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그것이알고싶다를 많이봐서 그런지.. 좀 이상하다는 생각도 드네요.

... | 조회수 : 5,165
작성일 : 2013-01-06 19:06:02

http://news.sportsseoul.com/read/entertain/1125995.htm

 

이 기사에 보면 조성민 여자친구가 헤어지자는 통보하고 다른 약속으로 집을 나간 시각이 밤 12시 5분..

조성민이 그 이후 바로 부모님과 여자친구에게 문자 보냈구요.

헤어질거면 보통 밖에서 따로 만나 통보를 하던가..

집에 불러들여 헤어지자고 통보한뒤 밤 늦은 시각 약속 있다며

본인 집에 남자친구 남겨놓고 나가버린건 뭔가요?

보통의 40살 여성이 새벽 3시 넘어서까지 밖에서 약속을 잡을 상황...

친구 만나서 술마셨나봐요.

그리고 보통 저런 문자 받으면 걱정되서 다시 돌아오거나

아님 경비실에 한번 가보라고 부탁할수도 있지 않았을까 싶어요.

자살을 막을 수 있는 상황이었는데.. 안타까워요.

사람들 보통 자살하기전 누군가 자기를 말려주길 바란다 하던데...

 

아무래도 생활고.. 우울증.. 여러가지 상황에 힘들긴 했겠지만...

 

그것이 알고싶다에 보니 자살로 위장한 타살도 있던데...

 

 

IP : 61.72.xxx.135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그렇다면
    '13.1.6 7:11 PM (118.32.xxx.169)

    이번 부정선거등 정치이슈를 덮고자
    연예인을 지목해서
    자살로 위장한 타살을했따는거에요????

    너무 무시무시한데요...

  • 2. 그만합시다
    '13.1.6 7:13 PM (218.236.xxx.82)

    자살생존자라는 말이 있을정도로 가족이나 가까운 사람중에 자살자가 있는경우에 2차 자살의 위험성이 크게 증가하고 한명의 자살자가 주변의 8명 이상에게 영향을 미친다고 합니다.

    고인의 경우 주변인의 연이은 자살로 인한 충격과 상실감이 컸을텐데, 일반인이 아니다보니 오히려 힘든 상황을 극복하기 더 어려웠을거란 생각이 들고도 남습니다.

  • 3. ...
    '13.1.6 7:17 PM (183.91.xxx.79)

    자살한 사람들은 자신을 알아달라는 뜻으로 자살하기도 하지 않나요?
    자꾸 그만하자, 네티즌 탓이다. 이러는 사람들도 좀 답답해요.

  • 4.
    '13.1.6 7:17 PM (218.37.xxx.4)

    기사가 자택이라고도 하고 여친집이라고도 하는거보면 동거중이었을꺼 같은대요
    그여자와의 이별은... 더이상 갈데없는 신세가 되는거 아니었을까요?

  • 5. ...
    '13.1.6 7:21 PM (183.91.xxx.79)

    여자때문에 가정도 버리더니 여자때문에 자기인생도 버렸네요.
    몇대 독자로 태어나서 아버지가 운동도 시키면서 애지중지 키웠다는데
    그 사람한테 아버지는 뭐고, 자식은 뭐였을까요?
    전부인, 자기 친구였던 처남이 그렇게 갔으면 자기 인생과 남은 사람들에 대해
    더 책임감을 가지고 살아야했던거 아닐지...

  • 6. ㅇㄹ
    '13.1.6 7:29 PM (115.126.xxx.115)

    아무리 아무리...힘들었어도
    두 아이를 남겨두고...엄마 삼춘을 잃은...
    끝까지...무책임하다는...ㅠㅠ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8991 엑셀 고수님, 이거 가능할까요? ... 16:25:23 9
1228990 아너스 무선물걸레 쓰시는분 계세요? 청소 16:25:01 17
1228989 중국산은 정말 2 중국산 16:19:34 158
1228988 토마토는 사랑이에요~ 4 내사랑 16:17:57 275
1228987 한의원에서 쑥뜸 떠주고 있나요? 2 요즘 16:13:40 79
1228986 마스크 깜박하고 마을버스 탔다가 식겁 7 ㅇㅇ 16:13:35 679
1228985 요즘 82게시판 보면 좀 소름돋아요 5 .. 16:12:03 375
1228984 문재인 대통령님보다 박원순 전 시장님이 정책을 더 잘만드시는거 .. 6 .. 16:10:44 201
1228983 사실 독감 걸릴 확률도 줄갰어요 6 nnn 16:09:36 357
1228982 이혼이나 바람 이런 생각 저만 드나요? 4 16:09:14 470
1228981 노브랜드 백만년만에 가요 5 ... 16:06:59 366
1228980 청라에서 분양가보다 싸게 거래되는 아파트 알려주세요 1 ........ 16:06:55 194
1228979 옛 드라마 아들과딸에서요 귀남이는 왜 갑자기 성자랑 결혼을 한거.. 2 아들과딸 16:06:25 421
1228978 짜장떡볶이는 고추장, 짜장 비율을 어떻게 맞춰야 맛있을까요 oo 16:05:57 50
1228977 재수생인데 내신 4점 초반 정시 4 뭘해야할까요;; ㅡㅡㅡ 16:05:14 148
1228976 미묘한 뺀질함 3 ... 16:05:01 308
1228975 야구선수랑 결혼하는 3 .... 16:04:52 904
1228974 대천에 해물탕 잘하는 집 대천 16:04:30 46
1228973 미움보다는 상대에 대한 배려로 이혼하는 경우도 있을까요? 6 .. 15:59:26 430
1228972 이 가방 어떤가요? 9 가방 15:58:40 453
1228971 돈지랄 한거..어떤거 있으세요? 19 ... 15:57:41 1,115
1228970 가습기에 아로마오일 넣으면 안되나요? ㅇㅇㅇ 15:55:42 82
1228969 14k도 파시나요? 8 돈필요 15:53:44 502
1228968 화장품 부작용 붉은 15:53:34 83
1228967 교양을 좀 올릴만한건 책일까요? 3 가을이네요 15:50:16 2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