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사랑 별거 없는 거 같지 않아요?

Zzz 조회수 : 3,666
작성일 : 2013-01-06 00:01:33
운이 없었는 지 나쁜 남자를 너무 사랑했어요
그사람은 결혼 했는데도 절 안놔주어ㅆ 구요(심리적으로)

3월에 그 사람 식 올리고
그사람한테 벗어나려고 열심히 사람 만나서 두번째 연애를 시작해ㅆ어요.
상대방이 사귀자 해서 사귀면서도 결혼 한 전 남친에 대한 사랑을 끈어낼수가 없다가
차츰 두번째 남친에게 마음의 문을 열려고 하는 중에 두번째 남친이 헤어지자 하더군요
여러가지 이유가 있어ㅆ겠만 그사람 내가 자기가 아닌 전남친을 사랑한데요
사실이 아니였지만 이미 난 두번째 남친을 사랑하기 시작했는데 제 얘기는 들어보지도 않더군요 저 많이 그 사람한테 잘못했었어요

사랑을 믿지 않는다 머 이러면서 헤어졌구 정말 칼같이 제 모든 연락을
끝어버렷어요

제 인생에 다시 못 만날것 같은
첫번째 사랑보다 더 많이 아파한것 같네요

근 일년이 지나니 지금 모든 감정들이 정리 되면서
이상적으로 생각되어지네요

첫 남자친구 때문에 모든 것을 포기하려고까지 해ㅆ는ㄷㅔ 지금 정말 매가 왜 그랬나싶어요
둘째도 서서히 그러고요

이렇게 사라질 감정이 사랑이라면 사랑은 그냥 잠시 취하는 환상 같아요

내게 아픔을 준 그에게로 벗어난것이 기쁘면서
다시 사랑에 빠지지 않을것 같아요 그 실체를 알기에....

IP : 211.234.xxx.167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별거 아녀요
    '13.1.6 12:06 AM (110.32.xxx.168)

    그냥 뇌의 호르몬 작용이죠, 내 유전자의 번식을 위한.

    근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또 사랑에 빠지실 걸요.

    폐경기 올 때 까지는 계속 수컷을 보고 반할겁니다,
    그게 암컷의 본능.

  • 2. ...
    '13.1.6 12:07 AM (122.42.xxx.90)

    모두 님의 어리석음으로 인한 자업자득의 결과인데 결과는 쌩뚱맞게 사랑의 허무함으로 끝나네요.

  • 3. ..
    '13.1.6 12:11 AM (116.38.xxx.91)

    사랑 진짜 별거 아니에요. 선봐서 조건맞으면 결혼하는거 이해안됐는데 나이먹으니 이해돼요. 그냥 호르몬작용 감정의부침 그러나 부대끼면서 서서히 닳아없어질 별 거 아닌거.

  • 4. 또마띠또
    '13.1.6 12:11 AM (112.151.xxx.71)

    진짜 안빠질까요?

  • 5. 댓글이 왜이래요
    '13.1.6 12:15 AM (121.144.xxx.111)

    사람이라면 저럴수 있는거지
    댓글이 너무 쫌 그러틴
    저도 사랑?별거없는것같아요

  • 6. wj
    '13.1.6 12:20 AM (119.56.xxx.175)

    저두 님처럼 빨리 그런 감정이였으면 좋겠어요.
    20대때 너무힘겹게 빠져나왓는데 지금또 너무 힘드네요.
    지나고나면 허상인고 신기루인거 아는데 그당신 너무너무 힘들다는거.
    그런데 남들이 보기엔 그저 쓸데없는 감정놀이쯤으로 보이겠죠.
    근데 사랑 그거 또 빠지는거 맞는거같아요.

  • 7. ...
    '13.1.6 12:20 AM (211.234.xxx.119)

    사랑 별거 아니다.
    그럼에도 사랑뿐이다.

    님에게 가슴뜨끈한 사랑이 찾아오길...

  • 8. .........
    '13.1.6 1:50 AM (121.136.xxx.170)

    결혼해서 살다보니 사랑이 별거 아니구나 싶을때도 있어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결혼하지 않은 내 인생은 또 별거 있었을까 싶은 생각도 들지요.
    그렇게 생각하면 자식은요....자식이야말로 없으면 근심 걱정 기쁨없이 사는 인생인데 자식없이 산다고
    모두들 수도승처럼 살게 될까요.
    그저 인생은 남 하는거 다 하면서 희노애락 겪으며 사는게 진짜가 아닐지하는 생각이 듭니다.
    시집살이 독하게 하는 친구가 사랑 별거 아니다 할때는 울컥했지만 님의 경우는 별거일수 있어요.
    아직 기회가 많고 이제까지의 경험은 좋은 사람을 알아볼 경험을 만들어 줬으니 이제부터 별거일수 있게
    좋은 사람을 만나시면 됩니다.
    좋은 사람이 내 남편이 되고 내아이의 아버지가 되는일은 인생의 평화를 가져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85449 백현동펜트하우스 설설설 06:15:18 12
1385448 간헐적 단식이 잘 맞아요. 2 ㅇㅇ 05:49:42 295
1385447 [단독] 윤석열 수사정보정책관실, 고발장 속 유튜브 실제 모니터.. 1 ,,, 05:43:32 211
1385446 초등아이와 서울에 호캉스 할만한 호텔 추천해주세요 2 cinta1.. 05:40:04 209
1385445 다음주 월요일 오면 11월이네요. 2 ㅇㅇ 04:44:32 454
1385444 비호감 점령한 대선… 정치 혐오만 키운다 2 샬랄라 03:50:06 304
1385443 이기인 "대장동 5503억 공공환수는 허구…초과이익 제.. 11 .. 02:57:52 652
1385442 공기청정기 1 냄새 02:46:09 158
1385441 한 세상 살기가 왜 이렇게 5 ... 02:30:51 1,398
1385440 이제 유럽여행 해도 되나요? 4 올 연말 02:24:41 1,259
1385439 지리산.. 이래서 한드를 안보게 됨.. 17 .... 02:14:56 3,302
1385438 얘가 정말 웃겨요 3 포비 01:58:34 1,090
1385437 녹취록에 담긴 사직서 종용..'정 실장' 8번 등장 12 ㅇㅇㅇ 01:55:38 570
1385436 라방에 빠진 딸아이 걱정입니다.. 6 ㆍㆍ 01:44:49 1,979
1385435 절대로 지지 않을겁니다. 22 .... 01:44:03 1,024
1385434 원희룡에게 참 고마워요 37 .. 01:42:54 1,217
1385433 이낙연 전대표에게 고맙네요 40 .. 01:37:43 989
1385432 미국에도 샤인머스캣 있나요?? 7 ㅇㅇ 01:27:32 1,607
1385431 단독] 아파트 지하주차장에서 10대 여학생 성폭행 시도...&q.. 10 십팔색같은 01:23:58 2,555
1385430 제주행 비행기 탑승시 발열체크 언제 하나요? 3 제주도 01:22:47 540
1385429 일요일 밤에 좀 슬프지 않아요? 10 01:09:06 1,704
1385428 넷플릭스 영화보는데 웃기네요 8 ... 00:57:48 2,058
1385427 11번가 11월 십일절 엄청날까요? 5 .. 00:56:02 1,179
1385426 요즘 머리 많이 빠지죠? 2 .. 00:52:07 1,290
1385425 저는 옛날 사람인 듯?! 10 기다리는 마.. 00:49:36 1,3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