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강아지 무료분양합니다.

| 조회수 : 3,654 | 추천수 : 0
작성일 : 2020-11-18 17:41:59

엣말에 "개 팔자가 상팔자"라는 말도 있듯이

 

이제 눈을 뜬 강아지를 보면 사실인듯 합니다.

 

자고, 자다가 깨서는 먹고, 세상에 이보다 더 상팔자가 있을까요?

 

앞부터 차례로 수컷, 암컷, 수컷, 암컷, 수컷, 수컷이 3마리 암컷이 2마리입니다.

 

혹시 강아지 키우실 분 있으시면 무료분양하겠습니다.

 

어미 개가 풍산개 새끼로 무척 영리해 쥐를 잘 잡는 개입니다.

 

11월 말경이면 젖을 떼어 키우기에 무리가 없습니다.

해남사는 농부 (jshsalm)

그저 빈하늘을 바라보며 뜬구름같이 살아가는 농부입니다.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챌시
    '20.11.19 10:18 AM

    우와~~~~..귀요미 쪼꼬미들을 아침부터, 폭탄으로 맞았네요. 맘도 좋으신 농부님이시네요.

    그런데,,고양이까페 가보면, 책임비 라고 해서, 5만원~ 이상 받고,
    일정기간후 몇차례 확인이 된후, 아이들 잘 키우시는 분들
    에게 아이들 사료나 예방접종,중성화 비용으로 쓰도록 다시 돌려주시더라구요.
    한국에서 덩치좋은 개들은 고양이보다 더 위험해서요.
    그런일이 번거로우시겠지만,,아이를 지킬수 있는 어떤 작은 장치가 되던데,,
    주제넘지만, 아는척 이해해주세요. 무료분양은 데려가는 분들 마음자세가 아닌것 같아서요.

    너무너무 이쁘고, 통통하게 건강하게 잘 나았네요..다 안아주고 싶어요.
    마당있는 넓은 집..있으시거나, 산책이 매일 한번이상
    가능하신, 동물 사랑하시는 분들에게 가기를 빌어요. 얘들아,,건강해라~~

  • 2. 야옹냐옹
    '20.11.19 8:31 PM

    아주아주 예전에도 강아지 공짜로 가져가면 안 좋다고 했어요. 단돈 천원이라도 내고 가져가야 마음가짐이 달라서 그런 미신인지 징크스인지가 나온 거 같아요.

  • 3. 가나다라12
    '20.11.20 3:45 PM

    내용은 안보고 글 달아요.
    원글님 제발 아무에게나 분양하지 마세요.
    어떤 주인을 만나냐에 따라 강아지 생이 달라져요.
    제발 좋은 분들에게 분양해 주세요.
    그리고 중성화 수술 해주세요.

  • 4. hoshidsh
    '20.11.20 6:11 PM

    우왕...테디베어님 태양이가 아가였을 때 요랬겠네요.
    이 아가들도 태양이처럼 좋은 주인 만났으면 좋겠어요.

  • 5. 프리지아
    '20.11.23 3:19 PM

    해남사는 농부님네 강아지라 그런가??? 너무 이쁩니다..다 좋은집으로 분양가서 복덩이로 살았으면 좋겠네요....건강해라..애들아....^^

  • 6. 뉴리정
    '20.12.11 11:09 AM

    아 너무귀여운데 눈으로만 ㅠㅠ

  • 7. :)
    '20.12.16 7:02 PM

    아이고 귀여워????????????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939 배울 수 있는 기회 1 도도/道導 2021.12.05 105 0
25938 궁금하면 1000원 2 도도/道導 2021.12.04 312 0
25937 넉넉한 가세 2 도도/道導 2021.12.03 334 0
25936 울릉도 여행 영상 편집 완료 사랑이여 2021.12.02 214 0
25935 무릎 통증 걱정없이 계단 잘 내려가는 비법 3 핏짜 2021.12.02 446 0
25934 마음은 같은 것 같습니다. 2 도도/道導 2021.12.02 178 0
25933 이 나무의 이름과 뭔 나무의 이름이 2 도도/道導 2021.12.01 666 0
25932 하루의 운동량 6 도도/道導 2021.11.30 981 1
25931 날마다 이어지는 일상 2 도도/道導 2021.11.29 684 1
25930 불금의 석양 도도/道導 2021.11.27 405 0
25929 아무도 없지만 2 도도/道導 2021.11.26 904 0
25928 겨울 준비 도도/道導 2021.11.25 508 0
25927 딜쿠샤에 간 홍도와 홍단이^^ 4 Juliana7 2021.11.24 888 0
25926 청소 2 도도/道導 2021.11.24 568 0
25925 마루야~~환영해 !! 챌시도 이참에 기념 방문~ 10 챌시 2021.11.23 857 1
25924 드디어 겨울 도도/道導 2021.11.23 320 0
25923 오랜만에 사족보행족 신입이가... 18 까만봄 2021.11.22 1,306 2
25922 내가 나를 볼 수 있는 기회 도도/道導 2021.11.22 302 0
25921 회룡포 구름과하늘 2021.11.22 255 0
25920 인생에 겨울이 오기전에 도도/道導 2021.11.21 358 1
25919 어제와 오늘이 다릅니다. 4 도도/道導 2021.11.19 573 1
25918 허리를 튼튼하게 만드는 등산 비법 핏짜 2021.11.18 660 1
25917 헤어짐은 당연한 겁니다. 2 도도/道導 2021.11.18 528 1
25916 패션을 아는 단풍 4 도도/道導 2021.11.17 594 1
25915 미련을 두지 않습니다. 2 도도/道導 2021.11.16 548 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