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친구 사귀기 힘든 아이! 아동재능교사가 필요한 때,

,,,, 조회수 : 2,167
작성일 : 2012-01-11 11:45:13

 

 

친구 사귀기 힘든 아이! 아동재능교사가 필요한 때,

 

좋은 친구를 사귄다는 것은 언제나 중요합니다. 인간은 사람들 사이에서 함께

살아가는 사회적 존재라는 뜻이기 때문에 어느 곳에서든 적응을 하고, 그 곳에서

친구를 만남으로써 인간으로서 행복을 느끼게 되죠. 사람과의 관계라는 것은

필연적인 것입니다. 하지만 유독 친구를 사귀기 힘들어하는 아이가 있죠.

이는 결국 학교 내에서의 소위 말하는 '왕따'로 이어지게 됩니다.

아이가 만만하다는 것을 인지하게 되면 심한 괴롭힘으로 이어질 수도 있죠.

그래서 아동재능교사가 준비했습니다. 친구 사귀기 힘든 아이에게 전해주는

학교 적응법을 지금부터 소개해드릴게요.

 

 

'친구 사귀기 힘들어요'
초등학교에 다니는 지혜가 어느 날 엄마에게 “엄마, 재수가 무슨 뜻이에요?” 라고 물었다.
친구가 지혜에게 “재수 없다”고 했다는 것.
엄마는 담임선생님과 면담 과정에서 아이가 소극적이어서
친구들과 대화를 잘 못하고 목소리가 작아 존재감이 작은 편이라는 이야기를 들었다.
학교는 작은 사회다. 아이가 친구를 잘 사귀지 못한다는 사실을 알았을 때

부모님들의 반응은 크게 세가지로 나눠볼 수 있다.

 

첫째 학교에 가서 친구들을 만나 아이와 잘 지내주기를 부탁하거나
둘째 ‘너는 왜 그 모양이니?’라며 아이를 다그치거나
셋째 “곧 나아지겠지”라며 아이가 처한 상황을 무시한다.

첫 번째 경우 아이가 부모의 배려를 보면서 안정감을 얻을 수는 있으나 사회성을 기르는 데는 도움이 되지 않는다.
두 번째 유형은 아이가 친구와의 관계에 대처할 수 없게 할 뿐 아니라 아이를 더욱 위축되게 만든다.

세 번째 경우 역시 그 과정에서 아이가 정서적 충격을 받을 뿐 아니라
이 시기에 한창 형성되는 사회적 능력을 갖출 기회를 잃게 된다.

 

'아이가 친구를 사귀기 힘들어할땐 이렇게 해주세요' 
일반적으로 친구들과 잘 어울리는 아이들은 자신의 의사를 잘 전달하고
상대의 이야기를 잘 듣는다.

상대가 나에게 어떤 메시지를 전하려 하는지 무엇에 관심과 흥미가 있는지 쉽게 알아차리고 이에 맞게 대응한다. 
‘예’와 ‘아니요’를 명확하게 구분하고 현재 자신의 상태나 욕구를 적절하게 표현해
상대가 자신을 예측할 수 있게끔 해야 한다. 아이는 부모와의 의사소통을 통해 대화법을 키운다.

아이가 스스로 이야기를 엮어낼 수 있도록 격려해주고 이야기할 기회를 많이 만들어줘야 한다.
부모가 이야기를 시작하고 끝은 아이가 맺는 연습을 하는 것이 좋다.
부모가 “오늘은 학교에서 무슨 일이 있었니?”라고 물으면 아이가
“새로운 친구를 사귀었어요. 그 친구는 내게 누구냐고 물었고,

무엇을 좋아하는지 말해달라고 했어요”라고 답하는 식이다.
반대로 아이가 이야기를 시작하면 부모는 아이의 말이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한다.
부모가 좋은 친구 관계를 경험케 해 사회성을 키우는 것도 좋다.
각 가족 구성원의 날을 정해 하루는 아빠가, 하루는 엄마가,
하루는 아이가 좋아하는 일을 하도록 해 아이가 자기의 욕구를 절제하고
상대를 배려하는 마음을 갖게 하는 것이다.
엄마가 아이의 친구 관계에 개입할 때는
아이들이 알아차리지 못하도록 자연스럽게 해야 한다.
친구 사귀기에 문제가 있다면 학원이나 개인 과외보다 그룹 과외에 참여시켜 친구들과 어울릴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거나 같은 반 친구, 이웃 친구들을 집으로 초대해 노는 시간을 만들어주는 것도 좋다.

IP : 175.198.xxx.195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73354 죽여버리고 싶다는 사람이 ㅇㅇ 10:12:39 6
    1573353 최근 출국 금지 당한 노환규 전 의사협회장의 윤석열 대통령 평가.. 2 ㅋㅋㅋㅋ 10:11:12 74
    1573352 4대중반 자녀 3명 흔한가요? 짊문 10:09:40 58
    1573351 입짧은 아이 동남아 여행시 음식 추천좀해주세요~ 1 베트남 10:09:10 33
    1573350 요새 아이들이 기겁한다는 육은영선생 보셨나요? ㅎㅎ 10:09:01 118
    1573349 송영길 “정치 활동할 수 있게 불구속 재판 부탁…매일밤 108배.. 2 .... 10:04:06 99
    1573348 국힘 tv조선 앵커 박정훈은 송파갑, 신동욱은 서초을 단수공천 1 .. 10:03:32 113
    1573347 남편이 돈을 진짜 안써요 15 ... 09:58:54 814
    1573346 목걸이요 2 .. 09:53:35 253
    1573345 트레이더스VS코스트코 11 .. 09:52:36 529
    1573344 엘지 스타일러 진동 심한가요. 1 스타일러 09:45:11 295
    1573343 아픈데 있으세요? 11 ........ 09:43:00 622
    1573342 남편 욱하는거 8 09:39:35 529
    1573341 어제 민주당 김건희 특검법 재발의 17 어제 09:37:27 728
    1573340 장례식장 선택 15 예비중등맘 09:35:22 687
    1573339 그노무 밥 5 .. 09:33:46 688
    1573338 호박식혜 댓글 다셨던 분 보세요. 10 올리브 09:32:13 700
    1573337 육지인의 제주도 결혼식 참석기ㅎ 9 재밌 09:30:36 898
    1573336 퇴사 고민 16 ... 09:30:16 598
    1573335 보험 첫회차는 설계사가 내주나요? 6 ㅇㅇㅇㅇ 09:30:14 294
    1573334 현대차 딜러차이 2 현대차 09:27:49 269
    1573333 '면허 취소' ..... 못하네요 9 .. 09:24:17 1,398
    1573332 간헐적 단식 효과 없다고 7 끄응 09:22:56 1,234
    1573331 account credit balance 2 .... 09:22:51 202
    1573330 다른여자 곁눈질하는 남편 16 ... 09:21:26 1,3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