인얘기 말구요

일반인들요

보통은 한명낳는것도 신중한데

요즘세상에 셋이나 낳을 결심도 신기.

또 그정도면 잠자리할 친분은 쌓였다는건데

이혼하는것도 신기.

사이나쁘면 한둘에서 끝내야죠.

솔직히 애셋이면 바람을펴도

삶의 무게때문에 그냥 살겠어요..일반인은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혼..

근데 또 이혼하고도 애셋달고

연애하러다니는 돌싱들보면 그것또한 신기하네요

대체로 돈도없어요

여자들은 돈없어서

돌싱카페 기웃거리며 돌싱남물어 생활비라도 뜯어보려고 

잠자리 해주고..

남편쪽은 애들은 키우지는않아도

애들다클때까지 채무갚듯 월 200 300씩 부쳐줘야되지

어떤 여자가 좋다할까요

그러니까 슬금슬금 양육비 끊어버리고..

글구아무리 돈있는 돌싱이라도 몸은 하나인데

애셋에 가정의 화목과 연애가

양립할수 있을꺼라고 생각하는지 ...

무모한 사람들 참 많다고 생각돼요 ㅋㅋㅋ

애셋있어도 여자라고 그렇게라도 연애해볼려고

껄떡대는 도태된 남자들도 한심합니다

 

IP : 112.154.xxx.123
3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다른이의
    '23.12.4 8:25 PM (115.136.xxx.13) - 삭제된댓글

    인생을 평가하지 마세요

  • 2. ...
    '23.12.4 8:27 PM (106.102.xxx.2) - 삭제된댓글

    잠자리할 친분 ㅋㅋㅋㅋ 애초에 그 정도 친분 없이 결혼하는 사람들도 있어요?

  • 3. ..
    '23.12.4 8:27 PM (106.102.xxx.66)

    형제가 그렇게 사는거 아니라면 원글님이랑 무슨 상관이 있는지 싶네요.그사람들 그렇게 살거나말거나.

  • 4. ..
    '23.12.4 8:29 PM (106.101.xxx.32) - 삭제된댓글

    별의 별 사람 다 있어요
    겉도는 남편 마음 잡으려면 둘째 낳으라는
    점쟁이 말 듣고 둘째 낳은 사람도 있어요
    결국 둘째 낳고 이혼..

  • 5. ㅇㅇ
    '23.12.4 8:30 PM (112.154.xxx.123)

    신기한 인생같아서요. 자식도 많이낳고싶고 내인생찾아 이혼도 하고싶고 애들도 키우고싶고 근데 연애도 하고싶고 뭘하고 살고싶은건지~ 그렇게 인생을 복잡하게 만드는사람들이 신기해서요.

  • 6. ..
    '23.12.4 8:31 PM (112.214.xxx.147) - 삭제된댓글

    셋을 낳고 문제가 생겼을수도 있고..
    상황에 따라선 참고 같이 사는 것보단 따로 사는게 아이들에게 나을수도 있구요.
    어떤 삶을 살고 계신지 모르겠으나 남의 삶을 본인의 잣대로 평가하지 말아요.
    정말 오만하네요.

  • 7. ..
    '23.12.4 8:38 PM (118.235.xxx.4)

    딱3번하고 삼남매 낳은 사람도 있어요

  • 8. 지구인구
    '23.12.4 8:43 PM (49.169.xxx.2)

    80억
    이유도 최소 80억가지.
    남이사..

  • 9. ㅡㅡㅡ
    '23.12.4 8:44 PM (58.148.xxx.3)

    진짜 시야좁다.

  • 10. 아변
    '23.12.4 8:46 PM (180.70.xxx.154)

    아변도 애3인데 이혼했잖아요. 결혼 상담 이혼상담으로 번창하는듯..

  • 11. ㅇㅇ
    '23.12.4 8:49 PM (220.89.xxx.124)

    지금 나온 연예인은 둘째가 쌍둥이로 나온거에요

  • 12. ..
    '23.12.4 8:49 PM (182.221.xxx.34) - 삭제된댓글

    정말 오만하네요222222

    오만한것도 모자라 경박스럽네요
    무모한 사람들 참 많다고 생각한다며 뒤에 ㅋㅋㅋ거리지를 않나
    본인 인생이나 잘 사세요

  • 13. 영통
    '23.12.4 8:50 PM (106.101.xxx.39)

    여기 부모 원망 글 계속 올라오는데
    자식은 적게 낳는 게 좋은 거 같아요.
    딩크 부부가 어른 영재..라고

  • 14. 휴식같은
    '23.12.4 9:01 PM (106.101.xxx.134)

    요즘시대에 아이 셋을 낳았다니 고맙네요.
    이혼했어도 서로 아이에 대한 사랑이 있으면 잘 끌겁니다.
    할머니도 계시고 옆에 아빠도 있고 엄마도 자주 만나고
    또 형제도 셋이나 있으니 서로 의지하고 ᆢ
    잘 클거에요.

