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요즘 중학생들은 애들이 아닌 것 같아요~

... | 조회수 : 2,403
작성일 : 2011-12-26 16:00:37


기사의 내용인 즉슨...
친구가 해외에 1년 나가서 살게 되는 것을 알고있던 친구가 그동안 어깨너머로 현관문 번호를 봐뒀다가
그 가족이 출국하자 4일 후 부터 자기집 드나들듯이 친구들과 동네 오빠들까지 불러 노는데... 한번 왔던 애들은 또 친구들 불러서 놀고해서 거기를 청소년 범죄의 아지트로 만들어 놨더군요.
시가 500만원 그림 몇개를 칼로 찟어놓고 양주 다 꺼내먹고 비싼 수입 글라스도 다 깨고, 안방의 귀금속은 가져다가 팔고 거실에서 술마시다가 큰방에 들어가서 잠도 자고 마루 바닦에 불낼려고 그을려놓고 고급 아파트를 완전 쓰래기장 처럼 만들어 놓은..
이게 중1애들이 한 짓들이에요.
그집 엄마가 두달만에 한국에 들렸는데 문을 열자 마자..기절 초풍..
2개월동안 삼천만원 이상의 금액의 피해가 났데요. 
http://mlbpark.donga.com/mbs/articleV.php?mbsC=bullpen&mbsIdx=456856&cpage=&m...  
(클릭하면 기사와 사진을 볼 수 있어요.)

어쩜 중1정도 나이의 애들이 저런 범죄를 아무렇지 않게 하는거죠? 거기다 친구 집인데... 친구도 무시하고, 어른들도 무서워 하지 않고
대구 왕따 학교 폭력으로 자살하게 만든 사건을 봐도 가해자 중학생 애들 짓의 수위가 성인 범죄보다 더 심각하고
링크에 걸린 기사를 보더라도 범죄를 아무렇지 않게 하는 거 보면
요즘 중학생들 하는 행동이 너무 무서워요. 애들이 아니에요...
IP : 112.158.xxx.111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소피친구
    '11.12.26 4:02 PM (116.40.xxx.62)

    그런 아이들위에는 그런 부모와 환경이 있는거죠.그애들이 갑자기 하늘에서 떨어졌겠어요?

  • 2. 중1
    '11.12.26 4:23 PM (203.234.xxx.232)

    기가 막히고 코가 막히네요
    번호키만 가지고는 불안 .... 열쇠키도 필요하죠

  • 3. 헉...
    '11.12.26 4:32 PM (110.15.xxx.165)

    진짜 할 말이 없네요...

  • 4. 흐유..
    '11.12.26 4:54 PM (180.67.xxx.23)

    중1..인데 양주에 남의 집을 그모양으로..? 다들 제정신이 아니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33114 애인 또는 남편분과 냉전기 최대 어느 정도 이셨는 지요 냉전 19:18:49 0
1433113 집으로 오시는 요양보호사님은요 명절 19:18:08 14
1433112 락*핏 드시는분 좀 알려주세요 .. 19:16:54 26
1433111 울진과 안동하회마을 사이 여름 19:16:42 15
1433110 급질문) 갱년기 증상중에 밑이 아프기도 하나요? 급질문) 19:15:52 46
1433109 급합니다 8절지 크기 정확히 아시는분 .. eee 19:12:58 39
1433108 여자 혼자 살면 주위에서 깔보는듯. 3 aea 19:07:47 557
1433107 인상이 결국엔 맞았어요 5 우리 18:55:36 1,560
1433106 전 남친 새 여친 생겼나봐요 1 ㅜㅜ 18:55:35 572
1433105 너무 신기해요 요즘 여자아기들 ㅇㅇ 18:54:32 440
1433104 사진 찍기 좋아하는 남자친구 카메라에 짧은 여자 사진이 찍혀있네.. 5 ... 18:53:07 419
1433103 BTS 봄날 뮤비 해석보는데..소름..세월호 추목곡이였군요.. .. 8 알아 18:51:23 877
1433102 기생충 예매했어요 10 pp 18:43:55 1,069
1433101 슈돌 홍경민딸 6 18:33:46 1,747
1433100 소그룹모임에서요 1 궁금 18:25:50 318
1433099 가마솥 후기 호호 18:23:49 564
1433098 동네 슈퍼 병 팔러갔다 황당한 경험 9 ㄹㅎ 18:23:07 1,906
1433097 인천 유명한 정신병원이 어디인가요? 1 222222.. 18:19:03 206
1433096 문재인 대통령 국정운영지지도 51.8% 8 ㅇㅇㅇㅇ 18:09:06 777
1433095 밀크셰이크 파는곳 있을까요? 26 .. 18:04:29 1,277
1433094 층간소음 못지않은 에어콘진동...ㅜㅜ 4 하아 18:03:15 1,175
1433093 귀걸이 소개팅 후기2 29 아햐 18:00:07 2,564
1433092 미국이 화웨이를 싫어하는 이유가요... 10 ... 17:57:38 1,180
1433091 추억이란게 의외로 큰 역할을 4 ㅇㅇ 17:52:44 873
1433090 강릉에서 맛있게 먹은 음식 기억나는거 있으세요? 9 강릉 17:49:18 9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