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드라마 '보고싶다' 보시나요?

따뜻한커피한잔 | 조회수 : 3,077
작성일 : 2012-11-18 02:24:31
오늘 우연히 낮에 티비를 보다 재방송으로 봤는데요.

우와~~~ 이거 대박이네요.

요새 볼 드라마도 없고 해서 한동안 드라마 안봤었거든요.
그런데.... 퀄이 장난아니예요. 무슨 영화보는줄 알았습니다.

전 1회보고 설정이 세서 보다 멈칫했었는데요.
재방으로 보길 잘한거 같아요.

간만에 잘만들어진 드라마 하나 나오겠어요.

워낙 연출 화면이 영화같길래, 감독님 전작을 보니 '단팥방', '고맙습니다'등의 이재동 pd구요.
중간 중간 대사가 너무 좋아 작가를 보니
"내마음이 들리니", "내 마지막 스캔들"의 문희정작가더라구요.

일단 제작진이 좋아 믿음이 가네요.
워낙 어두운 소재라 좀 망설였었는데, 그 의도가 4회에 제대로 보여지더라구요.
대사랑, 연기랑 절절하고, 이런 퀄로 가면 정말 명드하나 나오겠어요.
제발 앞으로도 좋은 퀄로 드라마가 나왔으면 하구요.

저처럼, 선입견가지고 드라마 제대로 보지도 않고 넘어가신 분들 있을까 싶어 글올립니다.
좋은 드라마가 될거 같고, 생각을 많이 하면서 보게 될거 같네요.


IP : 175.117.xxx.71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ㅁㅁ
    '12.11.18 3:01 AM (180.68.xxx.122)

    몰입감이 장난아닌거같아요 구성 복선 탄탄하고 화면도 너무 좋아요 너무 현실적이라 가슴이 먹먹하지만요 슬프고 아역들 둘이 이쁜걸봐도 눈물이 ㅠ ㅠ

  • 2. 글쎄요
    '12.11.18 3:38 AM (115.140.xxx.66)

    내용이 너무 자극적이고 인위적인 것 같아요
    자연스러움이 없어요.
    그게 정도껏 해야 되는데... 좀 질린달까요

  • 3. 저요
    '12.11.18 3:40 AM (211.109.xxx.141)

    요즘 여러 들마 다 몰입이 안되서 건성으로 봤는데..이건 다 본방보면서 한시간동안 눈도 안돌리고 봤네요..몰입감 장난아니예요

  • 4. 저도
    '12.11.18 6:11 AM (183.102.xxx.197)

    1,2회는 정말 재미있게 봤는데
    3,4회는 잔인하기도 하고 내용이 너무 암울해서 좀 그랬어요.
    윗님 말씀처럼 독백하듯 하는 나래이션도
    처음엔 신선했으나 너무 반복적으로 사용되니 질리고
    대사도 너무 작위적인 느낌이 많이 나요.
    나이가 드니 슬픈 내용의 드라마는 이제 싫고
    달달한 로맨틱 코미디가 좋은데
    이드라마는 너무 무거운것 같아 이제 그만 보려고 해요.

  • 5. ...
    '12.11.18 6:45 AM (211.195.xxx.91)

    문희정작 내마음이 들리니 15부까지 재미있게 본 사람인데 중후반부 보다가 버렸어요.다시는 문희정작품 안봅니다

  • 6. ㅎㅎ
    '12.11.18 8:30 AM (183.98.xxx.164)

    전 이게 왠 유치닭살 첫사랑 얘긴가 싶어서 안보려고 했는데 내마음이 들리니 작가래서 보고 있어요.
    근데 유승호랑 한진희랑 무슨 사이에요?

  • 7. ......
    '12.11.18 8:49 AM (211.208.xxx.97)

    배다른 형제일걸요.
    한진희 아버지 돌아가신 후 차화연을 정신병원으로 쫒아내는 거 보니
    정식 부부인지는 확실히 몰라도.
    암튼 한진희 아버지랑 차화연 사이에 낳은 아이예요.

