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혹시 30대 들어서 예술쪽으로 진로 바꾸는 분들 있나요?

작가이야기가 나와서 조회수 : 2,099
작성일 : 2012-08-15 01:25:45

저 옆의 작가 지망한다는 여자분 보니 갑자기 궁금해지네요.

 

30대에 요즘 의대 한의대 가는 분들 좀 있으셔서 그런 길들은 늦게라도 가면 어느정도 보장되니

많이들 보는 편인데

혹시 30, 40대에 작가라든가 뭐 연기자 이런 예술쪽으로 방향 틀어서 가는분들이 있는지 실제 궁금하네요.

그냥 꿈꿔요 이런거 말고 정말 딱 진로 트신분들....

 

 

제주변에는 있어요.

베스트글의 작가분처럼 한심하게 허세만 있는 경우 아니구요

직장다니다가 어느날  인생 짧은데 하고 싶은일을 하고 살겠다고 외치더니

다때려치우고 극단들어갔어요.

나이 37입니다.

키크고 굉장히 예뻐서 저희가 20대때 연예인하라고 그렇게 말했는데

그땐 형편이 안된다고 직장 그냥 다니더니

한번 굉장히 큰 병을 이겨내구선(급성간염)  인생 더이상 이리 살아선 안되겠다고 생각하곤

결국 극단에 들어가서 밑바닥부터 연기 배워요.

결혼은 아프느라 못했구요. 아픈동안 애인도 달아나더래요.

인생 홀로가는길

자기 연기쪽 이길로 승부 보겠다고.

병 앓느라고 돈도 많이 썼는데 아프면서 느낀게 있었나봐요.

걱정은 되지만 그래도 열심히 잘 하는거같더라구요.

원래 고등학교때 연극반도 했었을때 보면 끼도 있고

외모도 원체 출중하니 잘될거같긴해요.

김태희같은 탑은 아니더라도 좀 나인 많지만 어느정도는 잘되는듯..

모델일도 프로필 돌려가면서 돈벌려고 하는데

인물좋아서 여기저기 부르는데가 많은거같던데요.

나이먹어도 인물좋고 뭐 끼가 있으니 잘되겠지 그렇게 응원하고 있어요.

 

혹시 여기 82쿡분들중에도 제친구처럼 늦은나이에 예능으로 진로 튼 분들 있나요?

그런분들 댓글달면서 서로 응원하는 장을 한번 마련해봤음 하네요.

저옆의 댓글보고 힘낸 분들도 있으시던데...

 

 

 

IP : 211.201.xxx.241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40세
    '12.8.15 1:30 AM (221.146.xxx.95)

    정도에
    피아노과 편입한 분 봤구요

    30세 정도에
    성악과 편입한분 봤습니다.

  • 2. ....
    '12.8.15 2:26 AM (118.32.xxx.104)

    절친인데요, 경우가 맞는진 모르겠는데 미술 좋아하고 글 잘 쓰고 했는데 그냥 관계없는 직업 가지다 결혼해서 애 키우느라 전업이어서 그렇게 사그러지나 보다 했는데 뒤늦게 정말 상업적인 거 하나 가미 안된 순수 취미 블로그하다 미술책 쓰고 여러 출판사에서 알아주는 작가 된 친구 있어요. 물론 책 몇 권 쓴 다음 아마추어인 게 걸려서 그 방면 석사도 뒤늦게 했고요. 물론 쉬운 일은 아니지만 그 친구 보면 결국 능력이 중요한가 싶긴 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9464 이 정권은 악성나르시시트일까요? 대단 17:13:55 4
1319463 임창정 날닮은 너 노래아시는분 ...겁씨나 어때요 1 겁씨나요 17:12:50 19
1319462 이 클래식이 뭘까요 2 .... 17:08:51 68
1319461 직장암 예후가 어떤가요? 3 .. 17:03:50 263
1319460 닭다리 오븐구이 할때요 치킨먹자 17:02:55 52
1319459 6월까지 화이자·AZ 백신 1421만5000회분 더 들어온다 4 ..... 17:02:50 239
1319458 진돗개 모녀 입양해 1시간만에 잡아먹은 70대 2 ㅇㅇ 17:02:26 450
1319457 연예인 장영란 정도면 남편보다 많이 벌까요? 5 .. 17:01:55 504
1319456 백신 맞고 사망하면 4억 준다더니…1명만 지급해도 예산 바닥 11 거짓말이 일.. 17:00:21 430
1319455 좋은 부부관계를 유지하기 위한 어떤 노력을 하시나요? 5 노력 16:59:30 309
1319454 도수치료 받다 성추행 ........ 16:58:54 438
1319453 민주당의 중우정치 2 ... 16:57:43 59
1319452 언론에 절대 안나올 좋은 소식 전합니다. 그러니까.. [단독]이.. 10 조단위 이익.. 16:53:56 714
1319451 강서구, 노원구가 전형적인 서민 동네라고 하는데.... 30 음음 16:52:08 806
1319450 나이 드니 검정 옷이 싫어지네요ㅠ 6 ... 16:51:59 669
1319449 내일 서울 트렌치코트(허리선) 입어도 될까요? 3 ... 16:49:52 209
1319448 마음을 크게 먹고 싶을때, 어떻게 해야 할까요? -- 16:47:27 117
1319447 코로나 변이 내용 좀 보세요!(미씨펌) 3 욕나옴 16:47:12 694
1319446 내가 바람을 안피는 이유 10 ... 16:45:11 795
1319445 연보라색 상의 입으면 다들 얼굴 확 사시죠? 6 .. 16:42:47 623
1319444 무게중량과 부피중량을 좀 알려주세요,. 나는야 16:40:25 84
1319443 뉴스타파 훌륭해요 1 ㄱㅂ 16:40:10 349
1319442 아스트라제네카 맞고 왔는데요. 17 ... 16:39:58 1,615
1319441 개그프로가 없어져서 개그맨 지망생들 어떡하나요 1 ..... 16:39:35 538
1319440 교사 명퇴후 기간제할때 호봉이요 2 호봉제한? 16:37:45 3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