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세상에 커다란 족적을 남기다.

| 조회수 : 1,577 | 추천수 : 3
작성일 : 2012-12-10 06:50:51

 어제 아침 농부가 아무도 가지 않은 새벽에 남긴 족적입니다.

드디어 농부가 세상에 커다란 족적을 남겼습니다.

(반푼이 자랑질 버젼)

그리 깊지는 않지만 문제는 드디어 농부가 세상에 커다란 족적을 남겼다는 사실

거기다 보이지 않지만 위까지 커서 위 대 하다는 사실을 아는 사람이 없습니다.

그래도 세상에 커다란 족적을 남겼다는 사실과 위가 크다는 사실은

누구도 부인 할 수 없는 엄연한 사실입니다.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우향
    '12.12.11 8:48 AM

    가지 않은 길 -프로스트(Robert Frost)


    노란 숲 속에 길이 두 갈래 났었습니다.
    나는 두 길을 다 가지 못하는 것을 안타깝게 생각하면서
    오랫동안 서서 한 길이 굽어 꺾여 내려간 데까지
    바라다 볼 수 있는 데까지 멀리 바라다 보았습니다.

    그리고, 똑같이 아름다운 다른 길을 택했습니다.
    그 길에는 풀이 더 있고 사람이 걸은 자취가 적어,
    아마 더 걸어야 될 길이라고 나는 생각했던 게지요.
    그 길을 걸으므로, 그 길도 거의 같아질 것이지만.

    그날 두 길에는
    낙엽을 밟은 자취는 없었습니다.
    아, 나는 다음 날을 위하여 한 길은 남겨 두었습니다.

    길은 길에 연하여 끝없으므로
    내가 다시 돌아올 것을 의심하면서......

    훗날에 훗날에 나는 어디선가
    한숨을 쉬며 이야기할 것입니다.
    숲 속에 두 갈래 길이 있었다고,
    나는 사람이 적게 간 길을 택하였다고
    그리고 그것 때문에 모든 것이 달라졌다고
    ~~~~~~~~~~~~~~~~~~~~~~~~~~~~~~~~
    갑자기 이 詩 생각 났습니다.
    아무도 걷지 않는 눈길을 걸으며 무슨 생각을 하셨을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4804 동네카페 지나가다 찍었는데 꽃이름 아시는 분~~ 6 개나리 2019.05.20 502 0
24803 82쿡의 지킴이 jasmine (자스민네)님 고인의 명복을 빕니.. 5 어부현종 2019.05.19 1,595 3
24802 아침 산책길에 동행해 주는 녀석들 9 도도/道導 2019.05.16 1,224 0
24801 [임실맛집]샹그릴라 5월의 푸르름을 담아..[전주 샹그릴라cc .. 1 요조마 2019.05.16 485 0
24800 제천,단양 금수산 2 wrtour 2019.05.15 439 2
24799 오전엔 울고 오후엔 모든 걸 잊곤 하는 (해석 덧붙임) 6 쑥과마눌 2019.05.14 847 2
24798 아름다운 세대교체 4 도도/道導 2019.05.13 711 1
24797 작년 식목일 태어난 울집 업둥이 특집^^ 8 까만봄 2019.05.11 1,602 3
24796 순둥이와 누룽지 3 행복나눔미소 2019.05.11 1,103 1
24795 사진 핸드폰으로 여기 어찌 올리나요 1 똥꼬쟁이 2019.05.10 385 0
24794 일몰이 아름다운 곳 2 도도/道導 2019.05.10 442 0
24793 그리움이...... 도도/道導 2019.05.08 542 0
24792 나뭇잎 흔들릴 때 피어나는 빛으로 4 쑥과마눌 2019.05.08 567 0
24791 [도시어부 제4회 天下第一붕신대회편] 임실 중화요리집 수궁반점 1 요조마 2019.05.07 473 0
24790 유기된 자매.... 10 도도/道導 2019.05.02 2,026 0
24789 빵봉다리가 왔어요~~ 8 띠띠 2019.05.01 1,875 1
24788 청와대에서 국민청원 관련 '조작설'에 대해 알려드립니다 1 스토리텔러 2019.04.30 645 2
24787 모란을 닮은 그녀 11 쑥과마눌 2019.04.29 4,430 1
24786 봄이 전해주는 작은 소리들 도도/道導 2019.04.29 469 0
24785 눈으로 보고 가슴에 칠하다 4 도도/道導 2019.04.27 893 1
24784 맥스 10 원원 2019.04.26 1,156 2
24783 달마산 미황사 & 도솔암 27 wrtour 2019.04.26 5,320 1
24782 호피와 까미랑 또 다시 봄 10 로즈마리 2019.04.25 879 1
24781 홀수의 방 2 쑥과마눌 2019.04.25 682 2
24780 봄 한창인데 동물칭구들 바쁜가봐요^^ 1 김태선 2019.04.25 785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