  • 8. 꾸지뽕나무
    '12.11.18 11:45 AM (110.70.xxx.187)

    유승호가 한진희(정우아빠)의 이복동생이죠.
    한진희가 지 아버지죽이고 아버지 부인을 정신병원에 넣어요. 아버지가 유승호엄마랑 유승호에게 돈을 다 주었거든요.

    여튼 4회정말 영화보다 더한 퀄러티여서 깜놀. 몰입도짱. 집에서 화장실까지 참고 끝까지봤어요.
    특히 정우아역 여진구.얘는 성인연기대상탈 놈이에요. 아역상. 약해요!!!

  • 9. 저는
    '12.11.18 3:35 PM (125.177.xxx.190)

    유천이 팬이라서 닥본사하기로 맘먹었는데요.
    정말 아역들 연기가 후덜덜이예요. 놀라울정도..
    성폭행 나오는 3회에서 욕많이 먹던데
    저는 그 장면보고서야 걔네들이 왜 헤어져서 찾고있는지 알게돼서 꼭 필요한 설정이라 생각했었어요.
    4회 나가고서야 작가의 의도를 알고는 욕하는 댓글이 줄었더라구요.
    주제가 어둡지만 현실적이고 드라마가 짜임새있어서 저는 잘보고 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30264 직장에 편 가르는 여자 무리가 있어요 .. 05:51:24 1
1430263 아이스하키 국가대표 성폭행 가해자 누군지 알겠네요 .. 04:51:06 625
1430262 20대 30대에 한 번도 사랑을 해보지 못했습니다. 2 insane.. 04:26:26 402
1430261 과일 주스가 조기 사망 위험 높인다?(연구) 3 당무섭 03:50:52 987
1430260 마이클잭슨 - In our small way 황제 02:46:30 161
1430259 놀이터에서 이런 말을 들으면 기분 나쁜 거 맞나요? 13 곰숙곰숙 02:39:45 1,366
1430258 은따 스타일 신랑.. 4 .. 02:25:28 800
1430257 급히 증명사진 셀프로 찍다 알게된 내 관상 02:18:43 629
1430256 3-40대에 이런거 모르면 상식이 부족하다고 볼 수 있는건가요?.. 8 .... 02:14:19 1,352
1430255 무향에 적당히 도톰한 물티슈 찾고 있어요. 6 ... 02:02:57 477
1430254 윤회의 비밀로 본 결혼과 이혼 4 퍼 옴 01:56:09 2,017
1430253 내가 먼저 카톡해야 하는 관계 4 .. 01:54:46 970
1430252 진짜 운명의 남자가 있을까요? 1 ㅇ느 01:46:41 414
1430251 아부잘하는 사람들은 머리가 정말 좋은거같아요 7 미니 01:09:42 1,046
1430250 육아때문에 너무 지치고 힘든데 좋은 책 좀 추천해주세요 9 ... 00:51:38 574
1430249 등산 하면 손이부어요 8 등산 00:50:34 1,311
1430248 나이드니 배고픔을 이기는게 생기네요 5 13333 00:49:53 1,717
1430247 치열한 인생, 내딸은 저처럼 안살았으면 좋겠어요. 4 ... 00:48:08 1,523
1430246 얼굴피부가 붉어요 3 고민 00:38:52 717
1430245 눈에 눈썹이 안빠져요 9 눈에 00:31:21 793
1430244 생리 진심으로 그만 하고 싶은데요 13 음냐 00:30:54 2,210
1430243 이사할껀데요 꼭 꼭 댓글 부탁드려요ㅠㅠ 7 ,,,,, 00:30:11 834
1430242 커피 오전에만 먹으면 잠 잘오나요? 15 ㅇㅇ 00:23:26 1,194
1430241 베트남글 읽고 궁금해서 질문요 7 ㄷㄹㅅ 00:18:00 1,153
1430240 50초 홈웨어는 뭐 입으세요? 25 ... 00:14:28 3,2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