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드라마 천사의 선택~ 초롱이는 누구예요?

궁금맘 | 조회수 : 3,730
작성일 : 2012-05-23 17:47:22

 

 

가끔 욕하면서 보는 묘함 댕김이 있는 드라마~

 

근데 생각날때마다 보니까 갑자기 초롱이라는 아이가 등장해있는데

 

그 아이는 누구 아이며 왜 그 집에서 살고 있는지

 

본방사수하시는 분~ 알려주시길 부탁드려요~

 

감사합니다.

IP : 219.241.xxx.174
1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갸는
    '12.5.23 5:50 PM (115.41.xxx.215)

    안경남과 여시녀 사이의 불륜의 씨앗입니다.

  • 2. ㅇㅇ
    '12.5.23 5:51 PM (112.187.xxx.205)

    그 드라마 볼때마다 경악을 금치 못해요 ㅋㅋㅋ
    보통 사람 머리에서 나올 스토리가 아닌 스토리..;;
    최정원인가???? 개가 나와서 깜놀했네요..
    정말 막장중에 최고봉..근데 출근시간에 케이블서 하는거 보면서...준비...ㅋㅋ

  • 3. 궁금맘
    '12.5.23 5:51 PM (219.241.xxx.174)

    그럼 은솔이네 집안에는

    뭐라고 말하고 그 초롱이를 그 집에서 키우는 거예요?

  • 4. 갸를
    '12.5.23 5:56 PM (115.41.xxx.215)

    은석이 아이로 알고있죠.
    결혼 직전 동침으로 생긴 아인데, 임신사실 알고 날짜 계산해보고 안경 아이구나 해요.
    불륜남녀,각각의 가족은 다 알고, 은석 다치기 직전 들어서,은석이 흥분해서 다투다 그리 된거죠.
    은설,부모님만 몰라요.

  • 5. 한번도 안보았는데
    '12.5.23 6:01 PM (220.93.xxx.191)

    읽다보니 댕기네요

  • 6. 시골여인
    '12.5.23 6:04 PM (59.19.xxx.144)

    그거 보는 낙으로 살아요 ㅋㅋ

  • 7. 궁금맘
    '12.5.23 6:09 PM (219.241.xxx.174)

    그럼 제가 안본 사이에 뱃속의 아이가 자라서~~ 태어나 초롱이가 된거예요?

    오후~ 세월빠르네요~~~^^

  • 8. ...
    '12.5.23 6:14 PM (180.64.xxx.178)

    그런데 초롱이는 자기 엄마랑 법적으로 고모부랑 고무부네 엄마까지 만나러 가서
    고무부랑 엄마가 서로 음식 떠먹여주고 하는데 집에 가서 안이르나봐요.
    뭐 당최 앞뒤가 안맞아서...

  • 9. 욕하는 재미로 봐요
    '12.5.23 6:20 PM (119.67.xxx.155)

    제가 아는 드라마 중 킹막장 드라마~~~~

  • 10. 시골여인
    '12.5.23 6:21 PM (59.19.xxx.144)

    근대 이게 있었던 일이래요,,현실이 더 막장이래요

  • 11.
    '12.5.23 6:34 PM (125.135.xxx.131)

    드라마도 막장..
    요즘 작가들 막장드라마 쓰는 교육 받고 배출 되는 듯..
    어이 없어요.

  • 12. 조명희
    '12.5.23 6:37 PM (61.85.xxx.104)

    초롱이엄마가 초롱이에게 절대 밖에서 고모부 만났다고 하면 안된다고 그럼 엄마는 너무너무 슬프다고 우는 시늉을 해서 아이는 엄마를 슬프게 할수 없으니 말 안해요.

  • 13. 가을이니까
    '12.5.23 7:41 PM (125.180.xxx.204)

    막장의 최고봉^^
    그럼에도 열심히 보는 난???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98100 핸드폰으로 온라인샵 결재 남편카드로 할수없을까요 sara 15:05:59 8
1398099 네이트 판에서 결혼 파토 난 사연 보면 수도권이면 집값 부담을 ㅇㅇ 15:05:22 39
1398098 집을 내놓았는데 .. 15:04:52 54
1398097 정부 '포항 지열발전 영구 중단..사업적정성도 엄정 조사' 1 포항 15:03:47 48
1398096 보통 딸이 아들보다 잘나면 딸한테 더 집착하나요? 시집살이 등 .. 보통 15:02:43 60
1398095 박효신 바람이 부네요 노래 너무 좋은것 같아요 ㅇㅇ 15:01:34 54
1398094 우울증약 부작용 4 14:52:31 382
1398093 웬수같던 남편이 제일 좋은 친구 됐어요 6 잡담 14:52:04 721
1398092 언젠가 마트에서 젊은 학생이 시식코너에서 '선생님' ~ 3 14:51:46 430
1398091 이런 날은 아이와 느긋하게 낮잠을 잤는데... 4 비오네요. 14:50:08 398
1398090 초1남아 친구를 때렸어요..도와주세요... 2 narae0.. 14:49:53 315
1398089 캐빈은 12살 다시 볼수 있는 곳 4 qqq 14:48:55 175
1398088 보통 30중반이상 남자들은 집값어느정도 보태나요? 2 ㅇㅇ 14:48:42 174
1398087 저는 중1학년 회장엄마예요. 1 잘몰라서요 14:48:21 226
1398086 신경예민으로 정신과 약을 첨 타봤는데.. 14:44:24 171
1398085 큰일보고 뒷처리가 너무 힘들어졌어요 3 허리고장 14:42:56 621
1398084 하루에 런닝머신 5.8로 하고 30분 걷는 게 도대체 무슨 효과.. 9 30분 걷기.. 14:38:51 748
1398083 갱년기증상 4 50 14:33:12 732
1398082 자식들 입시 한번 치를때마다 엄마가 늙는 이유는 뭔가요? 12 - 14:33:11 713
1398081 김학의·장자연 사건 특검 도입, 찬성 72% vs 반대 17%[.. 6 .. 14:31:39 373
1398080 구두 싸이즈가 구두 14:29:02 70
1398079 가락동 수산물시장에서 대게 먹을수있나요? 3 음식점 14:27:32 209
1398078 고1 총회 후 회장엄마 연락없어요 7 총회 14:27:16 940
1398077 "잠이 적으면 언젠가 그 값을 치른다" 8 뉴스 14:26:13 1,832
1398076 방탄 정국이는 윤회를 많이 한 영혼 같아요 4 야미 14:23:21 6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