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한국인은 짜게 먹는다"의 비밀 (펌)

ㅇㅇ 조회수 : 14,784
작성일 : 2021-01-25 23:46:25
 http://www.etoland.co.kr/plugin/mobile/board.php?bo_table=etohumor04&wr_id=21...

저도 비슷한 생각이에요.
다른 나라들이 더 짬
판단은 각자 알아서 하셔야 함
일단 짜서 좋을건 없으니...
IP : 5.149.xxx.57
4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1.25 11:50 PM (39.119.xxx.170)

    한식이 세계에서 제일 짠 음식처럼 얘기하는 거 보면
    너무 이상함
    몇나라만 다녀봐도 알겠는데

  • 2. ㅇㅇ
    '21.1.25 11:51 PM (112.161.xxx.183)

    일본도 짜고 달고 미국 피자도 짜고 외국이 더 짠데

  • 3. .....
    '21.1.25 11:52 PM (39.7.xxx.245)

    제일 건강식이라는 일본만 가봐도 알죠. 엄청 짜고 달아요. 얘들 요리만화 다 개뻥임.

  • 4. .....
    '21.1.25 11:58 PM (39.7.xxx.245)

    외국 식당가서 먹어보고는
    얘들이 동양인 인종차별하며 대놓고 엿먹이는구나
    일부러 소금을 바가지로 부었구나... 싶었어요
    근데 아니었음. 원래 미친듯이 짜더라구요 ㅋㅋ

  • 5. ...
    '21.1.25 11:59 PM (81.96.xxx.106)

    짜기만 한 것보다 단짠이 위험한거예요.
    요리 할때 짜다 싶을때 단맛을 넣어보세요.
    짠맛이 확 줄어들죠.
    단맛이 가미되면 염도도 확 올라갑니다.

  • 6. ...
    '21.1.25 11:59 PM (182.225.xxx.221)

    이태리가서 거기 사람들 샐러드에다 소금들이붓는거 보고 기겁했는데 (간했는데도)
    모든게 짜서 나중엔 물도 짠것 같더만....

  • 7. ..
    '21.1.26 12:00 AM (125.187.xxx.25)

    유럽여행 패키지로 갔는데 짜요..근데 가이드 말이 그나마 외국인 많이 와서 소금 덜 치고 한국인 입맛에 맞게 해준거라고.

  • 8. ..
    '21.1.26 12:08 AM (116.39.xxx.162)

    외국은 과자도 짜더만

  • 9. 우리나라는
    '21.1.26 12:09 AM (119.64.xxx.11)

    국물이 문제죠.
    국, 찌개 안먹으면
    진짜 안짜게 먹는 나라예요.
    오스트리아 가서 피자먹는데 소금병 쏟은줄 알았었어요

  • 10. 인생무념
    '21.1.26 12:15 AM (121.133.xxx.99)

    우리나라 음식은 짜지 않아요..일본가봐도 알겠고..특히 미국.ㅠㅠㅠㅠ
    그런데 염분 섭취량이 많다는거 보니..아마 국물때문이죠.
    우리나라 식탁에 국물없음 안되잖아요..
    우리나라 음식이 젤 맛있어요..

  • 11. .....
    '21.1.26 12:15 AM (39.7.xxx.245)

    일본 돈코츠가 우리나라 부대찌개나 감자탕보다 더 짠 듯

  • 12. .........
    '21.1.26 12:32 AM (121.132.xxx.187)

    국물로 섭취하는 염분이 엄청나요. 거의 매일 섭취하는 국과 찌개가 문제죠.

  • 13. ㅁㅁㅁㅁ
    '21.1.26 12:33 AM (119.70.xxx.213)

    헐? 많이먹는 나라들의 절반에도 못미치네요

  • 14. 아이고
    '21.1.26 12:37 AM (223.38.xxx.242)

    맨날 국물 타령.
    우리만 국 먹냐고요 쫌!!!!

