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지나가다 하소연해요...

답답 | 조회수 : 1,031
작성일 : 2013-01-08 21:44:33
이제 18개월되는 아기 키우는 엄마에요.
몇칠전에 아기 이가 이상해보여 병원에 가니 이가 삭고있데요ㅠㅠ
아직 젖을 먹는데 잘때도 물고자서 그때문인거같아 젖을 끊었어요.
다행히 아기는 말을 알아들어 많이 힘들게하지는 않았는데,
시어머니가 문제더군요. 18개월인데 너무 빨리 떼는거 아니냐 하시고
아기가 좀만 울면 젖못먹어 불쌍하다고 같이 우세요ㅠㅠ
저도 젖이 불어 아파죽겠는데 어머니까지 이러시니 미쳐버릴거같아요.
걍 듣고 흘리려고하는데 힘드네요.
누구한테 말도못하고.....ㅠㅠ
근데 젖은 언제쯤 마르나요?
엿기름도 끓여먹고했는데 아직도 단단해서 만지면 아파요
(5일정도 지났어요. 처음처럼 아프진않지만...)
아기키울때 쉬운게 하나도 없네요ㅠㅠ
IP : 211.178.xxx.171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물고기
    '13.1.8 10:40 PM (220.93.xxx.191)

    젖물리는걸 서서히 끊으면 서서히 말라요
    하루 몇번인지모르지만 5번이였음4번 일주일해보구
    괜찮다싶음 4번에서3번 이런익으로 시간을 주고 끊어야
    젖이 덜아프고 저절로 말라요
    일단은 밤에 젖물리는 걸 굳게 마음먹고 끊으세요

  • 2. ...
    '13.1.9 1:14 AM (1.244.xxx.166)

    이삭아서 울면서 묶어놓고 치료하고 앞니로 못 씹고하면 그댁 시어머니는 기절하시겠네요. 성장과정에 그정도시련은 아기에게 당연한 것이고요. 제가 치과에서 봐서 아는데 그나이에 이삭는아기 그리 많지는않고 치료과정이 엄마아이모두에게 힘드니 예방잘하시기바랍니다

  • 3. 윗글.
    '13.1.9 1:16 AM (1.244.xxx.166)

    그정도 시련이란 젖끊는거를 가리킵니다. 누구나 울지요. 그래도 계속 먹을수는 없죠. 기저귀떼기,어린이집가기 처럼 한번은 격어야할 일이랍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99563 왜 남자들은 은퇴하면 부인바라기일까요? 오식 03:08:32 9
1399562 아웃소싱 진짜 악질 아닌가요 1 ㅇㅇ 02:45:35 185
1399561 로이터 "트럼프, 대북 추가제재 철회 지시"(.. 6 다행 02:37:21 322
1399560 학원 없이 특목고 진학 가능 한가요 . Lilly5.. 02:27:28 81
1399559 자식때문에 잠을 이룰수가 없어요 5 aa 02:18:06 766
1399558 찾고싶은 82 회원분 안부 02:15:27 217
1399557 화학과 약대 편입이 없어지나요? ? 02:14:27 140
1399556 요즘 아이돌,연예인 잘 아시는 분 1 ^^ 01:41:10 413
1399555 프로젝트 런웨이라는 쇼 아세요? 2 .... 01:35:09 456
1399554 처절하게 망해서 돈 버는데 오늘부로 백수네요 4 나이48 01:28:37 1,171
1399553 이낙연 총리님, '토착왜구'란 말 들어보셨습니까? 작심한 김광수.. 5 .... 01:24:32 705
1399552 항상82에 남친 .시가 인사때 빵봉다리 . 결혼 글쓰는분은 .. 01:16:58 514
1399551 직장에서 깨졌어요 4 ㅜㅡ 01:11:41 870
1399550 시력 10디옵터 정도인데 원데이 렌즈 써 보신분 계실까요. 7 렌즈 01:07:20 296
1399549 김학의 전 차관이 딸이 있다면서요 22 사돈 01:07:10 3,390
1399548 만족스럽다 느껴지는 목베개 추천해주세요 편안 01:06:55 94
1399547 그럼 지금 어디로 간거에요?김학.. .... 00:56:20 433
1399546 생일을 왜 귀빠진날이라고 하나요. 3 .. 00:53:43 1,124
1399545 인천공항 약국은 특정 제약 약만 파네요 5 —;; 00:52:48 596
1399544 오늘 남길언니 넘 예쁘지 않았나요? 2 헐.. 00:50:23 773
1399543 지금까지 이런 건 없었다고.. 7 이런건 우리.. 00:43:51 899
1399542 지금 김학의 구경하러 인천공항 가고 싶어요. 25 하늘날기 00:40:55 3,072
1399541 30대에 이정도 재산 부모도움없이 힘든거죠? 8 .... 00:40:06 1,177
1399540 타로카드 성녀와 사자 카드요 3 두통혈압 00:38:36 272
1399539 김학의는 이름이 특이해서 더 걸린 듯 5 ㅇㅇ 00:36:34 1,4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