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말로만 듣던 등산불륜 목격

................ 조회수 : 22,625
작성일 : 2021-02-28 21:59:48
주말이면 등산객으로 바글바글한 관악산 입구쪽에 쇼핑몰이 하나 있어요 

거기 뒷문 출입구쪽이 사람이 좀 없는데 
오후 3시즈음 넘어서였나?

50대 즈음으로 보이는 아줌마 아저씨가 
술에 취해서 몸도 제대로 못가누면서도
둘이 어찌나 쪽쪽 빨아대던지..

제가 들어가는 것도 모르더라구요 

저도 순간 당황해서 헉! 하고 소리를 내니
그제서야 휘청~ 떨어지는데 

불륜이세요? 물어본 건 아니지만 
그닥 정상적으로 보이진 않더라구요 

최고의 불륜 동호회 장이 
배드민턴과 등산이라더니... 

일반화를 시키면 안되겠지만 
등산모임간다는 사람들...
좋은 눈으로 봐지진 않네요 

IP : 119.196.xxx.217
2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청춘
    '21.2.28 10:06 PM (121.165.xxx.46)

    청춘이구먼요

    ㅋㅋ 재밌겠어요

    사는거 참

  • 2. 글쎄요
    '21.2.28 10:09 PM (220.72.xxx.163)

    둘다 싱글일 수도 있지 않을까요?
    사별을 했거나 이혼을 했거나

    어쨋거나 저쨌거나 나이먹고 바깥에서
    할짓은 아닙니다만

  • 3.
    '21.2.28 10:11 PM (121.165.xxx.46)

    맞아요
    내 친구가 동물의 왕국 같다고 했어요 ㅎㅎ

    죄다 그게 신나나 보더라구요
    바람피는건 다 자랑하던데요

  • 4. ...
    '21.2.28 10:11 PM (61.72.xxx.76)

    걷기카페 가보면
    아줌마들이 리딩하는 할저씨 하나 놓고
    쟁탈전을 벌이는 걸 수도 없이 봤어요 ㅎㅎ
    (걷기 트레킹 쪽은 남녀비율이 3:7...정도에요)

    다 늙어서 하나도 안 예쁘고 안 멋져도
    다들 그렇게 설레하면 썸도 타고 연애도하고
    불륜도 하고 .... 뭐 동물의 왕국이 따로 없더군요

    그 와중에 소나무처럼 트레킹만 하는 거
    쉽지 않아서
    몇년 따라다니다가
    혼산합니다
    속이 다 편하네요 그꼴 안봐서

  • 5. 엥?
    '21.2.28 10:13 PM (125.142.xxx.167)

    불륜으로 볼만한 근거가 전혀 없는데요?????
    50대는 얀애하면 안되나요?
    실제 나이가 50인지 40인진 아무도 모르는 거고.
    편견에 고장관념에 단순하기까지 ㅎㅎ

  • 6. 하긴
    '21.2.28 10:15 PM (121.165.xxx.46)

    요즘 싱글
    돌싱이 워낙 많아서요

  • 7. ...
    '21.2.28 10:32 PM (1.241.xxx.220)

    불륜이 아니라도... 나이가 아니라도 낮 3시에 낮술 먹고 밖에서 저러는건 좀 아니지 않나요.ㅜㅜ

  • 8. ㅅㅅ
    '21.2.28 10:49 PM (211.108.xxx.50)

    불륜 맞나요? 별로 권장할만한 풍경은 아니지만... 싱글들의 연애거나 부부일 가능성은?

  • 9. ....
    '21.2.28 11:21 PM (183.103.xxx.10)

    꼴불견..ㅜㅜ

  • 10.
    '21.2.28 11:22 PM (121.152.xxx.192)

    전에 살던 동네에 체육관이 새로 생기고 동네 아줌마들 배드민턴붐이 한창 일어나다가 그중 몇 아줌마들이 바람이 나서 동네가 난리났던 일이 생각나네요
    남편이 배드민턴 하시는분들 잘 감시하세요

  • 11. ㅇㅇ
    '21.2.28 11:56 PM (221.140.xxx.80)

    그냥 꼴불견이네요

  • 12. 맞아요
    '21.3.1 12:20 AM (68.235.xxx.86)

    불륜은 그 특유의 느낌이 있죠
    뭔가 달라요. 어찌나 추접한지.

  • 13. 맞아요
    '21.3.1 12:50 AM (68.235.xxx.86)

    전 예전에 태릉입구역 근처에서
    중년 남자가 여자 허리 감싸고 가는데, 느낌이 싸해요. 보통 부부에게선 안나올 퍼포먼스.
    그러더니 여자 노래방으로 먼저 들여보내고 남자가 누구하고 통화하는데 알고보니 아내. 여보 어쩌고 하는데 토할뻔했어요
    태릉입구도 도봉산 갔다온 남녀들이 중간에 많이 들르거든요
    2015년 5월 9일 태릉입구역 그 남녀들 그렇게 살지 마시오.