  • 15. 짜서
    '21.1.26 12:40 AM (223.33.xxx.105)

    밥을 못 먹었는데;;
    프랑스, 스위스, 이태리 다 짜서ㅠㅠ

  • 16. 헐...
    '21.1.26 12:42 AM (118.221.xxx.115)

    요리사이트 82에서도 한식은 염분덩어리라고
    한식말고 자기네는 간단하게 양식이나
    한그릇 음식먹는다고, 짜기만하고 힘들다고
    한식의 국, 찌개 문화 많이들 깍아내렸는데요

  • 17.
    '21.1.26 12:46 AM (210.99.xxx.244)

    미국햄 치즈보세요 소태예요 소금

  • 18. 비결
    '21.1.26 12:56 AM (110.9.xxx.132)

    “미국, 일본보다”가 핵심이에요. 왜구들이 짠 프레임이죠.
    한식 짜다는 글 82에 주기적으로 올라오는데 한국에 시집온 왜년들이 올리거든요. 쓰는 단어와 용법이 딱 일본식.
    국물타령 꼭 나오는데 왜년들이 먹는 국물은 더 짜다는것~

    왜구가 짠 프레임인 “한식은 짜다”는 가짜 명제에 속지 마세요

  • 19. ----
    '21.1.26 1:00 AM (121.133.xxx.99)

    맨날 국물 타령이라뇨..윗윗 댓글님..

    뭐가 잘못됐나요?
    한식에 국물에 가장 많아요.
    일본은 미소장국 정도 마시구요.
    미국음식은 국물 별루 없어요..식사하며 탄산음료나 커피 마시죠..
    그 탄산음료가 비만의 주범이구요...

  • 20. ....
    '21.1.26 1:06 AM (59.28.xxx.149)

    우리나라 미신 하나 추가네요.
    물부족 국가, 여성지위 낮은 국가, 짜게 먹는 국가

  • 21. 이 세상에
    '21.1.26 1:22 AM (223.38.xxx.206)

    음식이 일본음식
    미국음식만 있어요?
    미국음식에 국물이 없긴요.
    모르면 좀.. 들어요

  • 22. ..
    '21.1.26 1:37 AM (149.248.xxx.66)

    반찬과 메인디쉬의 차이죠.
    한식이 안짜다 생각하는건 밥이랑 같이 먹어서 그렇게 느끼는거에요. 김치 장아찌 찌개 이런거 밥없이 드셔보세요 얼마나 짠가. 서양음식이 짜게 느껴져도 그래도 전체 나트륨 함량은 한식이 더 높아요.

  • 23. ㅁㅁㅁㅁ
    '21.1.26 1:42 AM (119.70.xxx.213)

    일본 라멘국물 진짜 짜던데

  • 24. ㅁㅁㅁㅁ
    '21.1.26 1:43 AM (119.70.xxx.213)

    ㄴㄴ하루 섭취량에서 월등히 적은데 그런소리 해봤자죠..

  • 25. 누가
    '21.1.26 1:52 AM (223.38.xxx.206)

    김치 장아찌 찌개를 그렇게 퍼 먹어요?
    적당히 조화롭게 먹는게 한식의 미덕이예요.
    하긴, 외국 가서 한국 식당 가면 외국인들은 김치 장아찌를 샐러드 마냥 퍼 먹긴 하죠.
    외국은 아예 피클 종류도 짭짤하니 그냥 먹고요.
    한국 사람들, 맨날 여기사 물어 보잖아요. 올리브 너무 짠데 어떡하냐고. 물에 헹궈먹고 그러잖아요?
    여행도 좀 하고 분석도 좀 하고 그러고 삽시다.
    누가 퍼뜨린 헛소린지도 모르면서 기계마냥 짜다짜다 빽빽대는거 아주 지겨워요.

  • 26. 심지어
    '21.1.26 1:53 AM (223.38.xxx.206)

    과일도 소금에 찍어 먹고 새우젓에 찍어 간식처럼 먹는 나라도 있어요.
    아, 소금 쳐서 먹는 술도 있는건 다 알죠?

