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임신중 하혈

컴맹 | 조회수 : 2,010
작성일 : 2011-11-29 16:48:17

안녕하세요~

지금 너무 놀라서 멍한데...여쭤볼께요

 

37세 둘째 임신중인데요.4재월째에요.

사무실 화장실이 너무 멀어 참다가 지금 다녀왓는데요,,

너무 급하기도 하고 핸드폰 들여다 보느라 변기 안을 들여다 보진 않았어요..

볼일보고 휴지로 뒤처리를 했는데 아무렇지도 않았어요.

돌아서 변기안을 보니..보통 생리할때 섞여나올때처럼..빨간물이 있는거에요...

너무 놀라서 팬티도 확인해보니...멀쩡하고 ..변기안엔 덩어리도 없고...

제가 하혈을 한걸까요??

제가 너무 한심하고..(그것도 모르고 긴가민가 하는거)..걱정되고 그래요..

입덧은 얼마전에 올렸었는데...두통이 많이 심한정도에요..

 

지금이라도 병원 가볼까요??

무섭기도 하고 한편으론 몸에 아무런 증상이 없어서....앞사람이 물을 않내였나싶기도 하구요...이부분이 젤 한심하고 답답

 

하혈하게되면 마니 않좋은건가요??

첫애때는 너무 순탄히 낳아서요....

 

IP : 211.32.xxx.36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11.29 5:08 PM (211.244.xxx.39)

    뒷처리 할때 안묻어났다면..
    그 전사람이 물을 안내린것 아닐까요..?
    앉기전에 미리 확인좀하시지...
    임신중이니 더욱 더 위생에 더 신경쓰셔야 될텐데...
    전 변기앉기전에 테두리 확인하고 물 한번 내리고 앉아요...

  • 2. 병원에~
    '11.11.29 5:24 PM (124.61.xxx.139)

    제 동생도 그런 경험이 있는데 자궁의 물혹 때문이라고 했대요.
    별문제는 없는데 아기 낳으면서 없애면 된다고요.
    사람마다 다 다르니 병원 가보세요

  • 3. 다른이
    '11.11.29 5:26 PM (218.38.xxx.171)

    임신 초기 하혈은 피가 아주 쬐금 쬐금 쬐금 보이는 것도 포함입니다.

    만약 하혈이라면 좋은 현상은 아니니 병원 가보시는 것이 맘 편하지 않을까요?

  • 4. .........
    '11.11.29 5:26 PM (58.239.xxx.82)

    다시 피가 비친다거나 복통이 있으면 밤이라도 병원가세요 아니라면 내일 병원가세요
    집도 아니고 공동으로 이용하는 화장실이라면 앞사람의 것일수도 있어요.

  • 5. mm
    '11.11.29 5:52 PM (128.134.xxx.253)

    혹시...큰일 보신건 아니시죠? 전 별다른 통증없는데 피가나서 정말 너무 놀랐었어요. 아기 잘못된건줄 알고-_-;; 그것도아니라면 저라면 병원우선 갈거 같아요. 찜찜하잖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98560 엄마와 딸이 옷 똑같이입고다니는거 저만 이상한가요? 1 나만이상해 10:57:59 45
1398559 고 2.. 자율 동아리 무조건 다들 하나요? 10:57:19 16
1398558 역사 영어 질무] 나찌 부역자, 친일관료 ... 10:54:56 15
1398557 샤이니 민호 해병대 입대하는 군요. 2 벌써10년 10:53:49 166
1398556 배나오신분들 팬티선택 팬티 10:53:17 44
1398555 유시춘 EBS 이사장 아들, 마약 밀수 혐의 징역형 뒤늦게 드러.. 6 유시춘 10:53:12 280
1398554 장래 희망이 백수만 아니면 된다는 초5 아들..어떻게 해야 하죠.. 2 초5 10:50:43 91
1398553 눈이부시게...뒤늦게라도 정주행할까요? 6 문의 10:48:00 169
1398552 물건에 집착하는 것도 병이죠? 4 10:45:35 206
1398551 강동구 둔촌동 근처 맛집 1 강동구 맛집.. 10:45:25 57
1398550 일제품 전범딱지 보도에 한심하다 개탄댓글 1만개 9 친일프레임... 10:43:51 150
1398549 돌아가신 선생님을 위로하는 학생들의 하카춤[소름].ytube 3 뉴질랜드 10:42:55 198
1398548 30대 후반 넘어 200백도 못버는 여자분들 많지 않나요? 3 아.... 10:41:08 612
1398547 스마트폰에 블루라이트 화면 알고 계세요? 1 11 10:40:21 325
1398546 혜자의 치매속 세계를 10회까지 보여줘서 ........ 10:38:57 317
1398545 아이 임원이라 학부모 대표맡으신분들 얘기나눠요 7 생간난김에 10:35:22 258
1398544 폐렴 의료과실? 관련해서 문의좀 드릴께요. 2 휴.. 10:33:58 146
1398543 부탁드립니다 이승환 전국투어 곡 리스트요... 이승환 10:30:49 76
1398542 옆사무실 남직원이 자꾸 여자 화장실 불을 끄네요 25 ..... 10:29:20 1,282
1398541 탄산수보다 더 짜릿한 이낙연총리님 대정부질문 답변 8 낙연총리님 10:27:34 461
1398540 본인 성격이 마음에 드는 분들 계세요? 1 성격 10:18:30 235
1398539 지인 아이가 대표팀 축구경기 에스코트를 늘 하는데 제목없음 10:15:38 241
1398538 캐피어종균 넣고 요거트 만드신분 계세요? 5 10:14:50 221
1398537 피부 하얀 분들 생얼 자신 있지 않으세요? 12 피부톤 10:07:23 1,224
1398536 김어준 생각.txt 5 .. 10:05:41 4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