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부산저축銀이 허공에 날린 5조… 결국은 국민 돈으로 채워야 할 판

ㄴㄴ | 조회수 : 1,051
작성일 : 2011-11-03 10:18:07

부산저축은행의 불법대출 6조원 가운데 5조원을 회수할 수 없게 되면서 그 돈을 어떻게, 누가 채울지가 관심이다. 이 돈은 결국 고객이 예금한 돈이기 때문이다.

 



검찰은 부산저축은행이 세운 SPC(특수목적법인·페이퍼컴퍼니)가 갖고 있는 자산(9741억원)과 대주주들이 숨겨놓은 재산(654억원)을 더해 총 1조395억원을 찾아냈다. 하지만 그 대부분을 차지하는 부동산은 매입 원가(原價)로 계산한 것이어서, 실제 그만한 가치를 가질지는 두고 봐야 할 문제다.

 


게다가 그나마 당장 회수가 가능하지도 않다. 환수책임을 맡는 예금보험공사가 소송을 내서 이겨야 한다. 법원이 예보가 환수할 수 있는 채권을 확정해 주어야 하기 때문이다. 산재한 자산별로 소송을 각각 내야 하기 때문에 소송건수도 수백건이 넘을 것으로 전망된다. 때문에 법원의 판결이 언제 나올지 현재로선 가늠하기 어렵다.

 



6조원 불법대출 중 허공으로 날아가 버린 5조원은 '손실'로 처리된다. 금융당국은 저축은행의 부실채권을 손실처리하기 위해 저축은행 특별계정(예금보험기금의 일종) 자금을 끌어다 쓴다. 금융당국 관계자는 "예금보험기금은 은행과 보험사 고객들이 낸 돈(예금보험료)으로 조성되기 때문에 부실 저축은행 정리 비용은 결국 국민의 호주머니에서 나오는 셈"이라고 말했다.

 



문제는 올해 영업정지된 저축은행이 부산저축은행 외에도 15개나 된다는 점이다. 금융당국은 부산저축은행 5조원을 포함해 16곳의 부실 저축은행을 정리하는 데 15조~17조원이 들어갈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미 상반기 영업정지된 저축은행들을 처리하는 데 8조원가량이 들어갔다.

금융 당국 관계자는 "저축은행 부실처리에 투입되는 15조~17조원 중 30~40%가량만 회수될 가능성이 커 결국 10조원가량은 국민이 공동부담하게 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

이런기사는 그러려니 하고 그냥 넘겨야하는데,, 그러질 못하니 얼굴이 화끈거리고 일이 손에 안잡히네요..

이와중에 이메가찍찍이님은  외국나가서 과도한복지로 국가채무 과한 나라들을 성토하고 앉았구요..윗대가리들이 조금만 더 깨끗하면 막을수 있었던 우리 혈세,, 4대강 공구리 삽질로 들어가는 수조원의 국가 예산,,

분노해야할 부산사람들은 또 한나라당사람에게 표를 주고..

박원순시장이 시립대 반값 당장 실시하겠다는 댓글에 포퓰리즘 전시행정으로 예산축난다는 둥, 나라가 망한다듣 둥.. 알바들이 활개를 치고 다니네요.



IP : 114.201.xxx.75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이씨일가물어내
    '11.11.3 10:24 AM (117.53.xxx.11)

    왜요? 이씨일가가 물어야지요.

    FTA 추진하는 짐승들 사형시키자는 아고라 서명입니다.

    http://agora.media.daum.net/petition/view?id=113973


    서울시장시절 이상득아들 이지형시켜 우면터널을 만들었다지요.
    통행량 10배로 뻥튀겨 매년 300억, 서울시 거의 270억 세금을 삥뜯긴다는
    내곡동 사저 부동산 매입 비용 모두 청와대에서 지불됨
    청와대와 시형 땅을 54억에 매입 매도자는 40억에팜(시형은0원)

    저축은행 해먹은 본체는 이상득
    http://media.daum.net/politics/others/view.html?cateid=1002&newsid=2011091415...

  • 2. 모든 비리가 밝혀질
    '11.11.3 11:05 AM (58.232.xxx.193)

    그날이 오기를 간절히 기대합니다.

  • 3. 쟈크라깡
    '11.11.3 1:11 PM (121.129.xxx.246)

    아 내 돈,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9268 대하찜과 어울릴 메뉴 뭐가 있을까요 손님 01:53:20 30
1229267 은행 창구에서 송금을 했는데요 5 ,,, 01:34:53 373
1229266 졸리질 않아요 ? 01:32:52 124
1229265 "불량 아닌데요?"..'한국 사위' 직접 나서.. mm 01:32:19 225
1229264 가죽소파 냄새 지안 01:13:22 103
1229263 문 대통령·트럼프·시진핑..유엔총회 정상 연설 시작 5 .... 01:06:48 405
1229262 유툽보다가 떼창을 너무 잘해서 가져왔어요 1 ㅌㅌ 01:01:06 490
1229261 헤어스타일이 중요한가봐요. 촌스럽고 무거운 느낌의 화사가 2 ㅇㅇ 00:53:57 1,168
1229260 남자바꿔가며 계속 바람피는 친구 7 .. 00:50:32 1,076
1229259 이런 손해본 상황에 어찌 대응하세요? 2 .. 00:44:05 456
1229258 고1 통합 과학 질문입니다. 1 과학 선생님.. 00:43:02 274
1229257 고구마가 검게 삶기는 이유가? 2 고구마 00:38:42 314
1229256 아파트에서 음식냄새는 1 00:36:29 363
1229255 요즘 청담동 술집 이시간까지 영업 하나요? 1 .. 00:26:47 364
1229254 올 4월 전세 입주했는데 집주인이 집 내놔서... 6 세입자 00:20:38 1,188
1229253 진짜 몸에 좋은 포도즙인데 추천할께요 15 동그라미 00:14:29 1,887
1229252 내일 아침에 먹을 카스테라 생각에 설레여요 7 ㅇㅇ 00:13:15 1,336
1229251 풍년몰 세일해요. 11 그렇궁요 00:07:53 1,735
1229250 언제까지 노력하고 애쓰며 살아야 할까요? 15 ㅇㅇ 00:07:38 1,776
1229249 에어프라이어 요리책 추천해 주실 분 1 혹시 00:02:41 184
1229248 냥이 덕에 모기 잡았어요 ㅋ 7 .... 00:01:04 872
1229247 19금) 죄송합니다. 사후피임약 먹으면 괜찮을까요ㅜㅜ 17 ㅇㅇ 2020/09/22 2,733
1229246 50중반인데 크라운 9개 ...너무 많은거죠? 5 ㅇㅇ 2020/09/22 1,254
1229245 방탄 tiny방송 직캠입니당 2 이뻐 2020/09/22 478
1229244 드라마가 뭐라고 1 joy 2020/09/22 8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