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세입잔데요, 집주인이 팔려고 내놓은 경우

에휴 | 조회수 : 1,744
작성일 : 2013-01-07 12:09:39
작년 여름에 전세 1년 되었을 무렵 집주인이 집을 팔겠다고 연락이 왔더라고요. 그거야 주인사정이니까 부동산에서 연락오면 협조하겠다 했고요. 그리고 반년이 흘렀네요.
그동안 무려 10번 정도나 보고 갔는데 로열층 로열동이라도 안팔리고 전 시시때때로 부동산 전화에 시달리고...
전 맞벌이라 엉망인집 퇴근후나 휴일에 쉬고있을때 보여주는 것도 나름 힘들더군요.
가격이 이쁘지도 않은데다가 세입자가(저희죠) 올7월 만기니까 더 안팔리는거 같아요.
집주인한테 이제 더이상 못보여주겠다 얘기하는거 너무 재생각만 하는 건가요? 5월 이후에나 보여준다고요. 부동산 전화만 받아도 가슴 벌렁거려요.
IP : 110.70.xxx.188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3.1.7 12:15 PM (218.236.xxx.183)

    전화오면 받아서 밖이라 하시고 시간 정해서 오라하세요.

    전 제 집 매매로 파는데도 늘 집에 있고 잘 치우고 있으니 다른집 전세 보러오는 사람도
    저희집에 구조 보여준다고 데려온다는걸 나중에 알았어요.

    별사람 다 있더라구요...

  • 2. ..
    '13.1.7 12:17 PM (211.177.xxx.70)

    저라도 싫을듯.... 토요일 오전 이런식으로 딱 정해서 오라고 하시고..그것도 약속있거나 하면 안된다고 하세요... 안보여줘도 됩니다.. 7월인데 벌써부터 그렇게 시달리다니요..

  • 3. 정말
    '13.1.7 12:30 PM (221.146.xxx.243)

    짜증이 많이 나실겁니다.
    그래도 그런 부분은 많이 어렵고 힘든일 아니면 맘 편하게 협조를 해주세요.
    내 집이 아닌데 어떻해요.
    안보여 주겠다고 말해도 님도 마음 안편하실것 같은데요.

  • 4. @@
    '13.1.7 12:45 PM (221.140.xxx.46)

    원글님 뜻대로 하셔도 됩니다. 저도 그런경험 있는데 정말 짜증 너무 나더라구요.

    공짜로 사는것도 아닌데... 그래서 저는 주인에게 얘기했어요. 이사가기 한두달 전부터 보여주겠다구요.

  • 5. 나무
    '13.1.7 1:51 PM (59.17.xxx.86)

    잘보여주면 구조보러 무조건 델구와요
    지인은 매매되어서 살고있는데도
    툭하면 구조좀 보자고 데리고와서 벨누른대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99382 해독약 건강해지자 18:58:10 8
1399381 제가 하는 카레 제가 18:56:39 46
1399380 퇴근했습니다. 불금 이제 뭐할까요? 2 18:54:58 70
1399379 중고딩애들 가부키화장 보면 3 아이고 18:53:15 108
1399378 대구가 탈북자 인구가 가장 적은 곳이라고 하네요. 1 대구 18:52:01 69
1399377 집에 와서 옷정리 도와주는 코디겸 쇼퍼도 있을까요 18:51:57 60
1399376 입시 잘 모르는 고3 엄마들께 6 역시 고3엄.. 18:49:23 342
1399375 밥타령도 능력돼야 하죠 ㅁㅁ 18:48:54 85
1399374 국민연금 문의 3 반납 18:45:04 125
1399373 탁현민 "외교 결례 운운 자체가 상대국에 결례..얼척없.. 5 뉴스 18:44:15 272
1399372 홍상수 김민희 오래가네요 2 ... 18:43:16 628
1399371 휴롬 왜샀는지 모르겠어요. 골치덩이네요 3 .. 18:42:37 518
1399370 최악의 경제 성적표로 기네스북 등재?? 3 000 18:41:54 131
1399369 자꾸 옷을 사고 싶어요 2 쇼핑 18:38:00 389
1399368 시계추 베터리로 가는거 아니에요? 궁금 18:36:42 30
1399367 (펌) 김학의·장자연 사건 키맨 김수남 전 검찰총장 사실상 미국.. 5 흠흠 18:36:21 454
1399366 혈압약처방.. 헤어져야할까요? 2 ... 18:32:46 483
1399365 아빠의 육아일기 2 추천웹툰 18:30:40 179
1399364 10년전 오늘 연아선수 죽음의 무도로 세계선수권 18:30:36 227
1399363 김경수도지사님책 전자책으로도 나왔어요 3 ㄱㄴ 18:26:17 85
1399362 마이너스의 손인데..블루투스 이어폰은 고장없나요? 8 ㅇㅇ 18:23:41 194
1399361 저 요즘 변비에요 13 .... 18:21:27 491
1399360 수원쪽 가족상담센터 추천 바랍니다. 통하였다 18:21:25 77
1399359 처가 부모님 생신은 당연히 챙겨야할일에 속하지 않는걸까요? 13 이글루 18:21:24 577
1399358 버닝썬 최초 폭행자 VIP는 최태민 손자 17 흐음 18:19:34 2,4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