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개인적으로 이번 단일화 과정에서 아쉬운 점..

ㅇㅇㅇㅇ 조회수 : 521
작성일 : 2012-11-19 16:24:04

-전략-


유신독재를 찬양하는 세력을 등에 업은 새누리당은 입으로는 ‘국민 대통합’을 외치면서도 정작 자신들의 잘못된 정책으로 인해 고통받는 국민들을 애써 외면하거나 감언이설로 속이고, 정책과 가치관이 다른 국민들은 적대시하는 행보를 서슴지 않고 있다. 따라서 우리는 새누리당이 꿈꾸는 나라는 모든 국민들이 저마다의 존엄성을 지키며 행복하게 살아가는 나라가 아님을, 그렇기에 대한민국의 미래가 되어서는 안 된다는 사실을 분명히 하고자 한다.

이러한 때에 대한민국 국민들이 문재인과 안철수라는 훌륭한 두 야권 후보를 갖게 된 것은 그야말로 천우신조라고 할 수 있다. 변화와 희망을 바라는 국민들의 간절한 열망이 불러낸 두 후보는 이제 역사적인 단일화 순간을 눈앞에 두고 있다. 비록 갈 길이 멀고 험하더라도 서로 끝까지 협력해서 두 후보에 대한 지지열기가 투표열기로 이어질 수 있도록 아름답게 마무리되기를 기대한다.


-후략-


해외거주 지지자들 성명중 일부인데요..

여기에 나와있듯이..

천인공노할 정부의 만행이 계속되는 이때... 

문재인과 안철수라는 훌륭한 두 야권 후보를 갖게 된것은 그야말로 천우신조...

즉 하늘이 도왔다는 이야기입니다.

그만큼 극적이고 다행스러운일이고 또한 국민으로서는 고마운 일이라는 거죠.

저도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어찌됬건..

저 두분의 후보가 정말 더럽고 추악한 이 정치판에 뛰어들어

자신은 물론 자신의 가족과 그 과거 행적까지 모조리 파해쳐져

승냥이들의 도마위에서 난도질 되고.

여차하면 불행한 결말을 맞은 과거 대통령들의 결말처럼

위험할수도 있는 행보임을 누구보다도 잘 알텐데

대선 후보로서 나와주었다는 그 사실만으로도

저는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단일화 과정에서 보여줬던 지지자들의 가혹한 평가와

육두문자를 동반한 모진 악플들을 보면 아쉬운 점이 많습니다.

설령 단일화 과정에서 마음에 안드는 점이 있고 다소 무리하고 서투를 방법이 있었다 할지라도

지지자들의 반응은 너무 지나치지 않았나..

그런생각이 조금 듭니다.


그냥 개인적인 생각입니다.

부디 문재인 안철수 두분도 편안한 마음으로 앞으로 대선 행보를 이어갔으면 합니다. 



IP : 59.15.xxx.189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ㅎㅎ
    '12.11.19 5:09 PM (211.207.xxx.234)

    저도 다 잘되길 빌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78861 내주변 인맥이 똥인지 된장인지 ㅇㅇ 12:06:48 125
1478860 이사업체 사장님 견적 보러오셨는데 제게 투자이야기 4 12:02:54 226
1478859 입을 열까요? 닫을까요? 뭐가 나을까요? 1 .. 11:57:37 318
1478858 강원래 부인 김송 유아인 공개 응원 2 김송 11:55:13 655
1478857 식단 좀 봐주세요. 2 ... 11:54:33 109
1478856 전우원씨 방명록글씨 1 ㅡㅡ 11:53:45 676
1478855 혹시 슬리퍼형 운동화 같은거 신을때 신는 반만있는 양말요 1 ... 11:51:09 135
1478854 부동산 전세계약 특약사항 봐주세요 신디1124.. 11:48:01 83
1478853 미나리 커다란 양푼에 흡입중.. 12 청혈 11:44:13 759
1478852 전우원씨. 지금 518 민주 묘지 라이브. 사과문 전문 4 응원 11:41:55 920
1478851 전우원의 바램. ㄱㄴ 11:40:57 325
1478850 제 육아가 좋아질 날이 있을까요 9 ..... 11:38:37 415
1478849 나혜석의 모 된 감상기 5 지나다. 11:37:56 458
1478848 인생에서 가장 중요한게 뭐라고 생각하세요? 7 11:35:54 558
1478847 베스트에 올라온 요즘은 운동화만 신는다는 글 왜 삭제했나요? 18 .... 11:34:01 1,163
1478846 전우원씨 사과방송 13 학살자전두환.. 11:33:25 738
1478845 29개월 아기 아침마다 기분 맞춰주는거 은근 힘들어요 2 ** 11:33:25 366
1478844 후쿠시마 수산물과 방사능오염수방류 허용하면 여러분은 어떤 6 후쿠시마 11:28:10 283
1478843 5·18 단체 만난 전우원 “할아버지는 죄인·학살자…사과드린다”.. 6 라일락 11:27:08 588
1478842 계속 품절이였던 내셔널 지오그래픽 EX 텐트 드디어 와디즈 펀.. 금요일이다 11:26:35 213
1478841 [단독]尹 국빈초청 받았는데…美, 블랙핑크 공연비용 한국에 전가.. 26 국제적호구납.. 11:26:19 1,735
1478840 내가 접대를 추진한 것도 아닌데 왜들 난리 2 홀전문가 11:21:37 749
1478839 신촌 근처에서 방을 구합니다. 8 조어부탁 11:21:34 279
1478838 토끼털 울샴푸가능할까요? 2 세탁 11:18:48 197
1478837 카레라이스 하는데 채소,고기 양 좀 봐주실래요 5 요리 11:17:59 1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