  • 27.
    '21.1.26 4:07 AM (124.216.xxx.58)

    내 입에 일본음식 소태
    남편 미국여행가서 모든 음식이 짜서
    괴로웠다고
    그나마 짜게 먹는다는 경상도 토박이가 이런데
    심심하게 먹는 윗지방 사람들은 더 짜게 느껴질지도

  • 28. 일본년들맞음
    '21.1.26 5:11 AM (188.149.xxx.254)

    맞는말 입니다.
    일본 우동국물, 라면국물 엄청 짜요. 그정도로 한국 국물 못냅니다. 더 싱겁지.

    애들도 유럽와서 먹으면서 학교급식 엄청 짜다고 힘들다고 합니다.

    외국애들이 한국음식 짜다는건 식당음식드링킹에서 나온듯. 누가 식당처럼 국물 짜고맵게 만드나요.

  • 29. 일본년들맞음
    '21.1.26 5:15 AM (188.149.xxx.254)

    유명한 외국인도 와서 먹는 명동교자 가서 기절했어요.
    예전의 그 슴슴한 맛 아니더군요. 완전 거무튀튀한 국물 한 숟갈 먹어보니 소태. ..국수만 건져먹는데 그 옛날의 명동교자의 슴슴하고 꾸덕한 고깃국물 어디로갔니...ㅠㅠ...
    겉절이맛만은 비슷하더군요...근데 그 슴슴한 국물에 겉절이 얹어서 휘휘 풀어먹던 그 맛....ㅠㅠ....

    유럽와서 한식당의 맛을 찾았어요. 20여년전에 이민 오신 분이 만든 만둣국물이 딱 예전에 먹던 한국식당 맛 인거에요. 닭육수에 국수 말아내오는데 슴슴하고 꾸덕한 맛...ㅎㅎㅎㅎ

    한국서 한식당 하시는분들 오바하고 있어요. 그러지마세요.

  • 30. ㅇㅇㅇㅇ
    '21.1.26 8:31 AM (123.214.xxx.100)

    우린 소금도 넣고 설탕도 넣어서 덜 짠게 느껴지는거 아닌가요

  • 31. 헐~
    '21.1.26 8:48 AM (1.177.xxx.76)

    일본년.왜년....진짜 수준들이...ㅠㅜ
    이 글 누가 다른 사이트로 퍼갈까봐 무섭고 부끄럽다.ㅠㅜ

  • 32. ㅡㅡㅡㅡㅡ
    '21.1.26 11:21 AM (39.115.xxx.181)

    그렇네요.
    미국 피자만도 너무 짜던데요.

  • 33. 예전
    '21.1.26 12:33 PM (116.123.xxx.207)

    엔 젓갈 장아찌 위주의 짠 반찬에 고봉밥 먹었던 때는 우리나라 음식 짰습니다
    지금은 젓갈 덜 먹고
    장아찌도 덜 짜고 국이나 찌개도 슴슴하게 먹죠
    외국 음식 생각보다 굉장히 짜다고 하더라구요

  • 34. ...
    '21.1.26 5:59 PM (106.101.xxx.211)

    장아찌 찌개 국없이 밥먹어요.
    김치 좀 먹고요.
    요즘 한식은 예전과 달라요.

  • 35. ㅇㅇ
    '21.1.26 6:01 PM (49.142.xxx.33)

    라면에 김치먹고 하니까 그렇지, 사실 그리 짠건 아니죠. 얼마든지 간을 조절할수 있고요.
    근데 먹다보면 짠게 좀 맛있긴 해요.
    쫌 짜도 맛있다라는 말은 있어도
    싱거운데 맛있다라는 말은 없어요 ㅎ

  • 36. ,,,
    '21.1.26 6:22 PM (116.44.xxx.201)

    우리 음식은 국물이 문제죠 22222
    국물만 안 먹어도 저염식하는데 도움이 많이 됩니다

  • 37. ****
    '21.1.26 6:49 PM (112.171.xxx.59)

    둑일 휘센에서 먹은 슈니첸
    소금을 처 붓길래 제가 stop stop하고 외쳤네요.
    오스트리아는 덜 짜더만 맥주 달고 사는 독일은 짜다를 넘어 쓰더만요

  • 38. ..
    '21.1.26 7:48 PM (180.71.xxx.240)

    저도 유럽이나 다른 나라에서 음식들이 진짜
    짜도 너무너무 짠데 우리나라가 짜게먹는다고해서
    갸우뚱했었어요.
    소금빵 소금고기 소금 스튜
    식당가서 소금적게 소금 적게를 계속 부탁했던것같아요.

