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지나가다 하소연해요...

답답 | 조회수 : 1,044
작성일 : 2013-01-08 21:44:33
이제 18개월되는 아기 키우는 엄마에요.
몇칠전에 아기 이가 이상해보여 병원에 가니 이가 삭고있데요ㅠㅠ
아직 젖을 먹는데 잘때도 물고자서 그때문인거같아 젖을 끊었어요.
다행히 아기는 말을 알아들어 많이 힘들게하지는 않았는데,
시어머니가 문제더군요. 18개월인데 너무 빨리 떼는거 아니냐 하시고
아기가 좀만 울면 젖못먹어 불쌍하다고 같이 우세요ㅠㅠ
저도 젖이 불어 아파죽겠는데 어머니까지 이러시니 미쳐버릴거같아요.
걍 듣고 흘리려고하는데 힘드네요.
누구한테 말도못하고.....ㅠㅠ
근데 젖은 언제쯤 마르나요?
엿기름도 끓여먹고했는데 아직도 단단해서 만지면 아파요
(5일정도 지났어요. 처음처럼 아프진않지만...)
아기키울때 쉬운게 하나도 없네요ㅠㅠ
IP : 211.178.xxx.171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물고기
    '13.1.8 10:40 PM (220.93.xxx.191)

    젖물리는걸 서서히 끊으면 서서히 말라요
    하루 몇번인지모르지만 5번이였음4번 일주일해보구
    괜찮다싶음 4번에서3번 이런익으로 시간을 주고 끊어야
    젖이 덜아프고 저절로 말라요
    일단은 밤에 젖물리는 걸 굳게 마음먹고 끊으세요

  • 2. ...
    '13.1.9 1:14 AM (1.244.xxx.166)

    이삭아서 울면서 묶어놓고 치료하고 앞니로 못 씹고하면 그댁 시어머니는 기절하시겠네요. 성장과정에 그정도시련은 아기에게 당연한 것이고요. 제가 치과에서 봐서 아는데 그나이에 이삭는아기 그리 많지는않고 치료과정이 엄마아이모두에게 힘드니 예방잘하시기바랍니다

  • 3. 윗글.
    '13.1.9 1:16 AM (1.244.xxx.166)

    그정도 시련이란 젖끊는거를 가리킵니다. 누구나 울지요. 그래도 계속 먹을수는 없죠. 기저귀떼기,어린이집가기 처럼 한번은 격어야할 일이랍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9856 생선 잘 드시나요.? 3 냉장고고민 06:31:26 166
1229855 오래된 동네는 하수구 냄새 ㅡㅡ 06:20:47 207
1229854 82 댓글 보고 산 육개장 12 ... 06:04:26 724
1229853 동생이 30대초중반 젊은 나이에 신장암 진단을 받았네요. 7 ㅇㅇ 06:00:22 967
1229852 역사상 최초의 자동차를 만든건 한국이었다 5 ㅇㅇㅇ 05:15:46 671
1229851 코로나가 있긴 있는건가요? 18 아지겹다 05:11:41 1,620
1229850 남자친구로부터 이별통보를 받았습니다 17 도와주세요 04:44:50 1,923
1229849 대통령의 김현미에 대한 입장은? 4 04:34:44 384
1229848 김어준의 뉴스공장 9월24일(목)링크유 4 Tbs안내 04:12:08 316
1229847 꿈해몽은 믿을만 한가요? 4 꿈꿈s 04:11:56 330
1229846 양산에 바이러스 연구기관 설치 반대 청원 2 ㅡㅡ 04:10:25 315
1229845 한ㅈㅎ 남편 집안이 좋다면 17 집안 03:53:42 2,891
1229844 자소서에 책저자를 언급하는건 되나요? 3 자소서 03:45:33 309
1229843 갈비찜 해놨는데.. 얼마나 맛있게요? 2 새댁 03:41:39 864
1229842 깨어계신 분들께... 28 ... 03:27:29 1,677
1229841 팝송 제목 알려주세요~~~ 4 ........ 03:21:56 323
1229840 연봉2억에도 지원자 없다..충북교육청 1 .. 02:48:39 1,744
1229839 대체 갑자기 생물학과? 생물교육과? 라니 2 뜬금포 02:39:14 814
1229838 환승 충격...... 19 ㅇㅇ 02:35:05 3,884
1229837 간호조무사 하면서 원장이랑 바람난 여자 얼굴 본적 많거든요 5 꼴값 02:11:10 2,338
1229836 '독박육아' 용어가 여가부 역할이 크다는데요. 10 .... 01:45:42 759
1229835 박보검닮은 알바에 맘이 흔들리다니... 갱년기인가봐요 7 가을 01:41:44 1,152
1229834 천만원짜리 수표 현금화하는방법 4 ve 01:17:45 1,378
1229833 전라도 출신 남편 입맛 맞추기 넘 어려워요 7 Dd 01:16:17 1,668
1229832 귀수술하면 머리는 어떻게 감나요? 7 .... 01:16:10 7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