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육아&교육

내 아이를 더 밝고 건강하게 키울 수 있는
정보교환과 질문의 장

제 목 : 양치하는 습관 어떻게 들여야할까요?ㅠ

| 조회수 : 3,211 | 추천수 : 0
작성일 : 2017-07-31 16:49:50

저희집 아들이 양치를 너무 하기 싫어하네요 ㅠ

그래서 일단 임시방편으로 가그린을 해주고 있긴 한데

자기가 좋아하는 딸기맛이다보니 이건 그래도 해요

가그린에는 색소도 안들어있고 아이도 맘에 들어해서 괜찮은데

어떻게 하면 양치하는 습관을 들일지 너무 고민이 되요 ㅠㅠ

여러분들은 어떻게 양치하는 습관을 들였는지 알려주세요!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늘푸른하늘
    '17.8.26 10:01 AM

    제 아들은 한국나이로 7살이구요, 지금은 혼자서 양치를 잘해요.
    아기 때는 천염소금물에 칫솔 적셔서 누워서 닦아줬구요.
    세면대에 설수 있을때부터는 저랑같이 양치를 했어요.
    엄마가 하고있으면 특히 웃으면서 하면 저도 덩달아 따라하고 싶어하더군요.
    아이 양치할때는 이닦는 동요를 재미있게 불러줬구요.
    양치가 끝나면 칭찬하고 얼굴 닦아주며 로션도 톡톡챱챱 기분좋게 발라줬구요.

    근데, 저도 100 중에 50은 짜증내고 화낼때도 많았어요.
    유치원 등원 시간에 맞추느라 애를 닦달하기도 하고
    계속 물장난하는 산만한 애한테 빨리 닦으라 노래를 부를때도 많았구요.
    통제가 힘들고 맘의 여유가 없어지니 크면서 오히려 이닦는 횟수가 줄었지만 그래도 이 닦는것 자체가 싫지 않은 경험이고 습관이 되다보니
    양치하자고 하면 거부감없이 곧잘 하네요.
    이제는 취학전이라 뭐든 스스로 하려고 해서 마무리가 부족해도 자기가 끝까지 혼자서 닦으려고 해요.

    일주일에 두어번 엄마랑 같이 기분좋게 천천히 이닦는 경험을 하게 해주면 어떨까요.
    그리고 칭찬도 흠뻑해주고 기분좋은 마무리를 하면 엄마가 이닦자는 말이 귀찮게 느껴지지 않을것 같아요

  • 2. ksm82az
    '18.6.13 12:23 AM

    우선 치약이 아이가 좋아하는 치약이어야 되고 칫솔도 이쁜걸로 아이가 직접 꺼낼 수 있는 위치에 있어야되더라구요.
    또 이를 닦지않으면 충치가 생긴다는 책을 많이 읽어줬어요.

  • 3. cinta11
    '22.6.9 1:22 AM

    그냥 돌때부터 이닦는건 절대 타협이 없다라고 가르쳤어요. 하늘이 두쪽나도 양치는 꼭 했구요. 그리고 제 이 썪어서 치료받은것도 보여주고 치료 받는 영상도 보여주고.. 제가 이때문에 고생을 해서 아이가 싫어해도 무조건 하니 이제는 그냥 받아들여요. 그냥 무조건 해야하는걸로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6598 미국에서 정말 많이 쓰이는 표현들-책에서는 못배우는 표현들 2 Chiro 2022.06.29 136 0
6597 애들 보여주기 좋은 애니메이션 추천이요 나약꼬리 2022.05.06 2,682 0
6596 『우리아이를 위한 집중의 힘』을 주제로 하는 특별 무료 강연 신.. 날으는비글 2022.04.26 2,978 0
6595 이음부모교실 오픈합니다. 정영인 2022.03.09 4,016 0
6594 학생들이 제일 어렵다하는 소금물 농도 문제 풀어주는 유튜브 소개.. 3 앨리 2022.03.07 4,300 0
6593 아이가 신나는 주말체육학교 다녀본 경험 있으신 분 있으세요? 라니스터 2021.11.08 4,442 0
6592 서울 거주하는 양육자 대상 무료 원예치유 키트 신청하세요 나는새댁 2021.08.06 5,013 0
6591 "초등학생부터 시작하는 주식투자" 출간되었어요.. 2 지은사랑 2021.05.21 5,624 0
6590 아이들이 좋아할 재밌고 유익한 자연과학 유튜브 있어요! 1 러키 2021.01.29 5,914 0
6589 중학생 핸드폰 어떻게 해야할가요? 1 오늘을열심히 2020.12.12 6,635 0
6588 e학습터 샬로미 2020.08.25 11,352 0
6587 중2 아들 졸음 2 그대로좋아 2020.07.23 8,127 0
6586 사교육 없는 육아 영어 교육 유튜브 채널 컴돌이2 2020.04.28 7,465 0
6585 아이가 반려동물쪽으로 진로를 생각해요 어떨까요? 2 썽이에요 2020.02.04 7,352 0
6584 대입 정시 확대 등이 공정성 확보 가능한가 종달새 2019.12.02 6,234 0
6583 2019년 자사고 평가 논란을 정리해본다 종달새 2019.08.13 6,833 0
6582 자사고(상산고) 졸업생의 실감나는 생생 증언 4 종달새 2019.07.26 13,489 0
6581 미국 버지니아 페어팩스 1 사람사랑 2019.07.21 9,511 0
6580 [푸념글] 직장인이자 애 아빠의 현재 상황. 1 짜잉 2019.07.10 9,905 0
6579 영어 과외 비용 얼마가 적정인가요? 1 klautu 2019.06.28 10,475 0
6578 상산고 등 '자사고 캐슬' 무너지나.... 2 종달새 2019.06.24 8,169 0
6577 고교평준화제도 전면 손질할 때 왔다 종달새 2019.05.02 6,310 0
6576 법적 대응하겠다고 겁박하는 자사고 종달새 2019.04.13 6,449 0
6575 요즘 아이들 틈만 나면 유튜브 하던데, 수학강의를 유튜브로 일송정 2019.04.11 7,550 0
6574 치솟는 사교육비에 속수무책인 교육부의 앵무새 대응 2 종달새 2019.03.13 6,603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