  • 15. ㅇㅇ
    '23.12.4 9:08 PM (58.124.xxx.225) - 삭제된댓글

    남 인생 평가하지마세요. 인생몰라요.

  • 16. 그게 뭔?
    '23.12.4 9:13 PM (219.255.xxx.39)

    안낳았으면 무죄인가요?

  • 17. ㅇㅇ
    '23.12.4 9:19 PM (223.38.xxx.20)

    남의 인생 평가하려는게 아니라
    결핍에 방치로 자란 아이들이 범죄자되서
    생판 모르는 남한테 피해주는일도 많으니
    전혀 상관없는일은 아니죠
    출산률 마이너스라도 소년범들 부모 연좌제해야됩니다

  • 18. ..
    '23.12.4 9:19 PM (118.235.xxx.4)

    ㅎㅎ 논리가 그런건가요?
    미혼 손녀들 3명한테 할머니가 "천하에 몹쓸것들"이라 하셨는데. 이혼하더라도 애는 낳아야한다고

  • 19. 아니
    '23.12.4 9:27 PM (219.255.xxx.37)

    애가 셋이든 넷이든
    못살겠으면 이혼하는거지 뭘...

  • 20. ..
    '23.12.4 9:28 PM (58.79.xxx.138)

    님 혼자 되게 잘났네요 ㅉㅉ

  • 21. ……
    '23.12.5 3:52 AM (218.212.xxx.182)

    알아서 하겠죠~~ 그럼 죽나요?
    본인들도 각자라도 잘살려고 이혼하겠죠
    그렇다고 요즘시대에 아이에 매여 계속 살진 않잖아요.
    그게 맞는 삶도 아니구요..
    정답은 없어요 아시잖아요.. 각자 상황이 다른 경우가ㅜ있을뿐….
    알아서 잘 살겠죠 예쁘고 둘다 젊은데 뭘 못할까요

  • 22. 오지랖
    '23.12.5 6:10 AM (175.199.xxx.36)

    남의 인생에 왜 그렇게 감정이입하는지 모르겠네요
    이러니 사람들이 이혼하고 싶어도 망설이는거죠

  • 23.
    '23.12.5 6:27 AM (174.7.xxx.60)

    저도 이혼할정도로 안맞으면 임신을 미루거나 한명 생겼을때 다음 아이는 신중했다면 어땠을까 안타까워한적은 있어요.

    살다보면 계획대로 안되는 일도 있고, 남의 인생이니 어떡하겠어요.
    돌싱글즈 소라도 전남편과 성격이 너무 안맞는데도 아이가 하나더 생기면 혹시 나아질까 하는 기대로 둘째를 시도했었다고 하더라구요.

  • 24. '나'만 잘 살면.
    '23.12.5 6:51 AM (123.215.xxx.5)

    원글님만 잘 살면 돼요. 한국사회의 문제점이 다양성을 인정할 줄 모르고 배려가 부족하다고 하는데 공감해요. 님과 모두 다릅니다. 하얀 도화지에 원 하나만 그려도 색깔 크기 굵기까지 똑같이 그리는 사람이 있을까요? 원글님이 원글님의 삶을 잘 살면서 다른이들의 삶이 다를수밖에 없고 다양하다는 것을 이해하며 살면 됩니다. 원글님의 삶과 삶속에서의 작은 행동도 누군가에게 절대 이해불가일 수 있습니다. 저들을 보는 내 시선이 왜 불편하고 내 내면에 무엇이 있어서 받아드리고 이해하지 못하며 불편해 하는지 스스로 겨울앞에 서보는게 중요합니다. 결국 사람에 대한 이해는 나에 대한 이해이기도 하니까요.

  • 25. 아니
    '23.12.5 7:49 AM (1.235.xxx.138)

    결혼해서 애까지 낳음 지인생이어딨다구.
    애를위해 참고사는거지 이혼하는거 한심.
    원글님의견동의해요
    애없을때야 훨훨날수있지만 이혼하고 애셋이라면 ㅉㅉ

  • 26.
    '23.12.5 8:56 AM (123.213.xxx.157)

    아는분이 남편하고 죽도록 싸우면서 애 욕심에 애는 넷이나 낳았어요. 나이든 지금도 부부사이는 그닥이고요.
    솔직히 별 생각없고 무식한 사람들이 애욕심이 많은 경우가 많아요.

  • 27.
    '23.12.5 9:47 AM (118.235.xxx.126)

    부모사랑 결핍하다고 범죄자 되나요?
    이번에 김승흰지 이승흰지 그집딸 보세요.
    또 누구야. 민족사관고 누구 아들 봐바요.
    걔네들 없이 자랐겠어요? 넘치게 받고 자랐지
    없는환경에서도 잘크는애들은 잘커요.
    그런 시선이 애들 2번죽이는거에쇼.

