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이렇게 외도를 알게될줄이야ㅜ

마눌 조회수 : 33,685
작성일 : 2021-10-17 07:44:25
.
IP : 118.235.xxx.67
5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10.17 7:50 AM (121.163.xxx.18)

    최대한 좋은 선택 하시길요.

  • 2. ..
    '21.10.17 7:52 AM (218.50.xxx.219)

    님 건강은 꼭 챙겨가며 하세요.
    그게 1번입니다.

  • 3. ...
    '21.10.17 7:55 AM (112.214.xxx.223)

    어린여자 월세 지원하며
    지척에 세컨 둘 정도면 절대 샌님 아닌데요?

    원글님이 생각하던 남자가 아닐수도...

  • 4. ㄱㄱㄱㄱ
    '21.10.17 8:00 AM (125.178.xxx.53)

    그러게요
    내가 알고있던 사람이 아니라는 충격이 엄청나죠
    그래도 님은 강하시네요
    저는 그런일 알고 몇년간 입에도 못올렸어요

  • 5. ..
    '21.10.17 8:09 AM (175.119.xxx.68)

    남자는 여자랑 달라서 안 하면 안 된다고 지 입으로 더러운 소리를 하더라구요
    평생 불륜남으로 남아라고 했어요

  • 6. ㅡㅡ
    '21.10.17 8:15 AM (223.38.xxx.154)

    상간녀 소송 꼭 하세요
    그래야 이래저래 뒤탈 없을듯요

  • 7. ..
    '21.10.17 8:16 AM (223.38.xxx.78)

    누가 그 맘을 알까요
    울 집 놈도 단순 무식해서 바람은 생각도 못했는데..
    불륜때문에 제가 병을 얻었어요
    저는 일주일에 8키로 빠졌어요
    알고 개지랄했더니 그 년은 떼어내고
    다른 년으로 갈아탔어요 아들 둘 있는 유부녀
    무조건 건강이 먼저입니다 건강 잘 지키세요~

  • 8.
    '21.10.17 8:21 AM (175.123.xxx.2)

    남편 외도로 심란한거는 이해가는데
    글이 조금 산만하고 이상하네요

  • 9.
    '21.10.17 8:36 AM (183.97.xxx.99)

    너무 의연한 척 하는 상태일 수 있어요
    원글님과 비슷한 경우 봤어요
    결국 같이 못 살게 되요
    재산이나 다 정리하시고요

    상황상 남편은 개버릇 못고처요
    어짜피 섹스리스고
    젊고 어린 여자랑 자다가
    어떻게 … 나이든 여자 찾나요
    그 여자랑 어떻게 떼어 놓는다 해도
    또 다른 여자 있어야 살아요

    일단 화풀이를 원 풀릴만큼 하세요
    그렇게 안 하면 일생 가슴에 맺혀요
    이혼 안 하고 해결할 생각을 아예 버리세요
    이혼할 각오를 하고 덤벼야
    오히려 결과가 나을 수 있어요

    이혼 안 해도 별거할 수 있어요
    어짜피 살아도 산 부부가 아닌 상태

    힘내시고
    원글님 자신의 삶과 행복에 집중하세요

    담담하지 않으셔도
    포커페이스 얼마나 갈지 ..
    하고 싶은 화를 다 푸셔야 해요
    그게 님을 위한 길이에요

  • 10. .cc
    '21.10.17 8:39 AM (125.132.xxx.58)

    이혼소송도 해야지. 살지도 않을건데 상간녀랑 무슨 짓을 하든 그렇게 살다 죽으라 하세요.

  • 11. 이상황에
    '21.10.17 8:43 AM (118.235.xxx.25)

    남편에게 측은지심 생긴다는게 놀랍네요...
    돈 애들..다 이해가지만 진짜 그렇게 애써 남편 불쌍해할 필요가 있나요.그냥 ㅆㄹㄱ일뿐인데..

