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욕하는게.. 효라 생각하는.. 지..

........ | 조회수 : 731
작성일 : 2013-01-04 22:47:02

 

오늘 시장통에서 어느 아주머니 하는 이야기 들었어요.. 한 50대즈음 되어보이시던데..

 

그분 아주머니

조카가.. 할머니손에 컸었나봐요

올케는 돈버느라 직장다니고..  할머니가 돌아가셨을떄 조카가 그렇게 울고불고 하더니..

 

나중에 더커서는.. 자기 엄마 존경한다고..

사회나와서 돈벌어보니 돈버는게 쉽지 않다고.. 엄마를 존경한다고 했다네요 ..

 

그런데..이 아주머니께서 그말듣고 엄청 열받아서는..

키워준 할머니는 아무말 안하고 지네 엄마만.. 존경한다 말해서 기분 나쁘다면서..

 

숙모된 입장에서 엄청 기분나쁘다면서 하더라구요

본인 엄마가 고생해서 키워줬는데 라면서..

 

그런데 제생각에는.. 그 조카분이.. 친할머니도 좋아하지만 단지.. 그냥 말을 안했던거고

이미 돌아가신분이고 하니 .. 단지 언급을 안했던거라 생각하거든요 ..

직장생활해서 돈벌은 친엄마 지금와서보니 대단해보여서.. 그냥 그런말한거같던데..

 

 

제가 왜.. 갑자기 이런생각이 든거냐면..

울 친정집이랑 감정이입되서.. 이런말해요 .. ㅠ.ㅠ

이모들이나.. 친척분들.. 엄마랑 아빠랑 사이 안좋으면.. 괜희.. 제 욕을해요 ..

 

제욕을 하는 이유는.. 100% 엄마편을 든것도 아니고..

같이 아빠욕을 안해줬기 때문에..  제 가정까지.. 언급하면서.. 은근 협박하듯이.. 말하더라구요 ..

 

그렇다고 저처럼.. 실질적으로 엄마가 해달라는거 엄마쪽친척분들이 해주는것도 아니면서 말만.. 그렇게 ..

 

그러면서 그 시장통 아주머니께서 이런말도 하시더라구요

딸 이 안좋다면서.. 집에오면 설겆이도 안하는데 며느리는 설겆이도 하니..

딸보다 차라리 예의바른 며느리가 낫다면서 ..

 

옆에 있던 다른 나이더든 아줌마는..

그래도 딸은 잔정이 있지 않냐면서..  하니.. 그아줌마가 ..잔정은 있는데..  못한다면서 이런저런 이야기 하는데..

 

전 그 아줌마들 하는 이야기가 왜이렇게 감정이입이 되서 거슬리는걸까요 ..

친정집도.. 다른자식들 다 내버려두고.. 딸이란 이유로 나에게만 잔정 바라고.. 이런저런.. 자잘부리한 일은 다 저한테 시켜요 ..

 

다른자식들은 전혀 안하고 ..

 

그러면서.. 제가 입바른소리하면 듣기싫으니 욕하고.. 엄마쪽 친척들 제욕하고..

 

정말 싫으네요 .. 그러면서 잔정은 바라고..

 

 

IP : 180.224.xxx.55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33512 30대 후반에 결혼할 거란 남자 ... 15:20:50 56
1433511 남의자식을 맘대로 판단하는 동네엄마 2 ㅣㅣ 15:16:46 253
1433510 동양인은 확실히 귀여운 매력이 있어요 1 .. 15:15:51 172
1433509 전세자금 대출을 이미 전세 들어간 상태에서도 받을 수 있나요? 모랑이 15:15:12 59
1433508 잘풀리면 질투한다고들 하는데요 1 ㅇㅇ 15:14:23 167
1433507 클리오 킬커버 앰플 쿠션? 2 쿠션 15:13:40 89
1433506 에어컨 바람 나오는 곳도 비가 15:08:59 80
1433505 “조진래 수사 의뢰, '홍준표 측근' 한경호 경남부지사가 했다”.. 1 잡것들 15:06:36 264
1433504 학폭 폭로 예고 하신 분의 글을 읽고나니 4 ... 15:06:29 543
1433503 노트북 인치, 시력에 좋은 것은 몇인치가 좋을까요. 클수록 좋은.. 1 ........ 15:05:30 83
1433502 올해 신형 식기세척기 써 보신 분? 1 LG 식기세.. 15:05:05 127
1433501 정신병자 출몰인가요? 6 ㅇㅇ 15:02:40 469
1433500 친정에 보낼 몸보신 어떤게 좋을까요 3 ㅇㅇ 15:01:29 229
1433499 명품 가방이란거 진짜 비싸군요. 10 .. 14:57:21 1,330
1433498 생리때가 아닌데 출혈 ... 3 ... 14:57:19 313
1433497 한가지만 더 알려주세요 3 ? ? 14:56:41 212
1433496 "당신 나 처음 만났던 때 기억나?" 3 초코빵 14:55:18 396
1433495 현재의 페미는 정신병이 맞아요 14 정신병 14:48:55 597
1433494 직장에서 음료 내갈때 방법이요 4 몰라요 14:48:45 320
1433493 보험 들려면 어떤 경로로 들까요 8 ㅡㅡ 14:45:02 332
1433492 제가 연락을 안하면 연락이 안오는데요 11 ㅇㅇ 14:42:24 1,082
1433491 회원탈퇴방법 3 ... 14:40:30 428
1433490 일곱살 딸이 너무 착한데 어떻게 키울까요 20 Ddd 14:38:03 1,313
1433489 속눈썹이 탔어요 ㅜㅜ 다시 생기나요? 3 아아 14:36:22 505
1433488 뒷베란다에 선반을 놓고 싶은데요. 4 나비 14:35:23 2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