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엄마와 함께 늦은 휴가를 가려고 하는데 부산을 갈까 아니면 서울 구석구석 돌아볼까..

서울살아요.. | 조회수 : 1,337
작성일 : 2011-09-22 11:12:17

저는 서울에 살고 엄마는 지방에 사십니다.

서울에 종종 올라오시지만 제대로 구석구석 구경은 못해보셨어요.

엄마가 서울 백화점 쇼핑도 좋아하시고

길상사라던지 그런곳에도 가보고 싶어하세요.

 

제가 여름에 바빠서 못갔던 휴가를 10월 말~ 11월초쯤 내려고 하는데

휴가 기간은 넉넉하구요.

엄마와 둘이서 어디라도 여행을 가려고 하는데 운전을 못해서 대중 교통으로 다니려니

몇박 몇일 불편하지 않을까 싶고..

 

엄마는 설악산 가고 싶으시다는데 그즈음 설악산은 사람이 무지 많을것 같기도해서

차라리 부산에서 몇박 몇일 구경을 할까..

아니면 엄마가 서울 올라오셔서 길상사, 한옥마을, 유람선 타보기

맛집 돌아다니기.. 등 저도 못가봤던 서울의 명소들을 돌아볼까...

 

여행 기분은 부산이 낫지 싶고

서울은 대중 교통이 편하니 둘러보기 편할것 같구요.

 

이밖에 대중교통으로 여행하기 편한곳도 좀 알려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IP : 114.207.xxx.153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9.22 11:16 AM (175.124.xxx.46)

    창덕궁 비원관람 인터넷으로 신청해서 같이 가시면 어떨까요?
    이 가을에 무척 좋을 거라는..
    근처 삼청동이나 북촌에서 점심드리고 산책겸 가시면 추억이 될 것 같아요.
    그거 하시고 백화점쇼핑도 가능하구요.

  • 2. 차차
    '11.9.22 11:18 AM (180.211.xxx.186)

    쇼핑 좋아하시면 서울이 좋지 않나요 고궁도 구경하고 대중교통으로 다니기도 편하잔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34153 재미난 기억이... 재미난 00:16:15 86
1234152 인터넷이 안되요 게임 00:16:06 54
1234151 두며느리비교 16 Dhtre 00:11:42 549
1234150 70대 동안 연예인은.. 1 ㅂ1ㅂ 00:11:06 304
1234149 KT올레티비 보시는분 중 넷플릭스 연결해서 보시는 분 계세요? 넷플 00:10:40 87
1234148 (방탄) 얘기할 곳이 여기밖에 없어서요 5 지민아 00:08:50 270
1234147 아이가 공부를 못해도 자존감 높게 키울 수 있는 방법이 뭘까요?.. 2 ㅇㅇ 2020/10/01 451
1234146 이미자 대박 7 와우 2020/10/01 1,307
1234145 9월 수출 7.7% 늘었다...코로나 이전 수준 회복 Ytn 2020/10/01 187
1234144 50대 아줌마가 인생에 대해 조언해준 말이 10 ㅇㅇ 2020/10/01 1,832
1234143 저는 나훈아가 너무 별로인데 왜 열광인지 이해불문.. 22 나훈아. 2020/10/01 1,325
1234142 밑에 사이즈 댓글 달았는데 1 사이즈 2020/10/01 212
1234141 사기 그릇 처리 어떻게 할까요. 3 .. 2020/10/01 503
1234140 중국동화 남동생의꿈 파일 중국 2020/10/01 216
1234139 제시는 한국말 잘 하더만 6 웃겨 2020/10/01 1,780
1234138 저 오늘 가짜사나이2 보고 울었어요 ㅇㅇ 2020/10/01 1,213
1234137 집에 갔다가 푸대접 받고 왔어요.. 37 2020/10/01 5,441
1234136 마트 비빔냉면 2 .. 2020/10/01 698
1234135 간보는 남자 웃김 2 2020/10/01 776
1234134 외평채 이자를 주는 것이 아니고 오히려 받는다네요. 국가위상이 .. 2020/10/01 292
1234133 인스타그램 오또맘이란 사람 아시는 분 모여봐요 13 인스타 유명.. 2020/10/01 3,867
1234132 이혼한 동생이 쓰던 그릇 18 궁금 2020/10/01 4,674
1234131 한가위 보름달을 보며.. 추석 2020/10/01 387
1234130 남편이 무거운거 들다 허리를 11 ... 2020/10/01 1,426
1234129 저희 시어머니 같은 분 또 계시나요? 2 ㄷㄷ 2020/10/01 1,7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