  • 12. ...
    '21.10.17 8:48 AM (39.7.xxx.125)

    저도 경험자 입니다
    8년이 넘었네요 일단 내가 진짜 원하는게
    무엇인지 알아야 합니다 남편과 이혼을 원하지
    않고 가정을 지키고 싶으면 남편과 섹스를 할수
    있어야 합니다 아니 해야하고 좋아해야 합니다
    그러지 않고는 남편은 집 돌아와도 섹스 못하는
    와이프랑 늙어야 하는데 그러고싶지 않을 겁니다
    그여자 끝내도 다시 섹스 찾아 삼만리 합니다

  • 13. ...
    '21.10.17 8:51 AM (39.7.xxx.125)

    섹스를 죽어도 못하겠다 싶으면 일단 본인
    상처부터 치료 하세요 남편이 있어도 괜찮고
    없이 혼자 살아도 행복하고 그럴정도로
    좋아질때 재산챙겨 끝내세요
    여자에 빠졌을때 명의이전하고 이혼 하세요
    이혼부터 허면 처음 몇년은 홀가분 하지만
    나중에는 엄청 힘들어 합니다
    주의 경험자들 봐서 알아요
    꼭 본인 상처 치료부터 하세요

  • 14. 거참
    '21.10.17 8:54 AM (61.100.xxx.109)

    남편 바람 나서 속상한거 이해하는데
    그래서 어떻게 바람 난줄 알게 되었냐고요
    글은 좀 알아보게 씁시다
    직접 읽어보시고 정리 부탁드려요

  • 15. ,,,
    '21.10.17 8:58 AM (39.7.xxx.152)

    글 쓰는 게 어제 시누 욕한 아줌마랑 비슷하네요

  • 16.
    '21.10.17 9:10 AM (219.240.xxx.24)

    상간녀소송해야 떨어져요.
    남편이 소송비내줄꺼에요.
    그리고 다시 만나면 또 소송..
    이게 반복되면 불륜남녀둘이 싸우다
    볼걸못볼것 다보고 깨져요.

  • 17. ㅇㅇ
    '21.10.17 9:24 AM (61.35.xxx.164)

    이혼을 하겠다 각오로 덤벼야 해요.

  • 18. 원글님
    '21.10.17 9:27 AM (223.62.xxx.116)

    성병검사는 비뇨기과 말고
    두분이 산부인과로 같이 가셔서 받으세요
    그게 보험적용 더되고 더 자세한 결과받을수 있어요

  • 19. 원글님
    '21.10.17 9:30 AM (223.62.xxx.116)

    그리고 결과들을때 같이 가시구요

  • 20.
    '21.10.17 9:43 AM (122.36.xxx.14)

    상관녀들이 제일 무서워 하는 게 소송이에요
    이혼도 못하고 지남편 잡아 족치지 못하고 여자한테만 화풀이 한다고 분해하기도 하죠
    소송들어 왔을 때 님 남편이 본인 살자고 님뒤에 숨어 버려야 배신감에 떨어져 나가요
    일단 소송 하시고요
    그럼 상간녀에게 소송비주고 몰래 만날거에요
    그때 다시 증거수집 한번더 하시면 소송비 늘어나고 상간녀 겁을 먹을 겁니다
    회사에 소장 한번 날려주시고요
    어설프게 쳐서 뒤로 만나는 꼴 보지 마세요

  • 21.
    '21.10.17 9:55 AM (122.36.xxx.14)

    남편 돌아오려는 행동으로 안일하게 생각하지 마세요 바람남녀 둘이 애틋해 있을 겁니다
    지금 님께 엎드리는 거에요
    상황수습 위해서

  • 22. ㄱㄱㄱㄱ
    '21.10.17 10:13 AM (125.178.xxx.53)

    모범생 샌님 스타일이면
    어쩌다 그런짓은 했지만
    스스로도 자괴감느끼고있을수도 있어요..
    상태를 잘 파악해보세요

  • 23. ㅎㅎ
    '21.10.17 10:57 AM (175.113.xxx.15)

    뭔소리래
    그집 아저씨랑 상간녀는 신났네요.