  • 28. 원글
    '23.12.5 10:11 AM (182.216.xxx.172)

    적나라하게
    원글 수준을 보여주는 글 이네요

  • 29. 원글
    '23.12.5 10:13 AM (182.216.xxx.172)

    원글 읽어보니
    자신 앞가림하고 살면 되겠구만
    오지랖을 펼치시나요
    그 세아이
    원글님이 키워주시나요?
    그 부부를 원글님이 케어 해주시나요?

    남 인생에 참...

  • 30. ..
    '23.12.5 10:44 AM (211.51.xxx.159)

    애가 셋이나 있는데 주변 여자한테 사랑한다고 간절히 목메는 놈도 있더군요

  • 31. 친구도
    '23.12.5 11:05 AM (124.57.xxx.214)

    애 셋 낳고 이혼했는데
    둘 낳고도 더 낳으려고 하길래
    사이도 안좋은데 왜 자꾸 낳냐고 하니까
    사는 이유를 만들려고 낳는다 했는데
    결국 이혼 하더라구요.

  • 32. 뽀샤시
    '23.12.5 11:10 AM (175.210.xxx.215)

    사이가 그렇게 안좋은데 셋째 가졌단 소식에 참 미련하다는 생각 먼저 들고 이혼한다는 소리 들으니 지들밖에 모르는구나 싶어요

  • 33. ㅇㅇ
    '23.12.5 11:55 AM (223.38.xxx.70)

    23.12.5 9:47 AM (118.235.xxx.126)
    부모사랑 결핍하다고 범죄자 되나요?
    ---------------------------------------------
    부모가 돈 많다고 안정형 애착형성이 되는게 아니잖아요
    경제적으로 부족할지라도 부부사이 원만한
    상식적인 가정에서 자란아이들이 부잣집 애들보다
    더 반듯한 경우가 많죠
    정서적, 경제적으로 안정된 사람들의 출산을
    장려해야지 지들 본능에만 충실해서 범죄자들 양산하니깐
    문제죠

  • 34.
    '23.12.5 5:16 PM (106.101.xxx.108) - 삭제된댓글

    잠자리할 친분도 있는데 왜 이혼하냬

  • 35.
    '23.12.5 5:17 PM (106.101.xxx.108) - 삭제된댓글

    한둘에서 끝내라는 것도 솔직히 너뭌ㅋㅋㅋㅋ 둘은 괜찮고? 최민환네는 둘째가 쌍둥인디 두셋째 한꺼번;;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72232 외국인 아내도 명절때 부려먹나요? 3 ........ 19:46:38 190
1572231 사회 초년생일 때 선임한테 들었던 말 19:42:12 157
1572230 파크리오 김치냉장고 자리 …. 19:41:58 91
1572229 우울증 초기? 유학계획 1 공황 19:41:57 138
1572228 스카이 제치고 성서한이 상위권 차지한 것.. 5 .. 19:41:30 475
1572227 저 진짜 무식한 댓글 봤어요 3 ... 19:40:53 444
1572226 이번주결혼지옥 부부는 19:40:41 292
1572225 필수의료는 이제 대가 끊어질 듯 6 이 나라 19:37:33 337
1572224 회사 내 녹음기 키고 있는 직원 8 .., 19:33:31 789
1572223 혹시 갱년기 초기증상이 감정기복 심한건가요? 19:32:51 98
1572222 조국혁신당 앞번호 받으려면요 7 ... 19:23:48 416
1572221 윤석열 3.1 자위대에서 개사과 5 19:21:28 651
1572220 의대 정원 확대는 미친 짓입니다. 9 뒤통수치기전.. 19:20:22 574
1572219 오타니 부러워서 졌네요 10 19:19:54 1,383
1572218 자식한테 증여할땐 2번3번 생각해야할듯요. 12 절대 19:19:54 1,348
1572217 시간되시는분들 깜찍이들 19:18:59 182
1572216 임박한 해외여행 잔여석은 어디서 찾나요 2 ㅇㅇ 19:17:14 549
1572215 야구모자가 안어울려요 7 .. 19:16:33 514
1572214 남사하훼단지 잘 아시는 분 4 ㅇㅇ 19:13:15 145
1572213 운동.식단하는데 감기가 안떨어져요 ㅜ 8 ㅇㅇ 19:10:54 409
1572212 제국주의가 식민지배한 나라에 이권을 취하는 방법을 아시나요 3 ㅇㅇ 19:10:36 166
1572211 막내 새 교복 빨아널었어요. 4 .. 19:10:04 641
1572210 용산아이파크인데 7 19:05:36 948
1572209 윤석열의 3.1절 기념사, 자위대 만세? 10 왜구 19:03:22 708
1572208 90년대 노래방이 있었잖아요? 엄마는 왜 그랬을까요? 6 노래방 18:57:31 8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