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화장실 문 열어놓고 보시는 아주머니

--;; 조회수 : 2,612
작성일 : 2012-10-01 16:11:21
공중화장실에서 제 앞에 있던 아주머니 한분이 문을 열어놓고 볼일을 보시는데
그냥 살짝 열린것도 아니고 정말 활짝열어놓고...

여자화장실이라 그러신건지
손 씻는데 거울에 비치기까지해서 제가 다 민망하더라고요..
IP : 222.237.xxx.198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중국에서
    '12.10.1 5:20 PM (115.139.xxx.23)

    살다오셨나 봅니다..-.-

  • 2. 노인 분들은
    '12.10.1 6:37 PM (218.232.xxx.122)

    문 안 닫고 일 보시는 분들이 많아요. 아마 어떻게 문 잠그는지 몰라서, 혹시 안에서 못 열게 될까 두려워서 그러는 것같아요. 그러면서도 모르고 문 열면 노크도 못 하냐!!고 막 화를 내시죠...
    그 노인들의 시대가 가고 있어요. 그 때까진 참아야지 어떡하겠어요.

  • 3. 에휴..
    '12.10.1 8:00 PM (222.101.xxx.145)

    저흰 시아버님이 그러심니다 소변 볼떄도 활짝~큰일 볼떄도 활짝~그럼서 힘주는 소리까지.
    정말 돌아버리겠습니다 집이나 크면 말도 안합니다 바로 주방 옆에 화장실.
    정말 미춰 버리겠습니다 근데 이번 추석때 울 딸이 6살 좀 비위가 약합니다 .
    입도 짭고 캉 마른 스타일이라 애아빠가 애가 멀 먹음 좀 심하게 신경을 써줍니다.
    어떡게든 먹게 하려고 근데 제가 전을 부치는데 아버님은 화장실 애는 제 옆에서 엄마 나 저거 먹어도 돼?
    한쪽에 실패한 부침개가 있어거든요 그래서 응!먹어! 순간 애아빠가 어디서 튀어 나왔는지 나도 얼떨떨.
    어른 집어서 애 입에 넣어줌 근데 울 시아버님 그순간 푸지직!!헉~!! 우리 애 우액 하더니 걍 토하네요.
    남편 순간적으로 벌떡 일어나 화장실 문을 부셔져라 쾅!소리나게 닥더니 앞으로 화장실 문만 열어놓음
    자기가 문을 도끼로 쪼개버리겠다고 소리소리..에후~~
    그동안 남편이 수도 없이 애기했는데도 귀등으로도 안들으시더니 결국 그 사단이 났네요.
    울 아이는 한번 비위가 뒤틀리면 며칠을 밥을 못먹는데 결국 올때까지 물만 먹고 왔네요.

  • 4. 저희 엄마가
    '12.10.2 9:02 AM (122.37.xxx.113)

    집에서 꼭 그렇게 화장실 문을 열어놓고 볼일을 보시는데요....... -_-
    왜 그러시는 거냐고 진심 몰라서 물어보니까.. '답답하다' 세요 -_-

    -_-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7596 中 공안이 지키는 한국? 도로교통공단 포스터 논란 ㅇㅇ 09:12:48 1
1317595 상가임대차 보호법 안녕하세요 09:06:49 35
1317594 초2... 시험을 일주일에 한번씩 봐요.. 1 엄마 09:05:01 133
1317593 먼지터는방법 알려주세요~ 2 D 09:04:02 85
1317592 나의 아저씨에서 이선균 6 08:54:36 456
1317591 친구의 하소연을 가장한 자랑인가 5 헛갈려 08:52:40 589
1317590 결혼한 사람도 결혼 안한 사람도 각자 잘살면 됩니다 3 .. 08:51:47 314
1317589 소개해주려고 하는데요 9 abc 08:51:38 241
1317588 민주당 초선5적 중에 남편이 검사인 국회의원이 있더만요 2 ㅇㅇ 08:51:29 239
1317587 중2시험공부 중2시험공부.. 08:51:10 107
1317586 송혜교를 보니 나이 먹고 키 작으니 더 아줌마스럽네요 27 ㅜㅜ 08:45:47 1,714
1317585 운전만해 노래 너무 좋아요 ㅇㅇ 08:40:10 260
1317584 샌들은 언제부터 신어야 할까요? 2 어이쿠 08:33:37 218
1317583 사람이 혼자 오랫동안 교류 안함 거의 다 바보 될 확률 높습니다.. 11 ,, 08:28:41 1,259
1317582 7살 (64개월) 암산 수준 어떤가요? 6 초보엄마 08:25:28 300
1317581 남의 욕망이나 욕심을 이용하려는 사람 1 erin 08:23:57 228
1317580 유학생 엄마인데요 내년 온라인일까요? 3 참나 08:22:27 579
1317579 김연자 결혼 할 남자분 괜찮은가요? 15 전지적참견 08:20:52 2,319
1317578 과잉보호라니 생각나는거 11 .. 07:51:06 861
1317577 11월 집단면역 가능하겠죠? 22 원글 07:47:12 1,321
1317576 꿀이 안썩는다니 신기하네요. 3 ㅇㅇ 07:47:02 1,711
1317575 두통이 심한데 코로나일까 너무걱정되요 6 질문 07:45:54 665
1317574 뼈관절에 효과보신 영양제 추천부탁드려요 4 냥냥 07:44:43 469
1317573 조부모상 알릴 방법 3 ㅇㅇ 07:35:49 1,067
1317572 넷플의 보석같은 이스라엘 휴먼 드라마 시리즈 3 넷플 07:33:25 9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