  • 39. ㅡㅡ
    '21.1.26 7:51 PM (118.235.xxx.113)

    게시판에서 수시로 한식 비하하는 글 연변조선족들이 씀. 이간질까지 함

  • 40. 맞아요
    '21.1.26 7:55 PM (218.155.xxx.157)

    외국 소세지도 너무 짜서 못먹을 지경임.

  • 41. ...
    '21.1.26 8:19 PM (14.202.xxx.202)

    맞아요. 외국 과자들 입이 얼얼할 정도로 짜거나 달고 스테이크에는 밑간을 고기가 안 보일정도로 소금을 수북히 쌓더라구요.

  • 42. 이상...
    '21.1.26 9:19 PM (93.245.xxx.123)

    한국 사람들은 왜 간장, 된장, 고추장, 절인 배추등이 주식인 음식이 짜지 않다고 생각 할까요..

    이미 그 음식에 모태때 부터 물들어 있기 때문 이라구요.

    염분 섭취량 아마도 세계 상위권이죠.

  • 43. 간장. 된장을
    '21.1.26 10:22 PM (222.106.xxx.42)

    간장 된장이 주식이라도 그걸 퍼먹나요. 찌개 끓여도 한 수저 두 수저 넣고 말지,,

    뭐가 물들어 있다는 건지

  • 44. 저는
    '21.1.27 2:42 AM (27.124.xxx.153)

    외국 가면 짜서 못 먹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99667 함소원 팔자 눈썹 1 ㅡㅡ 09:06:09 83
1299666 밤마다 죽음의공포가 밀려와요 ㅇㅇㅇ 09:05:28 54
1299665 나이 차 많이 나는 남편과 결혼한 여자들은요 1 토요일 09:02:51 202
1299664 결혼식...5인이상 금지말인데요 5 dd 08:59:55 258
1299663 호주에서 변호사 따기어렵나요 법조 08:58:15 58
1299662 주부습진 있던 손끝이 가렵고 두드러기가.. 1 주부습진 08:52:47 101
1299661 간헐적단식하는분들 빈속이라 깊은잠 못자는거 어찌 견디세요? 3 ..... 08:51:28 181
1299660 고등학생있는집 외식하시나요? 3 ... 08:48:55 197
1299659 현직 간호사 아스트라제네카 후기래요. 4 ... 08:48:03 1,376
1299658 운동 하면서 입을 땀복을 사고싶은데 괜찮은거 건강녀 08:47:10 69
1299657 딸이 고3인데 군인한다네요 3 .... 08:45:44 331
1299656 고작 과태료 3000만원? 장난합니까? 1 ... 08:45:24 500
1299655 대통령 누가된다라고 저번에 10 갑작스런 08:41:28 433
1299654 다이어트 살 잘 못 빼고 있는 후기 4 다이어터 08:40:57 605
1299653 미국대학 입시에서 동양인이 차별받는 현실 2 뜨악 08:32:49 660
1299652 재혼상대로 6 ... 08:15:37 1,009
1299651 카카오톡 차단당하면 1 고비 08:03:02 752
1299650 제주 장례문화에 일포라고 아세요? 2 .. 08:01:28 1,226
1299649 네스프레소 라티시마 쓰시는 분들? 4 07:47:46 334
1299648 기성용 4 ........ 07:43:47 2,812
1299647 반려견키우는집 궁금한점. 14 ㅁㅁ 07:43:22 1,150
1299646 동전처럼 동그란 파스 조심하세요. 5 ... 07:39:44 3,955
1299645 이게 뭔지 모르겠네요 7 g19ctr.. 07:32:00 1,157
1299644 엄마생신에 집에 모이라고 아버지가 자꾸만 전화해.. 13 모임 07:31:47 2,360
1299643 와이파이 사서 연결했는데 폰3대이상 연결되면 한대가 끊어짐 6 달나라 07:31:47 1,0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