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한미 FTA와 '권력 심장부'를 해부하다

prowel | 조회수 : 1,292
작성일 : 2011-11-21 23:04:54

한미 FTA와 '권력 심장부'를 해부하다

[미 금융위기와 한미FTA 숨겨진 진실] '주동자'들 그리고 음모
   

한미FTA 전과정, '역사'로 재구성한다

2011년 가을. 한미FTA 비준 여부가 우리 사회 최대 이슈가 되고 있다.

한미FTA가 제2의 을사늑약으로 기록될지도 모른다는 우려가 확산되면서 한미FTA 반대 열기도 갈수록 고조되고 있다. 지금 우리 국민들은 '한미FTA 열공'에 빠져 있다.

이와 관련 <대자보>는 지난 2006년 7월 한미FTA 협상이 한창 진행 중일 때 한미FTA가 언제, 어떤 이유로, 어떤 과정을 거쳐, 어떤 내용으로, 어떻게 진행되고 있는지를 상세히 기록한 <한미FTA 역사쓰기> 시리즈를 총 17편에 걸쳐 기획 보도한 바 있다.

또 2009년 1월에는 전 세계를 대공황 이후 최악의 위기로 몰아넣은 '미국 금융·경제위기'(일명 서브프라임 모기지 사태)의 원인과 노무현·이명박 정권의 금융·경제정책 분석, 현재 자본주의 체제의 문제점과 우리 사회의 대안 등을 종합적으로 분석한 <금융·경제위기 진단> 시리즈를 총 3편에 걸쳐 <대자보>와 <오마이뉴스>에 공동으로 내보낸 바 있다.

그리고 2011년 5월 미국의 다큐멘터리 영화 <인사이드 잡>(내부인에 의한 범죄)가 적나라하게 폭로한 미 금융위기의 '진짜 배후'들과 검은 커넥션을 통해 살펴 본, 미국과 대한민국 권력 심장부의 실체를 해부한 기사 <미국·한국 '권력 심장부', 그들은 누구인가>를 <프레시안>과 공동으로 보도한 바 있다.

<대자보>는 독자들에게 한미FTA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미국 금융위기와 한미FTA 체결 과정에서 드러난 한·미 권력 심장부의 실체적 진실을 파악하는 데 도움이 되고자 <한미FTA 역사쓰기>, <금융·경제위기 진단>, <미국·한국 '권력 심장부', 그들은 누구인가> 시리즈 기사를 모두 한 곳에 모아 소개한다. - 편집자 주

※아래 '기사 제목'을 클릭하면 해당 기사들을 볼 수 있습니다. 



[한미FTA 역사쓰기 시리즈]

한미FTA 전과정, '역사'로 재구성한다


[한미FTA 역사쓰기1] 2003년 盧-재벌총수 '삼계탕 회동'에서 시작되다

노대통령, 농민과 미국에 한 'FTA 약속' 깼다
[한미FTA 역사쓰기2] 03년 "농촌문제 해결없이 FTA 안돼" 미국에 전달

한미FTA 총괄 대경위는 '국민기만위원회'
[한미FTA 역사쓰기3] 대외경제위원회는 '한미FTA 이익집단'의 총본산

한미FTA는 김현종과 노무현의 '비밀작품'
[한미FTA 역사쓰기4] 김현종의 '감언이설'에 노무현 대통령 '감전'되다

美 4대 선결조건 본격요구, 盧 '결심' 화답
[한미FTA 역사쓰기5] 美 "낮은 포복 시험부터 통과" 강요, 盧 수용

한국, 美 요구 수용‥盧-부시 전화로 의지 확인
[한미FTA 역사쓰기6] 한미 재계 '쌍나팔', 4대 선결조건 '조속해결' 요구

수렁에 빠진 김현종·김종훈을 구출하라
[한미FTA 역사쓰기7] '4대 선결조건' 탄생과 진행 과정‥盧 수용 의미·배경

대외경제위원회는 한미FTA '판도라 상자'인가?
[한미FTA 역사쓰기8] 노 대통령 정보공개 실천은 대경위 문건 공개부터

이광재 라인의 경악할 한미FTA 충동질
[한미FTA 역사쓰기9] 삼성에서 교육받고 '국민충격요법'으로 盧에 전이

한미FTA 추진 '주동' 5인방을 해부하다
[한미FTA 역사쓰기10] FTA 탈레반들의 ‘폭언, 거짓말, 친미행각’ 시리즈

盧의 동지 '숙청'과 친미·개방파의 '싹쓸이'
[한미FTA 역사쓰기11] "동지는 간데 없고 '미친(米親) 깃발'만 나부껴"

재벌의 한미FTA 찬가, '늑대와 매국'을
[한미FTA 역사쓰기12] 재벌, 'M&A 포식' 노리고 美 대표 충견 노릇

노무현 한미FTA 발언록은 "인지부조화 상태"
[한미FTA 역사쓰기13] 노무현의 객기, 국민은 '한미FTA 충격 실험용'

미국의 의약품 협상은 대화 아닌 ‘협박’
[한미FTA 역사쓰기14] 미국측 2-3개 수용해도 ‘포지티브 리스트’는 무용

미국의 자동차시장 공략, 무저항에 특혜수준
[한미FTA 역사쓰기15] 米 '자동차 파상공세', 韓 '특혜주기'로 맞서(?)

