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김미경 강사, 최근 책 드림 온 저는 쫌 좋았어요

| 조회수 : 1,709
작성일 : 2013-01-07 23:45:52
나이 들어갈 수록 꿈이란 게 가슴 짓누르는 밀린 숙제처럼 되어 버리잖아요.
꿈을 실현시켜 주는 책이 아니라, 꿈이란 것의 정리정돈, 
버릴 것에 대한 창고정리는 확실히 해주더라고요. 
언니의 독설이나 아트스피치보다 제겐 도움이 많이 되더라고요. 

사실 ebs  최근 강연  2 회 들어서 책 내용을  거의 알고 있었지만,
실제 자신의 시행착오나 진화과정과 맞물려 있어서 진정성이 느껴지더군요.  
저처럼 이젠  꿈을 어정쩡하게 불편해하다가, 그 책으로 신선한 충격받으신 분 없으세요 ? 
    
 

IP : 58.236.xxx.74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저두요^^
    '13.1.7 11:55 PM (125.142.xxx.233)

    사실 언니의 독설은 몇몇 부분은 그다지 공감이 안갔지만 그냥 읽을만은 했어요...
    큰 임팩트없이 몇 부분은 공감이 안가는 책이었다면 이번에 새로 나온 '드림 온'책은
    긍정적인 의미로 저에게는 충격이었어요!
    진정성이 듬뿍 느껴지는 글귀들... 울컥하게 하는 부분이 많은 책이라 감사히 읽고 있을 정도에요.
    제가 제일 좋아하고 위로가 되는 책 구절 중 하나는 무명시절도 경력이다.. 아흑~~
    김미경 강사가 피아노학원 원장을 하던 초창기 시절에 아침 일찍 나가서 자료를 훑어보면 들렸다는 하나님의
    음성(?) 얘 오늘 등록한다~~~ 완전 음성지원되면서 뭔가가 울컥했슴다
    이 책으로 그녀를 다시 봤습니다^^ (원래 저에게는 나쁜 이미지도 아니었어요)

  • 2. 그쵸
    '13.1.7 11:59 PM (58.236.xxx.74)

    정말 반성했던게요, 무명시절 경력도 경력이다, 그거요,
    10년 직장 생활하면서 전 많이 느꼈어요.
    그러면 무슨 소용 있나요 ? 내가 한 말은 울림이 적은 걸요.
    누군가는 느낌으로 다....... 흘려 버리고, 누군가는 에너지 안쪽으로 모아
    책으로 묶어서 내는 그 차이가 어디서 나올까 싶었어요. 아픈 반성 많이 했어요,

  • 3. ^^
    '13.1.8 12:52 AM (1.224.xxx.77)

    저는 책은 안보고 TVN만 봤지만.. 15년 동안 한가지 일을 꾸준히 하면 성공한다는 것하고..당장 돈이 아니라.. 꿈을 쫓으면서 열심히 일하면..장기적으로 하고 싶은일을 하면서 결국에는 돈도 번다는 말이요.. 쉽게 번 돈은 쉽게 나가고.. 성공은 늦을수록 좋다는 말이요..

  • 4. ...
    '13.1.8 10:29 AM (1.244.xxx.166)

    사실 아는 내용인데
    내가 실천 못하는 거니까

    어찌보면 그런말 누군 못하냐..고까울수도 있고
    오픈마인드로 들으면 그래 좋은 말이야..하고 생각할수도 있고 그런것 같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49119 최면치료받아보신분 계신가요? ㅇㅇ 04:46:01 43
1449118 고유정 무죄 청원 2 ........ 03:46:35 720
1449117 윗배가 나왔다 안나왔다의 기준 03:27:06 144
1449116 고유정 사건 부실수사, 제주 동부경찰서 황당한 변명 1 파일100 03:24:34 353
1449115 빨대 자른 것 같은 베갯속 ? 1 그거 03:24:13 406
1449114 짠내투어 재밌네요 2 .. 03:09:50 477
1449113 시험공부하다 ㅇㅇ 03:06:16 126
1449112 유주얼 서스펙트 ㅇㅇ 02:42:27 224
1449111 제2금융권 대출 받는 순간 시중 은행대출 막히나요? 2 ㅇㅇ 02:31:55 516
1449110 자유한국당, 소방관 국가직을 떼를 써가며 반대하는 이유가 뭔가요.. 7 ... 02:22:47 525
1449109 샌들 신고 뒤꿈치 상처날때 좋은 상품 1 샌들 02:19:07 435
1449108 유로 환전 싸게 하는 방법 궁금합니다 .... 02:11:26 103
1449107 뭘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어요 3 아이에게 01:48:04 663
1449106 말로 막 퍼부어주고 싶을땐 어떻게 참으세요?? 1 열받아 01:46:51 556
1449105 일본영화 오 루시 보신 분, 대사 질문요 ... 01:30:36 139
1449104 캠핑갈때 부르스타 가져가도 되죠? 2 ㅁㅁ 01:25:16 387
1449103 제일 좋아하는 미드 딱 하나만 추천해주세요. 16 온니원 01:23:00 1,260
1449102 남이섬 근황.jpg 7 ... 01:06:05 2,803
1449101 허리운동에 고릴라 자세요. 12 오호. 01:04:58 1,072
1449100 분리수거 궁금증... 어디까지 해보셨나요? 1 궁금함 01:03:21 357
1449099 길은정씨 나오던 만들어볼까요 아시는분 ㅇㅇㅇ 00:55:59 438
1449098 여섯번째 남자 3 00:55:35 578
1449097 바람둥이 남편이나 상간녀에게 가장 많이 들은 말이 뭐에요? 6 비온다 00:52:04 2,532
1449096 이밤에 천칼로리먹었어요;;; 5 ㅠㅠ 00:46:21 1,874
1449095 평소 지적당했던 상사에게 업무지시를 받는 꿈 .. 00:41:00 2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