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제가 법정에서 본 판사는 재치 있고 유쾌했어요.

.... | 조회수 : 1,956
작성일 : 2012-07-14 03:54:46
20 여 건 정도의 사건을 빨리빨리 처리해야 하는 약식재판이었거든요.  
법을 잘 모르고 억지 부리는 사람에게도, 권위로 누르는 대신, 
살짝 띄워 주면서도  그 페이스에 말리지 않고 본인이 원하는 방향으로 진행을 하는 거예요.  표정은 무표정인데. 

그분은, 판사가 휘두르는 힘에 억울함이나 모멸감을 최대한 느끼지 않게 하는 기술이 무척 뛰어났어요. 
나이가 젊어서 그런지 멘트를 재치있게 하는데도, 판사의 권위가 실추되는 느낌은 별로 들지 않았어요.  
오히려 감정 소모나 과열을 막을 수 있어서 결과적으로 재판진행이 참 매끈했고요. 
제가 긴장하거나 흥분하면 말이 유려하게 안 나오는 스타일인데, 
다른 사람 직전에 재판 볼 때 속으로 감탄하고 웃어서
제 사건에 대해 진술할 때는 굉장히 편안하게 논점을 잘 전달할 수 있었고요.  

각자 스타일도 다르고, 판사들이 격무에 시달리기땜에, 모든 판사에게 그런 유연함을 기대할 수는 없겠지만, 
하여간 그 젊은 판사는 저에게 굉장히 깊은 인상을 남겼어요. 전혀 억울함을 남기지 않는 판사로서요.  


  
 


IP : 211.207.xxx.157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12.7.14 11:53 AM (175.239.xxx.155)

    웬만한 판사들은 지적이고 정확하고 논리적으로 재판을 진행하시는것같아요. 엄청난 훈련의 결과겠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7608 축구좋아하시는분? 이강인 시작해요. ㅇㅇ 04:00:26 60
1227607 지역화폐 공개토론 요청 ... 03:51:43 89
1227606 헐 초코릿 깨물었다가 어금니 깨졌어요ㅠ 2 .. 03:36:35 332
1227605 우리 형님 명절 03:32:36 248
1227604 성취 1개 5 .. 03:11:10 241
1227603 꼬방동네사람들 책이랑 영화 모두 보신분~ 3 달래야 03:05:24 193
1227602 저축액 ... 02:50:36 266
1227601 이번 연휴때 고향가시는 분들, 휴게소내에서 음식 못먹습니다. ..... 02:45:10 309
1227600 상체가 추운사람 하체가 추운사람 3 . . 02:27:21 466
1227599 경기도 홍보비 사용처 ㅋ ... 02:15:42 350
1227598 어떤 사람이 가장 불쌍한 인생을 사는거 같으세요? 18 02:11:46 1,584
1227597 혼자있으면 너무 불안하네요 2 ㅇㅇ 02:07:24 666
1227596 십년만에 받은 이메일 9 어느날 02:02:08 1,164
1227595 주식해서 1억을 날렸다는 게.. 5 ㅇㅇ 01:54:59 1,782
1227594 유병재 채널에 엄용수 나온거(사랑의 밤 연애참견시점) 1 엄용수 01:48:51 562
1227593 모기한마리가 화장실에 있었는데요. 4 모기 01:41:06 899
1227592 청춘기록 보는데 하희라 참 세월이... 1 ... 01:40:50 1,186
1227591 나물, 잡채 중 어느게 더 상하기 쉬울까요? 2 ㅇㅇ 01:31:17 535
1227590 사우나 뜨거운물에 들어가면 쓰러질듯 한 체질은 원인이 뭘까요 7 01:21:06 908
1227589 구스이불 구입해도 될까요? 6 .. 01:19:50 577
1227588 열감기 질문있어요ᆢ 2 딸기 01:19:00 299
1227587 남자들 하의 딱붙는 거 입고 찍으면 4 토피 01:16:16 863
1227586 나의 인간관계 이야기 (긴글주의) 30 토토 01:14:28 2,389
1227585 Ebs에서 천일의앤 방영중인데 크롬웰 3 천일의앤 00:59:52 1,174
1227584 왜 맛있는 음식들은 하나같이 건강에 나쁜걸까요 ? 13 ㅇㅇ 00:55:58 1,1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