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이런사람 대처법 좀 알려주세요

저도 | 조회수 : 974
작성일 : 2012-05-30 12:19:44

모임에서 한달에 한두번은 만나야 하는사람인데요.

일단 자기자랑이 넘쳐요.

남편이 너무 잘해주고, 시댁에서 자길 너무 이뻐하고, 친정이 매우 부자이고..

본인은 살림을 너무 잘하고

성격도 좋고 본인표현에 의하면 블링블링하답니다. 스스로가.

 

뭐 거기까지는 그냥 그러려니 들어넘기는데

그사람이랑 사이가 좀 안좋은 사람이 있는데

저한테 그사람이 그런행동을 하는 이유가

본인을 시샘해서랍니다.

자기는 너무 가진게 많은데

자기가 싫어하는 사람은 가진게없고, 남편과 사이가 나쁠것이며(본인추측), 시댁도 이상할것이며(본인추측)

돈도 없을것며(역시추측)

 

그래서 첨에는 좀 들어주다가.

나중엔 사실확인 안 된 이야기는 하지말라고 했더니

끄덕끄덕하는척하더니

나중엔 다른사람에게 제 뒷이야기를 하고 다닙니다.

뭐역시 제가 불행해서 본인을 시기한다는..

 

제가 워낙 시집살이를 좀 한편이라서.

그 모임사람들이 제 상황을 많이 아는편입니다.

저도 제가 그렇게 오픈한건 잘했다고 생각은 안해요.

그래봤자 남의 일이고,그래봤자 내흉이라

이제 말하기도 챙피하더라구요..

 

그래도 한두번씩 어쩌다가 툭툭 튀어나오기도 하거든요.

근데 유심히 그걸듣고 있다가 저런식으로 말하고 다니니까.

아주 짜증이납니다.

 

지금은 그사람과 따로만나거나 모임에서도 개인적인 이야기는 안하지만

그모임에 저사람땜에 나가기가 싫어집니다.

다른 한사람 튕겨나가기도 했는데

제차례가 됐나봐요.

차라리 모임에 나가지말까 생각도 했다가

뭔가 억울하기도 하고^^

한번 무안을 주고싶다가도 사실 백번쯤 연습해도 할까말까라서요.

사실 어떻게 받아쳐야 하는지도 잘모르겠어요.

좀 가르쳐주세요

IP : 202.156.xxx.9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그런데
    '12.5.30 1:08 PM (112.154.xxx.153)

    그런 분위기가 이미 꽤 됐으면 그 모임에서 그 사람 다들 싫어하지 않나요?
    한국 사람들 그런 자기자랑 널려서 하는 사람 보면 장난 아니게 질색팔색하는데요
    어떤 모임인지는 모르겠지만
    그 문제의 여자 빼고 다른 여자들의 의견이 어떤지는 전혀 모르시나요?
    그런 상태라면 다들 그여자 싫어할텐데요
    그럼 자연스럽게 그여자 빼고 만나고 그렇게 되지 않나요?

  • 2. 펭귄날다
    '12.5.30 1:14 PM (121.174.xxx.222)

    대처할려고 하지마시고.. 그 여자 자체를 상대하지 마세요.

    저런 사람은 엮이면 피곤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99202 노후차량 조기폐차 하신분 계신가요? 라라라 13:04:24 19
1399201 김어준생각-어거지의 신기원 3 .. 13:03:41 44
1399200 눈이 부시게 재방 .. 13:01:43 43
1399199 보험료 얼마씩들어가셔요? ㅅㄴ 13:01:42 28
1399198 야쿠르트 마시면 입안에 얇은 막 같은게 생기는데요 13:01:13 30
1399197 젤네일 한번 시술시 시간이 얼마나 걸리나요? ,,, 12:58:46 30
1399196 LA에서 고 문동환 목사 추도식 열려 light7.. 12:58:33 22
1399195 자기자랑,공주병 들만 꼬여요 6 지겹 12:57:59 234
1399194 "日 로비에 후쿠시마 수산물 들어올까..막을 방법 있다.. 뉴스 12:54:36 78
1399193 자녀 청약통장 해지하고 다시 2 들까요 12:53:30 269
1399192 이것도 공황증세인가요? 1 ... 12:48:56 281
1399191 국민연금 수령 중에 4 혹시 12:48:17 255
1399190 오늘 퇴근하고 뭐하세요? 1 dd 12:46:18 163
1399189 60대인데 자녀혼사 하나도 안시킨분! 9 퇴직이 코앞.. 12:43:29 674
1399188 친구가 불륜인 걸 알았을때 관계유지 6 12:42:24 826
1399187 리기산 하루투어 스위스 12:42:05 92
1399186 역대급 건망증ㅠㅠ 3 .. 12:41:10 381
1399185 마곡지구 관심 없었던 이유 있으세요? 11 후회 12:39:39 735
1399184 깜바스 맛있게 하는방법 좀 알려주세요~~ 5 구운양파 12:38:36 281
1399183 차 살 때 꼭 필요한 옵션.. 1 완전초보 12:38:03 88
1399182 요술램프인가 청소 블로그 못찾겠어요 궁금 12:33:53 59
1399181 도로사용료는 누가 내나요? 3 도로 12:33:23 161
1399180 이재명, 강제입원 안 되는 천가지 이유 가져오라고. 7 인권무시낙지.. 12:25:57 337
1399179 밥 한번 사는 것도 힘든 남자 25 ㅡㅡ 12:23:56 1,879
1399178 국민연금 직장다니며 추가 납부가능한가요? 2 .. 12:23:49 3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