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언니 가게 근처에 같은 업종이 두 개나 더.....조언 부탁합니다.

힘들구나 | 조회수 : 2,092
작성일 : 2013-01-05 11:50:05

 

저희 언니는 피부와 관련된 숍을 하고 있어요.

수도권 지역이고 나름대로 지역에서는 꽤 터줏대감입니다.

그런데 지하철 부근으로 빌딩들이 많이 생겨났고, 그곳에(언니 샵과 멀지 않아요) 상호도 유사한 샵이

무척 큰 것으로 두 군데가 생겨났습니다. 두 달 사이에요.ㅠㅠ

새로 생긴 곳들은 현수막이며 어마어마한 광고비를 지출하고 있고...언니는 지금 거의 우울증 증세까지...

주변에는 젊은 층들이 많이 사는 아파트 들이 많구요. 언니는 단골도 많긴 하지만, 새 빌딩의 새 업소들이

엄청 많은 자본투자로...아마도 많이 밀리지 싶어요.

 

이럴 때, 저희 언니 같은 경우는 어떻게 해야 살아 남을 수가 있을까요?

광고비를 지출해서 광고를 하는게 나을까요, 아니면, 기존의 단골에게 서비스를 (이건 이미 하고 있지만..) 많이 해서

단골이 빠져나가지 않도록 하는 것 이외에, 어떤 방법이 있을까요?

지역을 아예 옮기는 것은 더 힘든 일 같구요....

 

혹시 비슷한 경험이 있으시거나, 조언 주실 분들 제발 좀 알려주세요.

집안에 우환도 있고...정말 걱정이 태산입니다. 저는 언니에게 도움이 될 수 없는 상황이라 ....괴롭네요.

IP : 99.226.xxx.5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시간...
    '13.1.5 12:05 PM (222.121.xxx.183)

    막 개업하는 집들이 생기면 어쩔 수 없어요..
    좀 지나면 갈 손님은 가고 남을 손님은 남습니다..
    나만 열심히 하고 고객이 만족을 한다면 손님 가고 남은 자리는 또 새 손님으로 채워집니다..

  • 2. ...
    '13.1.5 12:11 PM (112.154.xxx.62)

    가격다운행사는 어떨까요..

  • 3. ...
    '13.1.5 12:12 PM (175.196.xxx.173)

    아마 타격이 있을듯도 싶네요..ㅠ.ㅠ
    하지만 뭐든지 사람장사에요
    그럴수록 초심 잃지 않으시고 우울한 기색 절대 내비치지 마시고
    주위때무에 힘들다라는 내색도 절대 손님들에게 하지 마시고

    하시던대로 보다 더욱 더 친절하게 그러나 가격 다운같은것은 안하시는게 좋을것 같은데..그건 상황보면서..
    그러시다보면 결국...단골은 단골대로 남을거에요..

    단골을 믿지 말라는 얘기가 있는데요...

    단골이었던 사람들이 간다고 서운해하지 마시고...가는 사람 있으면 들어오는 사람도 있어요
    초반에 힘들 수 있지만 그러려니 하시고 마음 굳게 잡으시면...별 탈 없이 지나갈듯도 해요

    터줏대감이라 하셨고 단골도 있다 하시니까

  • 4. 감사..
    '13.1.5 12:20 PM (99.226.xxx.5)

    그렇겠죠. 내색 하지 말고, 타격이 있을 것은 당연하니까, 일단 초심을 잃지 말고
    친절히 하는 방법이...중요하겠죠.
    말씀들 모두 감사합니다. 큰 용기와 도움이 될겁니다.

  • 5. ```
    '13.1.5 12:32 PM (124.56.xxx.148)

    모든 장사가 그게 제일 두렵죠..라이벌,,
    경쟁상대의 등장..
    저도 장사 오래했는데 결론은 두가지입니다,
    오래된 단골확보로 결국 버티는거..
    아님 경쟁상대에 밀려 폐업하는거..
    매정하게 들리지만 사실이니까요.

    버티실 돈과 상대방보다 좋은 인테리어나 입지. 능력이 있으면 버티실수 있을겁니다. 단골
    도 돌아오구요. 그렇지만 아무리 안되는 가게도 버티고 하기때문에 수입은 줄을 수 밖에 없지요.

    그래도 할만 하다면 버틸수있지요. 사실 입지가 타가게보다 우월해야 합니다. 장사의 기본은 "입지: 위치,"
    지요. 좋은 자리여서 잘되시길 바랍니다.

  • 6. 현수막
    '13.1.5 12:56 PM (218.48.xxx.145)

    현수막은 밀리지 않게 같이 꼭 그만큼 해주세요....

  • 7. ㅇㅇㅇ
    '13.1.5 12:59 PM (211.36.xxx.4)

    친절해야하고 하나라도 더 서비스를 줘야줘
    아무래도 타격은있겠지만~서비스업인만큼 친절이생명!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31932 세금에 대하여 (상속세가 없는 싱가폴은 그럼 다른 세금은 높은가.. 만두 08:56:28 55
1431931 헤나염색 부작용 무섭네요.. 헉.. 08:51:46 276
1431930 은행에서 자동이체를 자동이체 08:49:05 84
1431929 목뒤에 찍어바를 아로마오일 추천해 주세요 2 멜로디 08:44:59 142
1431928 개짖는 소리가 올라오는걸까요? 1 민폐 08:44:51 70
1431927 미국 집 에 대한 세금 상속세 08:41:55 171
1431926 언니들 ㅠㅠ 우황청심원먹었는데 넘 졸려요 ㅠㅠ 5 ... 08:32:08 451
1431925 자한당 너네들 뭐니? 2 진짜욕나와 08:31:50 313
1431924 발뒷꿈치 각질제거 효과 11 ... 08:28:47 1,060
1431923 초등학교2학년 여자아이는 그렇게 까지 혼낼 일 없겠죠?? 5 용용이내꺼야.. 08:28:38 378
1431922 치자향(가드니아)이 나는 향수 알고 계신 분 혹시 계실까요? 1 치자향 08:25:58 166
1431921 나이가 드니 무릎이며 관절이 아프네요 초음파의료기 어때요?.. 1 나야나 08:24:05 248
1431920 월세 상가 세입자가 인테리어 공사하고 들어오는데 6 처음으로 08:22:29 458
1431919 급질문 비행기 수화물 따로 사는 게 나을까요?? 4 너구리 08:22:15 177
1431918 가죽공예 하지 말까요? 6 가죽공예 08:16:16 863
1431917 문재인의 발악 44 심각함 08:14:04 1,115
1431916 강아지 혼자 두고 출근할 때 어떻게 해 주고 나오시나요 7 아침에 08:03:54 528
1431915 공부 할 시간 없는 고3 아들 18 .. 07:48:49 2,270
1431914 정신력이 큰가봐요 다우니 07:42:10 583
1431913 유튜브 링크 걸린 글 6 ... 07:29:10 416
1431912 요즘 여대 페미니즘에 대해 아시나요? 32 요즘 07:24:31 1,859
1431911 김어준의 뉴스공장 주요내용 (페북 펌) 7 ... 07:02:13 547
1431910 싱거운 열무김치 맛 내는 법? 8 싱거운 열무.. 06:59:31 619
1431909 여러분? 오늘 서울 32도 랍니다. 6 올것이왔구나.. 06:45:23 1,828
1431908 아침 하루 5문장 영어공부~~ 3 .. 06:41:58 1,0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