'미친 소 협상' 한미FTA와 '인간광우병'
[한미FTA 역사쓰기16] 미국소와 '부적절한 만남', 주저앉은 '건강주권'

2006 한국 영화산업 현황과 스크린쿼터
[한미FTA 역사쓰기17] 한국영화의 두 괴물, '스크린쿼터와 재벌 독과점'



[금융·경제위기 진단 시리즈]

한미FTA 핵심 목표 '망국적 월가 직수입'


노무현 재경부 '한국판 서브프라임 모기지 사태' 기획했다
[금융·경제위기 진단①] 금융허브 정책 '미 월가 금융시스템' 도입 혈안

불 지른 노무현, 시너 부은 이명박
[금융·경제위기 진단②] 리·만 브러더스, 누굴 위해 '원 없이 돈 썼나'

"자본가에게 금융·경제위기는 곧 서민 약탈의 기회"
[금융·경제위기 진단③] '약육강식 시장자유' 더 이상 이대론 안돼

한미FTA 핵심 목표는 '월가 직수입'이다
2007년 기획재정부의 청와대 보고서‥"월가식 금융시스템 도입" 혈안


노무현 "한미FTA 비준, 과연 서둘러야 할 일일까요?"
[盧 대통령이 퇴임 후 직접 쓴 글] "2008년 미 금융위기로 상황 변화, 한미FTA도 고칠 건 고쳐야"



[인사이드 잡의 진실]

미국과 대한민국 '권력 심장부'를 해부하다

미국·한국 '권력 심장부', 그들은 누구인가
미국은 '월스트리트', 한국은 '삼성·김앤장' 공화국

IP : 218.51.xxx.252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절벽
    '11.11.22 8:38 AM (125.146.xxx.230)

    좋은글 감사해요
    저장해놓고 정독할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30886 필러 맞고 시간 지나서 흘러내린건 어떻게 하세요? 1 .. 20:21:08 44
1230885 펌]김정은 ㅅㅂㅅㄲ야 사과를 왜 해?.jpg 3 방산주 20:17:56 375
1230884 2년된 캐시미어코트 ...세월에 낡나요?? 4 ㅇㅇ 20:09:21 295
1230883 참 안변하네 계속 써먹네요 논두렁시계전략 13 물이고였네 20:03:53 457
1230882 코로나 라이브 실시간 44명이네요 9 zz 19:59:53 639
1230881 지금 달 옆에 별 이름 뭔지 아시는 분? 8 19:58:55 443
1230880 카드사 콜센터에서 아무리 잘해도 고객사는 못가겠죠? .. 19:55:39 216
1230879 돈 생기면요 1 ㅡㅡ 19:55:22 322
1230878 펌 한국의 보수가 자꾸 북한과 전쟁하고자 하는 이유 9 19:55:02 386
1230877 남편과의 위기를 어떻게 슬기롭게 대처하시나요. 3 지금 이순간.. 19:50:14 475
1230876 통일부장관, “김정은 사과 이례적" 11 ㅇㅇ 19:49:28 506
1230875 무릎염증 낫지않는 병일까요? 4 ㅇㅇ 19:49:27 310
1230874 항암 음식 추천 부탁드립니다 6 진이엄마 19:48:18 325
1230873 캠핑 담요? 소개 해주세요. 혹시 19:47:16 97
1230872 굳이 추석에 오겠다는 작은집 14 .... 19:46:37 1,345
1230871 bts1위 재탈환) 경악스럽다는 카디비 20 우웩 19:44:04 1,728
1230870 삶아서 파는 메추리알이요 7 ... 19:43:00 679
1230869 뷔페 상품권 연장 되겠죠 .. 19:42:02 123
1230868 나이 들수록 젤 꼴보기 싫은 사람이 남탓 하는 사람요 12 ,, 19:39:11 744
1230867 박지원 국정원장 " 감청 상 본인이 월북했다는 표현이 .. 8 ... 19:38:32 1,099
1230866 전우용 : 자기 낮짝이 ‘사람가죽’인지 만져봐야 할 겁니다. 4 ㅇㅇㅇ 19:38:23 418
1230865 국민대 소프트vs세종대 정보보호 5 ... 19:38:23 307
1230864 요가 못다니겠죠? 1 .. 19:37:38 390
1230863 김밥에 단무지 싫어하는 아이들 뭘로 대체하죠? 25 .. 19:36:00 1,029
1230862 떡국은 꼭 담가났다가 끊여야하나요~? 8 마른여자 19:35:58 5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