    얼른 재산 분할하면서 이혼하면 어떻게 살 수 있는지 계산기 두드려보세요. 영 아니다 싶으면 그렇게라도 살아야 되겠지만 상간녀 월세 대준다는 거 보니 이혼해도 잘 수 있을만큼 될 거 같은데요.

    우유부단하다니 최대한도로 밀어붙이면 최대한 유리하게 분할 가능할 듯요. 합의 이혼으로

    세상은 넓고 남자는 많아요.

    일단 정신 차리고 계산기는 두드려 보세요.

    계약 위반하면 돈으로 물어내는 겁니다.

    결혼도 계약이고 남편이 위반했으니 돈으로 물어내야죠.

  • 24. ....
    '21.10.17 11:10 AM (183.97.xxx.42)

    남편 외도로 심란한거는 이해가는데
    글이 조금 산만하고 이상하네요22222

    그리고 뭐 어쩌겠다는건지?

    님이 이혼의사가 없다는건 알겠고 남편이 여자와 관계 정리하고 돌아오면 다시 남편과 섹스도 하고 받아주겠다는건지?(다른 댓글처럼 예전같은 관계면 백퍼 남편 또 바깥으로 돔)

    아님 돈벌어다주고 케어해주는거에 만족하니 어느 정도 모른척 용인하고 가겠다는 건지??

  • 25. ㅇㅇ
    '21.10.17 11:30 AM (175.207.xxx.116)

    외도를 어떻게 알게 되신 건가요...

    증거 수집을 하면 님한테 뭐가 유리한가요?
    재산분할은 기여도로 하는 거고
    유책배우자는 기껏해야 위자료 주는 건데
    밖에서 애를 낳았어도 최대 5천입니다

  • 26. ㅇㅇ
    '21.10.17 11:31 AM (175.207.xxx.116)

    공동명의라고 해서
    그 절반이 님 꺼 아닙니다.
    공동명의는 상속이나 대출 할 때 의미가 있지
    이혼시 재산분할 반반 되는 거 아니에요

  • 27. ㅇㅇ
    '21.10.17 11:37 AM (110.12.xxx.167)

    남편이 바람난거 알았는데 모른척하고 남편과의 관계 회복하겠다는
    건가요
    남편이 월세집에 상간녀 두고 살고 있는데도요
    어떻게 하나 정리할건가 그냥 두고 보고있겠다고요

    왜요?
    남편은 두집살림 하는데
    님은 남편을 재혼남이라고 생각하고 새로 시작한다니
    도대체 이해가 안가는군요

  • 28. 원글님 힘내세요
    '21.10.17 11:53 AM (108.199.xxx.142)

    제 자매보니 처음 몇년은 정신나간 사람처럼 살다가 지금은 바람느낌이 있어도 무뎌지러다구요.
    애땜에 사회적시선 땜에 경제적인 부분 땜에 참고 살았는데 시간이 약이라고 괴로움이 흐려지더라구요.

    지금은 아무 생각 안날 만큼 괴롭겠지만 그 고통이 지나가면 괜찮아져요. 이혼 안해도

    물론 이혼해도 좋지만 맘을 많이 가라앉힌 후에 결정하세요.

  • 29. 철저히
    '21.10.17 11:54 AM (223.62.xxx.224)

    응징하고 정리할거 아니면 글 올리지마세요
    이러니 남자들이 바람피고도 당당한거예요
    애 있는데 내 연봉이 얼만데 잠깐 죽는척하면 눈감아주겠지 어쩌겠어?
    그러니 조강지처가 눈치챈거 알면서도 살살 기는척 쇼하잖아요 일말의 양심이라도 있음 알아서 바로 정리했겠죠 어린여자와의 셕스에 마누라 속이는 스릴이 더해져 마냥 재밌는겁니다
    판 깔아주고 두집살림 하라고 등떠밀면 시들해져서 안해요 다른 콰락을 찾죠

  • 30. 어휴
    '21.10.17 12:10 PM (223.62.xxx.170)

    미친놈들...바람필거면 왜 결혼하는지...

