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드라마 아내의 자격 보셨던 분?

임성민의 방법? | 조회수 : 1,773
작성일 : 2012-05-25 09:03:56

지금 몰아보기 하고 있는대요.

임성민이 변호사 아이를 키우잖아요.

지금 후반대인대요.

어떻게 일을 꾸미는 건가요?

변호사 만나 친구 집안 뒤집는 거 같은데

변호사가 임성민의 방법을 듣고 굉장히 감탄을 해요.

근데 저는 이해를 못하겠어요.

어떤 방법을 쓴  거죠?

임성민의 아이는 남편의 성을 쓰는 거죠?

그럼 혼외자아닌가요?

각서 어쩌고 하던데''''.

IP : 118.45.xxx.30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메아쿨파
    '12.5.25 9:15 AM (58.225.xxx.5)

    아이 아빠에게서 양육비 받는 대신 재산과 관련된 상속문제에는 절대 나서지 않겠다고 각서( 양육비 두둑히 챙기려는 심보로 보이는 이 각서는 여자가 돈에 목메는 느낌)를 썼는데 나중에 변호사에게는 다른 각서를 할아버지에게 보여줄 거라고 하는 거죠..즉 위조한 거. (아이아빠 이름만 적힌 백지 각서같은 거에 내용을 그전과 다른 것으로 바꿔요.)아이는 모친이 계속 키울 것이고 아빠는 친권 절대 주장하지 말라는 각서로...그러니까...할아버지가 가짜 각서를 보면 여자가 돈에는 관심이 없고 오로지 아이에 대한 모성으로 충만한 사람으로 보이는 거죠...
    그리고 미국에서 아이를 낳고 엄마가 성을 바꿨어요. 그래서 아이는 엄마성을 따른 거지만 아이아빠 성과도 같으니까 아무 문제없이 넘어간 거고..

  • 2. 윗님,
    '12.5.25 11:09 AM (118.45.xxx.30)

    감사합니다.
    그러면 이 부부는 이혼 안 하고 두 집 살림 하는 건가요?

  • 3. 메아쿨파
    '12.5.25 12:30 PM (58.225.xxx.5)

    명진이 알고 난리 피웠지만...친정이 지금 보잘 것 없어지고....시아버지는 손자 찾아가고....남편은 이혼하고 싶지 않으면 똑똑하게 굴라고...결국 명진이 이혼 못하고 묵인하고 살아가게 되는 것 같아요.

  • 4. 마지막이
    '12.5.25 1:30 PM (180.67.xxx.23)

    완전 진상..ㅎㄷㄷ

  • 5. 원글
    '12.5.26 9:35 AM (118.45.xxx.30)

    정말 감사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61929 초밥과 맥주는 안 어울리는 건가요?? ..... 00:34:16 21
1161928 '이용수 배후설' 김어준 도마 위에 올린 저널리즘J 1 Kbs찬양점.. 00:34:07 26
1161927 제게 식기세척기는 대단한 가전인듯요 2 111 00:32:08 101
1161926 12시에 설거지하면 아랫집에 시끄러울까요. 4 .. 00:31:10 122
1161925 개는 훌륭하다 보호자 짜증나네요. 4 ㅇㅇ 00:16:30 717
1161924 태평양전쟁 유족회 대표가.. 피해자 3만명에 보상금 사기 15 2011년 .. 00:10:17 312
1161923 혼자 음악 듣다가 외롭네요 ㅋ좀 같이 들어주세요 3 ㅇㄹㅎ 00:07:50 264
1161922 부동산 12 부동산 00:05:21 554
1161921 매일 게임을 2시간씩 하는 남편... 11 노이해 00:04:34 572
1161920 할머니들 생전 정대협·윤미향 무서워했다네요. 15 슬픔 00:03:59 613
1161919 인생에 복이 몇개있을까요 7 . . . 2020/06/01 682
1161918 태평양유족회 기자회견문 전문 5 엄지척 2020/06/01 210
1161917 오늘 오후에 우리아파트단지 5 멧돼지 2020/06/01 952
1161916 시댁 일 물려 받는거 어떨까요. 10 자우마님 2020/06/01 1,087
1161915 재취업 성공했는데..의외로 2 ㅇㅇ 2020/06/01 1,329
1161914 남편의 멘트 3 2020/06/01 722
1161913 위암수술 후 잦은 음주..이혼.. 5 서류정리 2020/06/01 1,266
1161912 팀원들 개인사 오지랖 불편 4 2020/06/01 512
1161911 윤석열 검찰 근황.jpg 10 .. 2020/06/01 1,102
1161910 제가 다닐땐 여상이었는데 지금은 16 보리건빵 2020/06/01 1,734
1161909 질리고 질려서 헤어졌는데도 6 .. 2020/06/01 1,084
1161908 남편은 오랜만에 슥제하는 애한테 자라고 난리일까요 7 아니왜 2020/06/01 811
1161907 조국 장관님 고마워유~ 12 6/1 2020/06/01 901
1161906 초등 고학년 영어 학원 등록 했어요 7 학원 2020/06/01 628
1161905 어떤 사람이 계속 생각나요 2 생각 2020/06/01 6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