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남자들은 30대 중반이 최고가에 팔리지요

현실적 | 조회수 : 4,542
작성일 : 2012-04-23 16:08:28
30대 초에 겷혼한 남자지만 30중반이 정말 절정기
일단 노처녀 35-40까지는 마음대로 선택가능 
남자가 대기업댕기고 멀쩡하고 집한채 갈돈 있으면 사짜 까지 가더군요
의사도 약사도 보고...
일단 나이가 서른 중반 남자보다 많고 40초입 노처녀들은 정말 나이로 디스카운트되서
오히려 남자가 주도권 쥐고...
여자경우엔 20중반부터 30 이전이 여자가 주도권 쥐고 흔드는 시기고.   


솔직히 내가 남자라면 30중반에 나보다 두세살 많은 사짜 고르고
여자라면 20후반까지 고르고 결혼할것임

이제 34살 35샃 대기업 과장급 남자들
약사
의사
회계사랑 결혼하는것 보고 놀랐네요
다 3살 이상 연상들

래도 전 내 와이프가 제일 이쁨 ㅋㅋ
IP : 175.252.xxx.221
1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당연
    '12.4.23 4:11 PM (72.213.xxx.130)

    남자 삼십대 중반이면 사랑이나 열정보다는 계산과 이익을 따지는 잇속을 챙기게 되는 나이

  • 2. 근데요
    '12.4.23 4:13 PM (175.192.xxx.91)

    이런글은 왜 쓰는거에요?
    결혼도 하신 남자분이?

  • 3. 고르고 팔리고
    '12.4.23 4:15 PM (112.153.xxx.36)

    표현이 안 이뻐요.
    시장가서 뭐 사는 줄 알겠어요.

  • 4. 제 주위 전문직여자
    '12.4.23 4:20 PM (175.197.xxx.113)

    낮춰서 가기도 합니다
    그 이유가 만만해서라고 합니다
    돈은 내가 벌겠다 편하게 살자 마인드?

  • 5. 참슬프다
    '12.4.23 4:23 PM (27.115.xxx.7)

    결혼도 팔고 팔리는.... 그런 세계속에서 산다는게...
    삶은 정녕 낭만따위는 없는건가..?
    심지어 결혼이라는 말랑말랑한 시절마져도?

  • 6. 원래
    '12.4.23 4:25 PM (175.252.xxx.221)

    조건과 사랑의 융합으로 사고 팔리는건데요 뭘 슬프긴요
    다 모른척하면서 조사하고 떠보면서 하는건데 ㅋㅋㅋ

  • 7. 맞는 얘기 아닌가요?
    '12.4.23 4:33 PM (222.116.xxx.180)

    대부분은 어느 정도는 조건을 보고 그 중에서 느낌 맞는 상대 찾는거죠

  • 8.
    '12.4.23 4:46 PM (175.252.xxx.221)

    4커플이나 봄 의사 약사 회계사 노무사
    공통점 모두 연상...

  • 9. 맞아요.
    '12.4.23 4:56 PM (58.126.xxx.184)

    40이나 30후반의 여자들은 맞는 남자가 없어요.그리고 많이 늙었죠.
    글에도 보세요.여자들이 다 연상이라잖아요.
    뭐 돈만 보면 연상어때 하지만..대신 감가상각이죠.
    누나들은 더 빨리 늙는다는거..늙은 여자랑 살아야하지요.

    대기업이고 연상으로 의사 약사 찾지말고..

    님이 의사면 더 젊고 이쁜 여의사 골라갑니다.참나.

  • 10. 저도
    '12.4.23 4:59 PM (211.196.xxx.174)

    좀 동의하는데.
    남자가 무난한 상태라면. 즉 여기서도 얘기하는 '평범한 남자'요.
    직장 무난하고 외모 무난하고 집안 무난하고(중산층) 성격 무난하고
    이런 사람이 삼십대 중반까지 남아있으면 나이만 빼고 조건적으로 좋은 여성을 소개받을 가능성이 올라가는 것 같아요.
    즉 나이는 똑같이 삼십대 중반인, 직업 같은 것은 더 좋은 여성이랑 매칭이 될 수도 있는 듯.

    이 삼십대 중반의 무난한 남자가 만약 이십대 여자를 찾으면 오히려 좀 어려울 수도 있죠...
    선시장에서 여자의 나이라는 것이 너무 오묘해요~~~~~

    그래도 팔린다는 말이 뭐예요 ㅋㅋ
    서로 비슷하게 끼리끼리 사랑으로 하는 게 제일 좋지 않나요???

