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음대 준비하는 아이들은 입시 전형이 어떻게 되나요? 공부 안해도 되나요??

^^ | 조회수 : 5,556
작성일 : 2013-01-05 21:43:42

제가 과외 맡을 아이가.. 선화 예고를 다니더라구요..

음악한다고만 들었어요.. 아마 피아노쪽인듯..

그래서 지금 입시 전형 찾아 보니.. 서울대는 아예 정시가 없고 수시만 있으며..

심지어 수능 안봐도 된다고 써 있더라구요...

 

궁금한게.. 저희 세대에서는..

음대나.. 미대도.. 서울대, 이대 이런 대학 간 아이들은.. 예술도 잘하고..  성적도 최상위권 아니었나요?

그냥 공부만 해도 연대갈 수 있는데 미술이나 음악까지 해서 예체능 갔던 것 같은데..

요즘은 입시가 많이 달라졌나봐요..

제가 과외를 하게 돼서.. 과외비를 책정을 해야하는데..

영어를 공부한적이 한번도 없다고 하더라구요..

고등학생이고.. 영어가 내신이나 수능이 매우 중요하면 과외비를 원래 받는대로 받고..

아니면 부담감이 그래도.. 좀.. 덜하니.. 약간 깎아서 말씀 드릴 수 있을 것 같거든요..

영어 성적도 60점대라던데... ㅠ,ㅠ

음대쪽은 찾아보니.. 정말 실기만 잘하면 되나요??

 

IP : 1.224.xxx.77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3.1.5 9:52 PM (121.138.xxx.225)

    저선화나왔어요 07학번..다른기악이지만..

    피아노는 공부실기 다잘해야되요

    내신1등수능1등한애 피아노못쳐서 서울대떨어지고 이대갔어요

    선화애들 보통 고3시작하는겨울방학부터 수능준비했어요

    그때부터 고등학교애들끼리 그룹과외로 수능준비 빡세게돌려서준비할껄요

    그전까진 수능공부안했을꺼에요 실기위주라

  • 2. 원글이
    '13.1.5 9:56 PM (1.224.xxx.77)

    아.. 그래서.. 어머니가 애를 영어 공부를 안시키셨나봐요.. ㅜ,ㅜ 그러면 영어가 중요한가요?? 제가 빡세게 3년을 시켜야 하는지.. 아님 실기가 중요하니.. 내신 성적 정도만 나오게 하면 되나요? 학부모님 말씀 으로는 예고라서 영어 시험은 쉽다고 하더라구요.. 그런데 저는 내신만이 아니라.. 그래도 수능 외국어 영역도 준비 시켜야 하지 않나 했는데.. 실기가 훨씬 중요한가봐요. 그러면 너무 집중적으로 영어를 가르칠 필요가 없으니.. 과외비도 어느정도 맞춰 드려야 겠네요..^^

  • 3. ???
    '13.1.5 11:41 PM (14.52.xxx.59)

    저 아는애 예고 다니는데 미술 했을거에요
    근데 외국어는 본다고 하더라구요
    대학이나 전공분야별로 다른가봐요??

  • 4. Dot
    '13.1.5 11:42 PM (121.166.xxx.175)

    학교마다 많이 달라요 서울대는 올해부터 백프로 실기로 바뀌었고 한예종은 원래 수능 안봤고

    그런데 이대는 수능 을 좀 많이 보는편이고, 연대나 한양대가 그 다음쯤으로 봅니다.
    수능 삼십프로 가 제일 비중 높은편이고 아무래도 실기 위주긴 하죠

    게다가 수능 과목도 ,학교마다 다르긴 합니다만 ,이대같은경우는 언어나 외국어중 잘 나온과목 하나는 가중치가 더 있어서
    한과목 정도는 잘 해야 하는데,,, 영어를 그동안 한번도 안했다면 실기가 전교 최상위권 아닌담에는 선화에서도 대학가기 어렵습니다... 선화피아노에서 서울대를 그리 많이 보내지 못하는데,,,,,


    암튼 영어를 과외시키기로 했다니 실기가 바닥이 아니라 치면 수능 3,4등급을 바라시는거 같네요

  • 5. ++++++++
    '13.1.5 11:54 PM (112.214.xxx.169)

    저 피아노과 나왔는데
    원하는 학교 가려면
    실기 최상이라 가정했을때 수능등급 2등급은 나와야 안전해요

  • 6. 자끄라깡
    '13.1.6 12:28 AM (121.129.xxx.177)

    수학은 몰라도 영어는 해야되는 걸로 아는데

    그 어머니 특이하시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61417 살빠진줄 알았는데 남이 찍어준 사진보니..슬프네요 유유 09:31:04 5
1561416 초등, 한 영어 책한권을 반복~반복~효과있나요? 초보맘 09:30:30 13
1561415 베트남 설날에 다낭 가보신 분 계신가요? 혹시 09:28:30 28
1561414 김장에사과 홍시 월동 09:26:58 43
1561413 작은 소리에도 '섬찟'하는 사람… 우울·분노 위험 높아 6 ㅇㅇ 09:19:28 456
1561412 병원 수술시 비급여 항목 다 하시나요? 1 ..... 09:15:53 83
1561411 잠실 쪽 분위기 좋은 레스토랑 추천해 주세요^^ 2 감사합니다~.. 09:15:45 99
1561410 헬스 트레이너나 짐 열심히 다니는 분들, 스텝퍼 아시나요? 굼벵이 09:15:23 139
1561409 5개월된 강아지가 아파요... 1 사랑스런 강.. 09:15:12 176
1561408 일이 술술 잘풀리는 사람들 2 일이 술술 09:10:26 531
1561407 49 세 대장내시경 한 번도 안 해 봤어요 4 건강검진 09:08:35 528
1561406 폴 킴 '마음' '너를 만나' 위로가 되는.. 09:08:10 212
1561405 상위 1% 걱정해주는 언론 쓰레기들 2 이니사랑52.. 09:08:05 274
1561404 웃풍 있는 집 10 ,,, 09:04:49 355
1561403 유럽 패키지 여행중-버스좌석, 아내들만 여행하는거요 6 패키지 08:59:43 532
1561402 초등학교 고학년 옷 어디서 사세요? 8 쇼핑 08:57:19 431
1561401 '험한 꼴 당하다' 라는 표현 ㅡㅡ 08:50:40 158
1561400 미드 프렌즈 첨 보는데 제니퍼 애니스톤 6 .. 08:50:27 764
1561399 아이들 롱패딩 한개로 될까요? 5 ... 08:46:10 780
1561398 사회복지사 2급 자격증 인생 08:44:24 254
1561397 난 뽑은적 없는 우리나라 대통령 10 정치검찰아웃.. 08:41:51 984
1561396 로봇처럼 카톡보내는 남편... 12 208 08:34:25 1,404
1561395 민식이법의 문제점 (feat. 한문철) 무조건 할게 아님. 20 ㅇㅇ 08:30:56 952
1561394 안베풀고 살때보다 베풀고 사니 더 잘풀리는 느낌이 들어요. 7 ... 08:29:11 1,070
1561393 용두산 태종대 부산 08:24:02 1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