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선물못받은 우리딸?

큰집 사람들.... | 조회수 : 2,012
작성일 : 2013-01-03 22:14:51
어제 시댁식구 모인자리입니다.
간단하게 애길할께요.울딸 대학졸업반이고.3년 사귄 남자친구가 있는데
타 주에서 의대다닙니다 (여기외국) 근데 큰집식구들이..크리스마스 선물 뭘 받았냐고 묻는데..
못받았다하니..이상한놈 취급을합니다.그래서
아이가 설명하길 생일 발렌타인 이럴땐 주고 받고 했지만 지금은 멀리있어서 이해한다하니..
멀리있는건 핑계다하고..생각다시하라하고..난리가아니었어요.
저희도 본아이고 맘에드는 청년입니다.정작 저희는 이해할수 있는데...아이가 돈 아꼐가며 열심히 공부하는아이인지라
굳이 선물 안보냈다고 트집잡을생각이 없는데...궁금한건 요즘젊은사람들 선물안했다구..사랑을 의심해야하는지요..
저희큰집 조카 한살많은 남자아이 벌써 여자친구랑 유럽여행 다녀오고 ..그래도 저 맘엔들지않았지만 모른체 했어요..
솔직히 우리애들한데 큰집 식구들 챙피하고 좋은본을 못 보이는지 같아 가기가그런데..
결혼전에 여행가고 그러는건 당연히 받아들이면서..(전 솔직히 이건 여자쪽 집도 이해안됍니다)
조카딸 선물 못받았다고 무슨 이상한아이 취급을 하는데..정말 이상한 아일 사귀나요 ? 우리딸.
다 돈 아껴가며 공부하는 기특한 아이임니다.발렌타인때랑 울딸 생일때 자기 용돈아꼐서 향수랑 또 자수정 목걸이를
받아왔을때 전 솔직히 애가 뭔 돈이있다고...하고걱정되던데..
아뭏든 어제 저녁 집에와서 죄없는 남편만 ...
정말 이상한 아이입니까 울딸 남자친구?
IP : 166.48.xxx.26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3.1.3 10:16 PM (119.71.xxx.179)

    진짜 별걸다 간섭하네요 ㅠㅠ...못받았으면 선물 사줄건가--;;

  • 2. 큰집이비정상
    '13.1.3 10:17 PM (112.161.xxx.197)

    님 딸과 그 남자친구가 정신 온전히 박힌 젊은이들 입니다.

  • 3. 뭔 애들도
    '13.1.3 10:31 PM (219.251.xxx.247)

    아니고 크리스마스 선물이예요. 제 생각엔 번듯한 의대생 애인 사귀는 거 배 아파 파토내려 하는 것 같은데.
    생일도 아니고 참. 신경쓰지 마세요.

  • 4. 제생각도
    '13.1.3 10:43 PM (115.140.xxx.27)

    의대생 남친을 질투한걸 로 보입니다
    신경쓰지 마세요...

  • 5. 원글
    '13.1.3 10:48 PM (166.48.xxx.26)

    감사합니다 .그런게요 애인 있다고 한 후 부터 부쩍 울 딸에 관심이 많은것이...
    차라리 없다고 할것을..후회가 될정도로 관심을 가집니다...
    설마 큰 아빠가 파토 나길 바랄까만은...불편한 마음에. 큰아빠 동생 미워서 아침 점심 안 줍니다 ㅎㅎㅎ

  • 6. 경험상
    '13.1.3 11:14 PM (121.186.xxx.147)

    아이들 사랑은 그냥
    아이들이 알아서 하게 냅두는게
    상책입니다
    세대도 다른 어른들이 이렇쿵 저렇쿵
    감놔라 대추놔라 하기 시작 하는게
    불행의 씨앗입니다
    다음에 또 훈수두려 하시면
    전 아이들 믿고 똑똑한 아이들이니
    알아서 잘 할거라 믿습니다 라고
    한마디 해주시면 되겠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30812 홍준표가 문통 사시 관련해 구라친 이유(?) 1 ㅇㅇㅇ 07:38:35 132
1430811 유시민이사장님..어머니께서 돌아가셨나봐요.. 9 ... 07:28:31 941
1430810 정시준비하는 애들은.... 3 궁금 07:22:41 307
1430809 걱정 사서해서 피 마르는 성격 (집을 매매 계약하고) 2 ... 07:16:00 471
1430808 드디어 복직을 해요 1 드디어 07:08:48 276
1430807 직장에서 너무 옹졸한거죠? 7 힘내자 07:06:21 527
1430806 조윤선구형3년이면 ㅜ ㄱㄴ 07:05:38 402
1430805 김어준의 뉴스공장 주요내용 (페북 펌) 5 ... 07:02:08 218
1430804 정성호 의원,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1심무죄선고는 사필귀정이다 7 사시18기 06:35:49 453
1430803 대림동 여경 문제로 경찰이 언론 플레이를 할 수 밖에 없죠 ... 06:28:44 231
1430802 부부의 다른 육아관.. 책육아 12 ... 06:22:26 617
1430801 쓰고 살라네요.. 24 .... 06:09:57 3,388
1430800 동상이몽 신동미 부부 14 .. 05:56:08 3,301
1430799 산다는 게...참.. 헤즐넛커피 05:52:36 712
1430798 현재 지어지는 고층아파트는 재건축 가능할까요? 3 ... 05:30:45 1,585
1430797 1등 해본거 뭐 있으세요? 5 05:19:37 405
1430796 공부 대충하는 고1 아들 앞날이 안 보여요 3 고1맘 05:19:03 1,026
1430795 4시 50분. 날이 벌써 밝네요 5 .... 04:56:52 877
1430794 비행기에서 목베개요. 공기 불어넣는것도 쓸만하가요? 6 김수진 04:55:51 736
1430793 몸에 털 많은 사람 미개해보이나요? 5 04:34:08 722
1430792 빅마켓 피자 드셔보신분? 3 04:09:54 288
1430791 요즘 볼만한 드라마 방영중인거 추천 부탁요 ^^ 2 ,,,, 03:51:37 595
1430790 눈빛 초롱한 사람들 1 03:42:55 1,188
1430789 친구 어머님이 돌아가신 꿈 1 해몽 03:14:05 494
1430788 골드키위가 피부에 좋은가봐요~~ 5 깜놀 02:57:42 2,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