  • 31. ㄱㄱㄱㄱ
    '21.10.17 12:48 PM (125.178.xxx.53)

    월세내준것만으로도 증거는 충분하지않나요?
    증명할수가없나요?

  • 32. ㄴㅁ
    '21.10.17 12:51 PM (125.251.xxx.123)

    증거 잡는거 쉽습니다. 녹음말고 증거보전청구권 신청 알아부시요 150만원 월세면 cctv 있을거에요. 그리고 그 원룸앞에서 잠적하거 사진 찍거나 .. 방법은 많아요.. 녹음이 더 어렵지요. 내가 알고 있다라는 걸 패를 까는거니까 오히려 입 다물어요

  • 33. ..
    '21.10.17 1:12 PM (118.32.xxx.104)

    오징어 지키미 힘드시죠.. ㄱ.놈의 오징어들은 왜 다 그모냥들인지.. 못생긴주제에 돈이 많으니..

  • 34. ㅇㅇ
    '21.10.17 1:13 PM (223.62.xxx.150)

    리스의 이유가 무엇이죠?? 혹시 원글님이 거부한거라면 얘기가 달라지는데.....

    원글님의 거부때문에 남편이 밖으로 돈거면 얘기는 완전 달라지죠

  • 35. 측은지심은
    '21.10.17 1:33 PM (219.251.xxx.213)

    지척에 웰세 내주며 내연녀두고, 야근이라면서 외박하는 남자가 뭔 모범생. 그냥 이중인격이지...하여튼 답답.사람 보는 눈 없는 본인을 좀 돌아보세요. 봐주는척하지말고.님이 파해자라는걸 받아들이시고.,그다음에 부적절한관계 바로 잡으실지 남편을 버릴지 결정하시는게 나을듯.

  • 36.
    '21.10.17 1:45 PM (61.100.xxx.109)

    월급이 150인데 무슨 월세 낼돈이 있어요
    원글님이 주 수입원인가봐요
    돈줄을 끊어야죠

    그남편 통도 크네요
    대단한 남자예요
    볼게 뭐가 있다고

  • 37. ...
    '21.10.17 1:53 PM (203.142.xxx.65)

    윗님 상간녀 월급이 150 이란거 아닌가요?

  • 38. 증거챙기시고
    '21.10.17 2:03 PM (114.201.xxx.27)

    상간소하시며
    그 도중에 이혼결정하세요.

    이미 남이라는거 본인들이 더 잘알죠.

    그래서 새로 재혼하는 입장으로 다시 사느냐 아니냐 결정만 남은거죠.

    그래도 진리는 사람은 안변한다는거.

  • 39. 우선
    '21.10.17 2:23 PM (175.192.xxx.26)

    변호사 알아보고
    상간녀 소송부터 ㄱㄱ

  • 40. 우선
    '21.10.17 2:27 PM (175.192.xxx.26)

    상간녀 월급 150에 남자가 월세 생활비 줘서
    사나본데 위자료 확 물게하면 바로 떨어짐
    돈도 없고 돈때문에 유부남 만나는거니깐
    돈 나가면 지가 먼저 떨어짐

  • 41. 에휴...
    '21.10.17 2:32 PM (114.201.xxx.27)

    여기서 어떻게 알았냐고 묻는게
    그거 증거 확보되냐묻는거예요.

    증거 확보해서...확보못하면 있는 것으로 자료 만들어서라도...
    월세주는 관계...리스...그것도 증거죠.

    변호사만나셔서...이런상황이라고 조언구하시고
    상간소시작하세요.

    그 ㄴ의 전번,이름 주소 확보 시작하세요.
    안되면 남편 뒤따라가셔야죠.