  • 11. ....
    '12.4.23 5:08 PM (211.207.xxx.145)

    이 글이 웬지 찝찝한 이유.

    1. 남의 부인 직업만 쏙 빼오고 싶어하는 글로 보여서. 못났다 정말. 부러워서 침질질,

    2. 전문직 여자 나이 많은 걸 커다란 '약점' 삼아 헐값에 잘 데려간 동료에 대한 질시 ?
    온달 된장남인지.

    3. 여자 가슴과 허벅지만 찍어서 사진 보낸 것처럼, 뭔가 사람을 부위별로 다루는 느낌.

  • 12. 멀 그렇게
    '12.4.23 5:19 PM (175.252.xxx.221)

    요즘 세태 쓴 것 가지고 ^^
    우리 마눌님도 안꿀려요 ㅋㅋ
    미혼인 남녀분들에게 요즘 트랜드를 알려줄뿐
    솔직히 때 놓치고 후회하는 것보다 이런 글 보고 잘 새겨놓는게
    나중에 당황하지 않을 듯

  • 13. 슬퍼요
    '12.4.23 6:26 PM (58.163.xxx.192)

    남자는 삼십대 중반 자기 잘나간다고 연봉이 1억 이라고..
    전 삼십대 초반, 어린아이 하나, 취업은 연봉 2-3천이라도 좋으니 붙기만 했음 좋겠네여..

  • 14. 사람이 물건
    '12.4.23 9:30 PM (113.59.xxx.203)

    팔리다니 무슨 물건파나요? 무식하네 이 아저씨 정말

  • 15. 당신아들잘팔으세요
    '12.4.23 10:52 PM (115.143.xxx.81)

    이쁜 와이프 닮아 잘생긴 아들낳아 잘 팔으시져 허허;;;;

  • 16. ---
    '12.4.23 11:34 PM (92.75.xxx.77)

    남자 나이 한 살이 연봉 1억이란 말도 있슴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33062 남자들끼리 별장가면 뭐하고 놀까요? qufwkd.. 16:53:43 56
1433061 아이스박스를 음식물 쓰레기통으로 쓰는 분 계신가요? 1 ㅇㅇ 16:53:04 77
1433060 사주 좀 봐주시겠습니까? (결혼 중점으로) 1 SRS 16:52:10 64
1433059 가요 다운로드를 받으실때 1 추천해주세요.. 16:50:50 45
1433058 부부관계 참고사는거군요 1 16:48:27 349
1433057 서울,경기남부..점심식사(유료) 제공되는 노인복지관...어디 있.. 2 ... 16:47:55 93
1433056 크록스 진품이랑 짝퉁 차이 마니나나요? 1 ... 16:45:56 184
1433055 유튜브에서 볼 수 있는 다큐 추천해주세요. 다양 16:44:16 25
1433054 구굴 검색창이 사라졌어요 .... 16:42:36 65
1433053 맥주가 어떨때 기분 좋게 취하나요? 1 맥주 16:42:09 74
1433052 "나를 강효상과 묶어? 자한당이 '물타기'해".. 2 정청래 16:40:57 254
1433051 인디고 레이져 맞아보신분. 2 .. 16:35:08 134
1433050 국회 파행 책임, 한국당 51.6% 민주당 27.1% 8 토착왜구27.. 16:33:03 249
1433049 내 딸 중학교때 괴롭히던 너! 가수한다고? 기다려 21 학폭 16:31:29 2,222
1433048 흥행도 실패이고 혹평 일색인 영화인데 나혼자 꽂힌거 있으세요? 7 .. 16:26:48 681
1433047 외국살다 한국 잠시 들어가는데 언제 시가에 가야할지 고민이에요 8 귀국 16:25:29 314
1433046 (음악) MISIA - Never gonna cry! 1 ㅇㅇ 16:24:14 80
1433045 어릴 때 당한 가정폭력을 잊는 방법 있을까요 17 고민 16:18:46 874
1433044 몰입도 쩌는 영화 좀 알려주세요~~ 12 필요해 16:18:19 550
1433043 박진영이 다시보이네요 25 .. 16:18:09 3,297
1433042 쇼핑몰 만들기 뭐부터 시작을 해야할까요? 도와주세요~ 4 영차 16:17:43 246
1433041 배회한다 묶어 놓고 2주만에 보행 불가 하게 만든 요양원 9 슬픈예감 16:17:24 747
1433040 다리에 열이나서 잠을 잘수가 없어요 가을 16:17:07 132
1433039 초등 아이 놀이친구를 꼭 만들어줘야 하나요? 5 ::: 16:16:35 271
1433038 시간이 남아 돌아도.. 4 가을 16:09:13 5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