  • 14. 111111111111
    '21.3.1 8:39 AM (58.123.xxx.45)

    길바닥서저러는건 늙건 젊건 어리건 불륜이건 다꼴불견임
    여관을 잡고 물고빨고해라

  • 15. ......
    '21.3.1 10:37 AM (125.136.xxx.121)

    하하하하하하~ 열정적이신 중년이네요
    우리부부는 누가봐도 진짜 부부인줄알꺼에요. 서로 알아서 가다 목적지에 도착하면 아는척해요

  • 16. 술에 취해서 ㅎㅎ
    '21.3.1 10:46 AM (121.162.xxx.174)

    가관이다 진짜 ㅎㅎㅎ
    여관갈 돈도 없나

  • 17.
    '21.3.1 12:11 PM (61.80.xxx.232)

    발정난것들 많네요 추잡스럽

  • 18.
    '21.3.1 12:39 PM (222.232.xxx.198)

    내가하면 로맨스 남이하면 ㅂㄹ

    전 일학년때 피자집 알바 하던시절 제 또래쯤으로 보이던 남녀. 비상계단에서 리얼 못볼거 봤어요 앜ㅜ 진짜 동물인줄

  • 19. ㅇㅇㅇ
    '21.3.1 2:31 PM (120.142.xxx.207)

    저도 나이 만만치 않지만 제 나이 포함 나이든 사람의 바디터치는 추해요. 뭘해도 이뻐보이지 않아요. 진짜 눈에 안띄는데 가서 지들끼리 하던지말던지...민폐인줄 모르다니.

  • 20. 아무리 그래도
    '21.3.1 2:51 PM (211.227.xxx.55)

    쇼핑몰 뒷문에서 술에 취해 쪽쪽 거릴정도면
    정상적인 관계로는 도저히 안보일거 같은데요 ㅎ...
    혹시 싱글들이면 오해받을까봐라도 그런곳서 쪽쪽 거리진 않을듯...

  • 21. ......
    '21.3.1 5:08 PM (119.196.xxx.217)

    ㅋㅋㅋㅋ 요새 정상적인 중년커플들
    등산복 입고 술취해서 몸도 못가눌 정도인데
    쇼핑몰 뒷문 음침한 곳에서
    추첩하게 쪽쪽 빨아대나보네요

    예쁘게 둘이 안고 있는 커플들 보면
    별로 신경안쓰지만
    그냥 좋을때다~ 하고 넘어가요

    그리고 언젠가는 머리 하얀 노부부가
    손잡고 걸어가는 모습을 보며
    좋아보인다고 생각하기도 하구요

    하지만.. ㅋㅋㅋ 저 커플들은 아무리 좋게 봐도 정상적으로 보이진 않더라구요

    동물의 왕국.. 이란 표현에 박수를 ㅋㅋㅋ
    딱이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7919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 하락세 멈춰 34.7%(↑1.3%) ㅇㅇ 09:03:08 3
1317918 전정권탓 투기꾼탓 유동성탓 무주택자탓 이제는 오세훈탓 1 ㅇㅇ 09:00:50 37
1317917 위로가 되는 노래 가을 08:56:37 42
1317916 딸아이 남자친구가 집에 놀러온다네요 9 세대차이 08:51:04 566
1317915 강남 집소유자로서 오세훈이 고맙네요. 20 ... 08:43:32 822
1317914 귀 혈자리 눌러보는데 진짜 아픈데가 있네요. 4 ... 08:36:17 451
1317913 짝사랑이 참 힘드네요. 5 ... 08:33:31 359
1317912 다이어터들 모이세요!!! 6 ㅇㅇ 08:31:00 472
1317911 샌들 바닥이 스웨이드 1 ... 08:10:55 254
1317910 유튜브 제작 7 .. 08:10:40 330
1317909 세계 최고의 피부 박피술 전후 비교 사진 8 평택 박피술.. 08:06:03 1,859
1317908 김창렬이 이하늘 남동생 죽였다는 거요. 25 ... 08:05:53 4,872
1317907 삶에 도움되는 명언 한가지씩 말씀해주세요 6 명언 08:05:23 438
1317906 흑염소는 남녀 없이 다 좋은가요? 4 ㅇㅇ 08:02:07 545
1317905 딩크인데 아이갖는 꿈을 꿨어요 6 07:59:37 585
1317904 식은 치아바타 맛있게 먹는 방법 아시는 분 5 07:52:30 567
1317903 바나나칩 4 ..... 07:48:56 355
1317902 등하원 도우미 알바 하시는 주부님들 많으신가요? 4 07:40:16 1,593
1317901 국내외서 교수, 학생, 학부모, 교사가 전해온 경험담 [빨간아재.. 11 ㅇㅇㅇ 07:39:31 1,030
1317900 실손청구시 최초발병일 2 ... 07:39:00 344
1317899 시아버지가 시할머니 부를 때 24 .. 07:38:36 2,112
1317898 근로계약서에 한달전 퇴사하면 3 07:34:32 420
1317897 도시재생 폐지"…뉴타운 반대파도 돌아섰다 [창신동 르포.. 5 박신도필독 07:31:15 1,023
1317896 조발사춘기 남아 키 질문이요. 3 .. 07:19:28 587
1317895 파주 가구 단지? 어떤가요 4 ㅇㅇ 07:18:26 4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