  • 42. ㅇㅇ
    '21.10.17 2:43 PM (223.33.xxx.133)

    남편이 잘버나 보네요 이혼 생각 없는거 보니

    여자는 떨쳐내고
    남자 돈 받아서 가정터울은 유지하고 싶고

    원하는대로 상간녀 소송해봤자 2-3천 나올거고
    150만원 직장이면 뭐 직장 타격은 없을거고요
    남편이 오히려 찐 사랑이라며
    소송비용 대주고 이혼하자고 할수도 있겠네요

    근데 여태 남편의 거부로 리스였는데
    님이 다시 하자고 하면 하고 싶을까?? 싶어요
    젊은애랑 신나게 놀았고 원래도 부인 거부했다면서요

    여튼 중요한건 모든 가능성을 다 생각해보라는 거에요
    소송만 하면 여자는 떨어져 나가고
    남편은 다시 가정으로 돌아와 섹스도 하고
    애 학원비도 잘대주는 상상은 님이 생각한 해결법이고
    남편은 어떻게 생각하는지 모르잖아요

  • 43. ㅇㅇ
    '21.10.17 2:52 PM (175.192.xxx.26)

    상간녀 소송 계속 할수있어요
    헤어질때까지
    변호사부터 만나보세요
    머리가 복잡할수록
    하나씩 시작하세요

  • 44. 어우..
    '21.10.17 2:57 PM (27.102.xxx.198)

    글 정말 못 쓴다...

  • 45. ㅇㅇ
    '21.10.17 3:02 PM (125.179.xxx.164)

    변호사부터 만나세요.
    지금 갖고있는 증거가 충분한지 아닌지 판정해주고
    부족한게 뭔지 이야기해 줄 겁니다.

  • 46. ...
    '21.10.17 3:09 PM (110.13.xxx.200)

    이혼을 안할거라면 무엇보다 남편의 의중이 중요하겠네요.
    월세까지 줘가면서 다른 여자랑 하려는 와중에..
    중요한건 아내랑은 거부하다는거죠.
    아무리 남편마음 잡으려고 들이대봐야 남편이 거부하면 말짱 황인거잖아요.
    월세대줘가면서 풀고다니는거면 여자만 바꿔가며 또 그럴수 있는건데...
    소송도 소송이지만 포지션을 좀 확실히 잡아야겠네요.

  • 47. 남은하루
    '21.10.17 3:13 PM (210.105.xxx.71)

    리스 부부면 그냥 두시죠...

  • 48. ..
    '21.10.17 3:33 PM (183.97.xxx.99)

    어짜피 리스로 살텐데….

    이러는 게 무슨 의미가 있을지 …

    그냥 월급 챙기고 자식 챙기고
    결혼 유지하고…

    황혼이혼이나 하면 모를까

    위에 실제 주변 보고 댓글 달았는데..
    다시 다는 이유는
    원글님이 다는 댓글을 보니

    이론생각 1도 없고
    남편과 회복해서 계속
    이 생활 유지 하고 싶은 거잖아요

    그러면
    그냥 덮으세요

    다 의미없고
    님 속만 썩어요
    그냥 지금처럼 모른척 사세요

  • 49. ㅡㅡ
    '21.10.17 3:59 PM (223.38.xxx.93)

    어차피 상간녀 소송 해봤자
    그 위자료 원글님 남편이 대신 내줄수도 있겠지만
    그래도 소송 꼭 하셔서
    상간녀 인생에
    상간녀 소송기록 남게해주세요
    아마 그 소송 들어가면 원글님 남편의
    상상치못한 또다른 모습을 보게되실듯

  • 50. ....
    '21.10.17 4:11 PM (222.236.xxx.135)

    원글님이 더 잘 아시겠지만 외도에도 흥분하지 않고 재혼남 운운하며 이정도 이성적인건 오랜 섹스리스였기 때문일 수 있어요.
    남편이 님 눈치보는것도 이혼이 무섭다기보다 그애가 다칠까 몸 사리는걸수도 있구요. 10년이상 남편의 거부로 섹스리스 친구 부부를 아는데 그냥 가족입니다. 남매나 자매같은.
    문제를 드러내면 남편의 다른 모습을 볼 수 있을 겁니다.
    한편으로는 또다른 부부생활중인데 누군가 깨려고하면 가만있지 않겠죠. 이대로 유지는 말이 안되고 소송을 하실거면 치밀하게 준비하셔야죠. 많이 상처받으실 수 있어요.

