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큰고양이들 사진주의)챌시를 격하게 환영하는 할배냥들

| 조회수 : 1,682 | 추천수 : 0
작성일 : 2020-06-17 10:37:59

올블랙이 15살

노랑이 13살

턱시도 3살...

우리 신입이 첼시의 미래랄까?

격하게 환영한다옹~


내사랑 할배~

부드러운거 참 좋아합니다.ㅋㅋ

애증의 노랑둥이...아직도 틈만나면 오줌 싸는 그 ㅠㅠ

재작년 얘네엄마가 숙식제공하니 떡~하니 낳아준 5남매 중 한녀석

얘는....정말 ....

우주 최강귀요미예요.^^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까만봄
    '20.6.17 11:03 AM

    ㅎㅎ
    외모로는 노랑이가 정말 예쁜데...ㅋ
    여튼,
    첼시는 올블랙이와 턱시도를 반반씩 닮지않을까?
    상상하며 사진 올렸습니다.^^

  • 1. 요리는밥이다
    '20.6.17 12:26 PM

    우와! 셋 다 개성 뿜뿜!!! 모두모두 건강하고 행복하라냥!!!

  • 까만봄
    '20.6.18 10:28 AM

    감사합니다.^^
    요~밥님도 늘 건강,행복하세요.

  • 2. 앨봉앨봉
    '20.6.17 6:46 PM

    올블랙냥이 너무 멋져요. 노랑이 턱시도도 예쁘구요.

  • 까만봄
    '20.6.18 10:27 AM

    ㅎㅎ
    원래는 그저그랬는데...
    제가 잘 모셨더니...ㅋ

  • 3. hoshidsh
    '20.6.17 7:50 PM

    세 마리 다 정말정말 한미모 하네요
    집사님도 미인이실 것 같아요
    특히 첫번째 고양이 눈 색깔, 무려 에메랄드라니!!!

  • 까만봄
    '20.6.18 10:25 AM

    악~주인님이 근사하다고
    하녀까지 알름다울리가요...
    한번 보세요.ㅋ
    http://www.82cook.com/entiz/read.php?bn=17&cn=&num=1341580&page=1&searchType=...

  • 4. 챌시
    '20.6.18 4:44 PM

    켁, 첼시때문에 코앞만 보느라고,,이런 멋진 환영글을 이제야 봤어요..
    블랙냥 눈동자는 에메랄드 보석 같구요..부드러운 목도리랑 구렁이 좋아하는 챌시 생각나요.
    치즈냥은 제가 아직도 사랑하는 이상형입니다.제 카톡 프로필도 치즈냥...이상하게 뚠뚠한
    얼굴이 타원형이 배불룩 치즈냥이 어릴떄부터 참 좋더라구요.
    마지막 턱시도는 분홍입술이 챌시 생각나요. 챌시가 저렇게 멋진 냥이가 된다니..너무 행복합니다.
    요즘도 어느날은 난폭챌시로돌변하고,
    또 어느날은 잠만 18시간은 자는듯 하고,,그때마다 조금 불안해요. 아직 어려서..
    오늘아침엔 밤새 배가 고팠는지,,허겁지겁 먹고, ..딸꾹질을 하니, 알아서 물을 스스로
    마시는데...........우와..얘는 진짜 천재다..싶은게 대견했어요.
    저도,,은퇴하면, 두마리 이상 더 데리고 살고 싶어요.
    고양이는 진짜,,존재 자체가 신비로와요.
    위안도, 위로도,,많이 받는 요즘입니다.

  • 까만봄
    '20.6.19 9:15 AM

    ㅎㅎ
    그러게요.
    이만한 효녀,효자가 있을까...
    그냥 존재만으로도 이쁘고
    행복해지는 아이들.
    고양이는 또 다른 고양이를 부른다는 말이
    사실....이더라구요.ㅋ
    저희는 큰 고양이가 2살 즈음부터 우울증이 와서
    둘째를 들였구요.
    나름 둘이 의지하며 잘 지내서 감사하죠.
    힘도 없는것들이 둘 중 하나가 혼나면
    부리나케 달려와서
    감시?를 해요.웃긴 고양이들.
    혹시 노랑둥이 좋아하시면
    What's michael
    만화 기회가 되면 보세요.^^
    님이 말씀하신 노랑이가 딱 마이클이예요.
    아 챌시~보드라운 배며,깜찍한 뒤통수....
    멋진 고양이예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703 개념이 없으니 도도/道導 2021.02.25 3 0
25702 사용자 폭행죄 1 애플비 2021.02.25 95 0
25701 얼토당토 !!!!!! 1 애플비 2021.02.25 100 0
25700 고달픈 길생활 그만했으면..(올블랙냥이) 2 Sole0404 2021.02.22 845 0
25699 화성 개농장에서 죽어가는 개들을 도와주세요. 2 Sole0404 2021.02.22 515 0
25698 오등은 자 아에 조선의 독립국임과 도도/道導 2021.02.22 134 0
25697 트라우마 2 도도/道導 2021.02.21 328 0
25696 더 나가지 못하는 이유 2 도도/道導 2021.02.18 616 0
25695 밤새 눈이 내리고 또 오고있습니다. 2 도도/道導 2021.02.17 707 0
25694 내 이름은 메리에요 9 아큐 2021.02.16 1,095 1
25693 자신의 장점이 4 도도/道導 2021.02.16 455 0
25692 골댕이 키우는 재미 2 케세이 2021.02.15 867 0
25691 우리 우리 설날은 오늘 이래요~♬ 4 도도/道導 2021.02.12 648 0
25690 흰 소띠 2 도도/道導 2021.02.11 450 0
25689 챌시 첫 설을 맞아요.. 6 챌시 2021.02.10 992 0
25688 지역 음식 전주 비빔밥 4 도도/道導 2021.02.10 761 0
25687 가야 할 길이라면 2 도도/道導 2021.02.09 357 0
25686 구분하지 못하면 2 도도/道導 2021.02.08 349 0
25685 독일 십대들이 부른 90년대 가요 2 주은맘 2021.02.07 791 0
25684 설이 다가오니... 도도/道導 2021.02.05 536 0
25683 내 신발 돌려도!! 케세이 2021.02.04 767 0
25682 입춘첩 2 도도/道導 2021.02.04 308 0
25681 이사간 빈집에 홀로남아있는 강아지 입양해주실분 찾아요 7 둥이맘 2021.02.04 1,275 1
25680 입춘대길 2 도도/道導 2021.02.03 328 0
25679 제가 돌보는 산(山)냥이들 22 choo~ 2021.02.02 1,262 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