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선거내내 이슈를 만들지 못하고 이슈에 끌려다니는 모습을 보인 민주당

dd | 조회수 : 674
작성일 : 2012-04-12 08:53:18

선거전략 부재 맞아요.

 

아무리 여권의 언론장악으로 힘든 선거였다지만, 개개인 기자들은 야권에 호의적이지 않나요?

이슈를 제대로 만들고 퍼포먼스도 하면 어느 정도 방송에 나옵니다. 완전 외면하지는 않아요.

열심히 한 분들에게 죄송한 말이지만, 민주당 너무 안이하게 선거에 임했습니다.

저도 이번 선거는 민주당 깃발만 꽂으면 될 거라는 생각도 초반에는 들었는데,

선거지도부에서는 최악의 경우를 염두에 두고 임해야 하는 거 아닌가요?

 

열심히 한 분들께 이런 말하기 미안하지만, 솔직히 이 정도인가 한심스런 느낌입니다.

처음 공천할 때부터 너무 잡음이 많았고 내부분열이 심했어요... ㅠ.ㅠ 

 

저, 어제까지는 비판적 글이나 말도 한 적이 없어요.

그게 악영향을 줄까봐... 근데 너무 속상하니까 이런 생각마저 드네요. 미안타.... 

 

대선에서 잘하자, 아자 아자!! 

 

 

 

IP : 175.114.xxx.172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동감
    '12.4.12 8:56 AM (124.49.xxx.162)

    저는 민주당이 참 아마추어처럼 했다고 봐요
    새누리는 버릴 패는 버리고 대신 전체 윤곽을 아주 잘 짰다고 생각해요
    누가 뒤에서 밑받침을 한 건지 전략 하나는 보고 배울만 하다고 봅니다

  • 2. .....
    '12.4.12 8:56 AM (182.208.xxx.67)

    기자들의 의지나 실력과 상관없이 편집되버리면 이슈가 되지 못하죠.

    조중동에 합격한 기자들의 스펙만 봐도 그들이 과연 그정도 기사 밖에 못쓸까 싶지만

    편집권을 갖고 있는 사람들이 그나물의 그밥이면 기사도 그렇게 나오게 되는 겁니다.

    그래서 언론을 개혁해야 하는 것이죠.

  • 3. 참새짹
    '12.4.12 9:03 AM (121.139.xxx.195)

    지도력의 부재라고 봐요. 선명하고 강한 지도자가 나와야 돼요.

  • 4. 10년동안
    '12.4.12 11:33 AM (125.177.xxx.83)

    편하게 안주하고 배가 불렀어요. 내부에서 계보 따져가며 기득권이나 누려왔겠죠.
    달려라 정봉주 보면 민주당 내부도 심각하게 문제 많구나 느껴지잖아요.
    한나라당 인간들이랑 똑같이 서로 계보따라 선후배 챙기고 당내요직 독차지 하고
    정봉주 같이 갑툭튀한 의원은 낙동강 오리알 신세 되고....
    별로 반성도 없을 거예요. 당선된 의원들끼리 희희낙락, 지도부도 별 생각 없을 듯.
    국민들만 불쌍하죠. 생각해보면 어차피 그들도 다 기득권층이잖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31907 여러분? 오늘 서울 32도 랍니다. 올것이왔구나.. 06:45:23 92
1431906 아침 하루 5문장 영어공부~~ .. 06:41:58 96
1431905 최순실이 억을하단다. 3 꺾은붓 06:35:05 325
1431904 어제 최순실 녹취 새로 나온거 들어보셨어요? 5 어이가없네 05:59:23 1,538
1431903 1년 왕복티켓은 꼭 여행사에서 구입해야 1 일년 05:30:25 535
1431902 팟빵 배상훈의 crime 아시는 분? 2 .. 05:16:47 276
1431901 잘 먹고 잘 자고 잘 싸는 게 엄청 행복한 일이네요 2 건강이최고 04:31:58 1,284
1431900 개차반 10인의 검사들 지금은 어디에? ... 04:03:39 278
1431899 봄밤 ... 심하지 않나요 5 아아 03:20:25 3,020
1431898 보테가 베네타 로마 어떨까요?? 7 백만년만에 02:56:38 994
1431897 배우 한지선, 택시기사 폭행으로 벌금 9 .... 02:09:48 2,745
1431896 골동품투자는 어떤건가요? 4 .. 02:07:12 380
1431895 자다깼어요 gs 안주추천부탁! 9 달빛그림자 02:01:33 732
1431894 중등교사 성과급 나왔나요? 3 성과급 01:50:19 1,203
1431893 노통을 생각하며 2 01:48:54 307
1431892 엑스재팬 요시키 아시죠 5 엑스재팬 01:43:49 951
1431891 낮에 본 길냥이는 왜 그랬을까요? 5 OO 01:43:31 931
1431890 줌인아웃의 intotheself님 아시는 분이요.... 3 줌인아웃 01:29:57 890
1431889 오늘 연애의 맛 고주원 왜 그런거에요? 2 .. 01:24:16 1,605
1431888 두 대통령. 1 우정 01:23:24 303
1431887 조선일보의 청룡봉사상... 청원입니다. 5 ... 01:13:50 443
1431886 엘지 코드제로 쓰시는분 12 01:10:58 1,082
1431885 인생은 존버다 18 .. 00:59:17 3,453
1431884 버스 안 통화내용 3 ... 00:49:06 1,597
1431883 저는 나이가 드니 기름진 음식을 덜 찾게 돼요. 5 00:46:33 1,1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