  • 51. 다들
    '21.10.17 4:17 PM (41.73.xxx.76)

    착각하는데 상간녀가 문제가 아니라 상간놈아 문제예요 . 남자가 냉담히 확실히 끝내면 여자도 어찌지 못해요
    상간놈이 몰래 기다려봐라 참아라 헤어질 수 없다 달래니 안 끝내는거죠.
    상간녀 위자료 나중에 대부분 상간놈이 돌려 줍니다 .
    상간놈이 확실히 끝내자 마음없음 아무 소용 없어요.

  • 52. 같은 상황
    '21.10.17 6:09 PM (114.201.xxx.27)

    재산분할 귀찮아서 먼저 이혼소리안거낼뿐입니다.
    애들관리와 돈 나누기 싫은,이미 남된지 오랜...
    돌아와도 남보다 더 한 남이라는거 인지하셔야해요.

    증거없어서 소송못낸다고 착각하고 희희낙락하며 있을꺼고

    전 우리집이라는 울타리를 지키고싶었지만
    이미 다 각자 뿔뿔이 찢어진지 오래더라구요.
    (남편보다 내 가정이 이 지경이였다는게 더 충격...)

    아니다싶어 아니라고 인정하니
    왜 내 남편이라고 생각했지 하는게 하나도 안떠올라요.
    결국 이게참 아무렇지도 않게 한가정이 붕괴되구나를 느끼게 되더라구요.

    윗분들 말같이...내 부모,친구 심지어 아들딸도 내 속뒤집어 놓아요.

    전 이제 이게 뭔말인지 알아들을 시기가 지났고
    더 이상 잡아도 안되는걸 잡아봐야...시차는 있되 오차는 없다는 표현과 같아요.

    그 지경까지간 남편,증거있으나마나 내 남편아녀요.
    그정도면 잡아와도 내남편아녀요.
    한순간 젊었을때 실수?,유혹?,리스여서 호기심? 개뿔...
    그럴려고 리스인것이였다 보면 되어요.
    이미 쫑!난 사이예요.

    이혼부추기는게 아니고 현실을 똑바로봐라고 하는 말이구요.
    챙길 수 있을때 저인간이 준비 시작못했을때 얼른 쳐버려야해요.

    여기 82에서 가장 절실하게 배운거...
    남자가 이혼할래야 이혼된다는 말...
    그정도로 여자가 발악해도 힘든게 이혼이지만
    더이상 저 인간에게 휘둘리지마세요.
    버려야 제대로 보여요.

  • 53. ㅡㅡㅡ
    '21.10.17 8:10 PM (220.95.xxx.85)

    바람핀 것도 모자라 딴 살림 차린 남편에게 어떻게 측은지심을 느끼죠 ? 희한하네요 .. 그 정도면 님 사귈때도 한눈팔았다에 오백원 겁니다. 샌님 같아 보이는 사람들이 선수가 많아요. 여자로 치면 그게 부뚜막에 올라가는 청순과죠. 월세 얻어주고 돈 쥐어주는 거 보면 남편이 능력도 있나본데 그렇게 안일하게 머무시지 마세요. 님이 을이니 철저히 준비하세요.

