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나이들면 시력이 나빠지지 않는다는 말은 사실이 아닌거 같아요.

바보똥개 조회수 : 2,530
작성일 : 2011-10-27 17:18:22

33살이구요.

 

눈이 아주 나빠요.

(-4.5 / -10.5 정도요..흠..)

 

게다가 점점 나빠집니다. -.-

그냥 침침하다 생각만 했는데,

 

지금 눈 앞의 모니터의 글씨가 안 보이네요.

점심때 식당 예약적는 종이의 제 이름이 안 보여서 매니저한테 확인도 못해주고 다른 사람이 해줬어요-.-

 

근 석 달간, 편집 작업이 많았어요.

그래서 더 급속히 나빠졌나봐요.

 

몇 달전에 안과갔을때 제가 좀 침침한거 같다고 하더니

약간 떨어지긴 했는데

원래 나이가 들면 더 나빠지지 않는다고 잘라 말하더라구요.

 

근데 안 보임-.-

하지만 상식적으로 생각해보면

눈이 계속 혹사당하면 나빠지는건 당연한거 아닐까요?

시력에 무슨 마지노선이 있는것도 아니구요.

 

여튼..

 

라섹도 못하는 눈인데..(너무 나빠 렌즈삽입술하라더군요)

너무 힘들어요. 너무 피곤하고.

양안 차이가 너무 나서 정확한 안경 교정도 힘들고..

 

눈 좋은 사람이 제일 부러워요.ㅠㅠ

 

 

IP : 211.217.xxx.253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10.27 5:27 PM (112.185.xxx.182)

    저도 양안 차이가 심한데 오른쪽눈이 더 나빠요. 지금 상태에서 더 나빠지면 오른쪽은 렌즈를 주문 맞춤해야 한다더군요. 현재로도 큰안경점이나 가야 렌즈가 있습니다. 덕분에 렌즈를 중간정도 가격으로 선택해도 30만원돈이 나와요..

    저도 정말 할 수만 있으면 수술하고 싶은데..
    30초반까지는 눈 더 나빠질 수 있습니다. 전 이제 40초반이라 시력 고정된지 몇년 되었구요 몇년간 시력검사 결과가 같습니다. 작년엔 오히려 더 나아졌다고 하더군요.

    주변에 렌즈 삽입하신 분이 있는데 예후가 굉장히 좋다고 하네요. 금전 여력이 된다면 하시는게 좋을것 같아요. 전 여력이..ㅠㅠ

  • 2. //
    '11.10.27 5:29 PM (59.26.xxx.240)

    저도 30넘어서까지 편집일 했었는데 종일 컴퓨터에 야근도 자주 하니까 계~속 눈이 나빠졌어요. 퇴사하고는 시력이 더이상 나빠지진 않네요. 저도 시력 좋은 사람이 제일 부러워요~ 시력은 유전된다는데 아이들 걱정도 되고...ㅜㅜ

  • 3. ..
    '11.10.27 5:30 PM (115.41.xxx.10)

    혹사하면 당연히 나이 들어도 나빠지지요. 관리 잘 하셔요.

  • 4. 원글
    '11.10.27 5:31 PM (211.217.xxx.253)

    저도 차라리 빨리 시력고정이 되고 싶어요.ㅠㅠ
    렌즈삽입술은.....ㅠㅠ 너무 무섭더라구요. 아마 라섹이 된다고 했으면 했을거에요. 눈 자체는 튼튼하다 하더라구요 ㅎㅎ 두께도 두껍도, 표면도 울퉁불퉁아하고 매끄럽고.
    근데 아직은 좀 수술은 무서운거 같아서요.
    아 눈 좋으신 분들은 얼마나 좋을까 생각해요.

  • 5.
    '11.10.27 7:44 PM (222.237.xxx.218)

    푹 쉬시면 괜찮아져요..
    그게 시력은 그대로인데 교정이 안된대요..
    기계로 재면 항상 그대로인데 교정시력이 제대로 안나오는 거죠..
    저도 아무리 검사해도 그대로래요..
    그런데 점점 안보여요..ㅠㅠ

  • 6. 흐흐
    '11.10.27 11:42 PM (121.139.xxx.164)

    저는 초고도 근시입니다.
    원글님보다 제법 더 나쁘지요.
    30대 초반은 무리하면 나빠지구요
    저도 이렇게 나빠지다가 영 안보이면 어쩌나 무서워 꿈도 다 꿨어요.
    30대 후반쯤되니 시력이 완전 고정이 되던데요.

  • 7. 전-18
    '11.10.27 11:53 PM (211.172.xxx.110)

    혹시 황반에 문제가 있나 알아 보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6764 박근혜 정부 기무사 '입대 예정자' 사찰 문건 최초 확인 - .. 뉴스타파 02:51:47 46
1316763 처음으로 아이폰 써보고 있는데요... 3 ... 02:42:19 126
1316762 앗! 조국폴더닷! 4 조작검사 02:15:27 241
1316761 코스피가 4100까지 간다는 의견이 있던데... 2 ㅇㅇ 01:50:43 643
1316760 적극적이지 못한 성격에 눈물나요 6 01:34:41 573
1316759 커피를 마시면 소변이 안나와요 3 .. 01:17:25 496
1316758 날씬한 사람들은 정말 안먹네요? 11 .... 01:15:50 1,386
1316757 강아지에게 고마운 마음 7 111 01:08:25 544
1316756 정인이 양부모 변호사 참 어이없네요 6 ㅁㅁ 00:59:26 1,402
1316755 액체세제 세척력 비교 최신판 8 때가쏘옥 00:52:16 829
1316754 분당, 서초 헬스장 코로나 발생이 이상하다는 글 그새 지웠네요... 12 왜그래요 00:46:56 1,616
1316753 고2-과학자습서 추천 좀 해주세요. 1 ;;; 00:45:22 168
1316752 아기앞에서 친정엄마에 대한 호칭문제요 47 ㅇㅇ 00:40:36 1,294
1316751 도대체 코로나를 어떻게 잡겠다는거죠? 30 00:38:25 1,585
1316750 노래방 갈 수 있는 건가요? 3 가수 00:35:29 364
1316749 온라인 세상은 무서워요. 서예지 인성 폭로 (판) 2 ㅇㅇ 00:33:48 2,065
1316748 넷플 재미있는거 순으로 추천부탁드려요. 7 드라마 00:32:13 651
1316747 정인이 양모에 사형 구형 ㅇㅇ 00:24:52 511
1316746 오늘 유퀴즈 나태주 시인 편 참 좋았어요. 2 ㅇㅇ 00:24:09 958
1316745 남편의 제안 13 19금 00:24:04 1,662
1316744 듣고 보니 기분이 나쁘네요 리얼돌. 8 .. 00:16:49 1,587
1316743 키 155, 48kg이 날씬한 건 아니죠? 24 아닌디 00:13:47 2,366
1316742 아이들하고 저녁에 잠깐 이야기할때 젤 행복해요 5 456 00:08:29 779
1316741 박원순 서울시, 시민단체 5년간 7천억원 지원 보도는 '거짓' 11 죽일놈들 00:07:46 838
1316740 82의 디어문으로 추정되는 사람 14 .. 00:07:39 9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