  • 54.
    '21.10.17 8:18 PM (112.187.xxx.82)

    원글님 식사와 아이들을 가장 우선 순위로 두면서 살아 가시기를 바랍니다
    내가 건강해야 아이들도 챙길 수 있고
    나와 아이들이 바로 서면 남편도 절대로 가정은 못 버립니다

    이혼하시더라도 나자신과 아이들은 꼭 잡고 가세요

  • 55.
    '21.10.17 8:30 PM (61.254.xxx.115)

    월 이걸 증거잡겠다고 세월아 네월아 기다려요? 흥신수사람쓰면 빠르면 일주일 늦어도 이주일이면 사진까지 찍어올걸요? 쉽잖아요퇴근후 그집에 드나드는 사진이라던지 둘이 드라이브나 외식하는 사진 한장만 있어도 소송들어가겠네요 보아하니 남편폰은 못건드리시는거 같아서 드리는말씀이구요 폰에 톡이나 문자 잡을수있음 제일 좋은데 그걸 못하시는거잖음.지문인식이면 집에 왔을때 수면제먹이고 폰열어보셈.

  • 56. 위에
    '21.10.17 8:54 PM (112.167.xxx.66)

    김범영 유툽 추천하신 분..
    일부러 시간들여 봤는데 중언부언..똑같은 말 하고 또하고
    말이 주제도 없고 순서도 없고
    에고..
    전 아무런 감흥도 못 받았어요.

  • 57. ....
    '21.10.17 9:37 PM (220.122.xxx.137)

    댓글들 참고해서 꼭 좋은 날들 오길,
    기운내시고
    냉철하게 판단하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99062 이재명 지지자들이 김건희를 자꾸 언급하는 이유? .. 21:04:31 1
1399061 전부터 궁금했는데 배우자중 한명이 먼저죽는경우 21:04:29 6
1399060 이 여자배우 정말 예쁘네요! ........ 21:02:13 184
1399059 단독특종 - 국민대가 김건희에게 박사학위 헌납한 미스터리 풀렸다.. 2 열린공감TV.. 21:02:12 94
1399058 67세 엄마 생신선물 어떤게 좋을까요? ㅇㅇ 21:02:08 21
1399057 대치동부심인지 외동맘이라 그런지... 1 ... 21:00:53 153
1399056 82쿡 접속차단이라고 멘트뜨는 분들 계신가요 ㅇㅇ 20:59:59 42
1399055 이제 이재명 논문 표절도 조사한대요~ 12 표절범 20:57:28 123
1399054 접종했다고 놀러다니는 것도 꼴뵈기 싫어요 ㅇㅇ 20:57:08 81
1399053 정규직 철폐 노재승 MBC가 시원하게 깠네요 ㅋㅋ 4 ㅁㅁㅁ 20:55:52 166
1399052 고3 마냥 놀기만 합니다 4 궁금 20:54:38 233
1399051 늙은 할배 진상 뭐가 있을까요? 3 ㄷㄹㅇ 20:51:09 254
1399050 피부과 의사나 약사님 계신가요? 4 mm 20:48:00 229
1399049 위내시경하고 하루종일 머리가 아플수 있나요? 2 검진 20:45:34 168
1399048 앞으로 전세값은 오를 가능성이 높나요? 내릴 가능성이 높나요? 4 ㅇㅇ 20:41:36 425
1399047 에르메스 버킨을 살까요. 버킨스타일의 가방을 살까요 12 고민고민 20:39:23 684
1399046 내일 코로나 6000명 넘어요 7 000 20:34:09 1,294
1399045 합피 스웨이드 구두 vs 합피 가죽 구두 1 궁금 20:33:37 112
1399044 ‘부친 기자 매수시도’ 전봉민, 복당 뒤 윤석열 선대위 ‘부울경.. 8 ㅇㅇ 20:33:01 216
1399043 남편이 불쌍한 느낌적인 느낌 11 ㅁㅁㅁ 20:32:11 1,349
1399042 쏠로도 아닌데 부인은 왜 안나와요?? 21 참해괴하다 20:30:19 787
1399041 기숙재수 등록했어요. 10 기숙재수 20:30:15 512
1399040 부동산 전세계약해지 답변 부탁드립니다. 6 ........ 20:29:37 248
1399039 옷소매) 몇회부터 성인역 나오나요? 4 드라마 20:28:29 456
1399038 이재명표 입법독주, 당내에서도 우려... 29 분열 20:28:23 3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