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키친토크

즐겁고 맛있는 우리집 밥상이야기

제 목 : 간설파마후깨참

| 조회수 : 9,686 | 추천수 : 4
작성일 : 2019-06-06 13:21:44

82쿡 오랜 회원분들이라면 모르실리 없는 마법의 주문(?)

간설파마후깨참이지요

불고기 공식인데 신기하게도 모든 요리에 이 공식에서 조금 더하거나 빼주면 되더라고요

간(간장.소금.고추장등등 간이 되는 재료)설(단맛)파마후깨(지저분할수있으면패스)참 돼지나 닭엔 생강추가

그냥 꼭 한번 이렇게 덕분에 요리가 어렵지 않다 말씀드리고 싶었어요:)

 

 

 

친한 동생이 불러 먹은 술상이예요

동생이 정말 먹고싶어한 떡꼬치

 

 

 

소스 듬뿍 만들어두고 몇번이나 해먹었어요

이건 공장밀떡이 제맛~!

 

 

 

 

간설파마후참 생,고춧가루 조합으로 만드는 제가 자신있는 요리 닭도리탕!!

계림식당생각나서 밀떡도 듬뿍

이건 꼭 토종통닭사다 직접 토막쳐서 만들어요

토막닭은 허벅지살 실종이라ㅠㅠ

 

 

 

 

간설파마후깨참 고춧가루,액젓

봄동겉절이예요

 

 

 

 

깨참 두부김치

 

 

 

 

남동생이랑 둘이 앉은자리에서 1키로씩 먹어치우는 삼겹살(ㅋㅋㅋㅋ)

쿠진아트그리들러는 파니니굽겠다고 사고 삼겹살을 더많이굽습니다

 

 

 

 

밀떡3키로...이젠 다 먹고없네요...또르륵...

 

 

 

비가 왔나봐요..........(핑계)

 

 

 

 

청년식당보다 맛있는 내 고기떡볶이~

호주산업진살대패사다가 거의 다 구워갈즘 간설넣고 후드리볶볶해주고

청년식당보다 덜달고 칼칼한 조아요메이드 떡볶이에 올려주면 됩니다 :)

 

 

오랜만에 장문의 글을 쓰니 너무 어색해요.......

다음엔 손풀고 다시 나타날게요

사진은 많이 밀려있숩니다 하하핫

 

전 이만 친구랑 낮술마시러 총총총.....

 

3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테디베어
    '19.6.6 2:13 PM

    오~ 간설파마후깨참 정말 좋은 공식이지요.
    닭볶음탕도 떢볶이도 김치전도 다 넘 맛있게 하시네요^^
    밀린 사진들도 어서 풀어주세요^^
    자주 글 올려주시면 좋겠습니다.

  • 조아요
    '19.6.6 11:55 PM

    넵:)
    귀차니즘 극복해보겠습니다!!

  • 2. 고고
    '19.6.6 5:01 PM

    오호~~ 제가 좋아하는 죄다 술상입니다. ㅎㅎㅎ

    그 허벅지살은 어디 갔을까요?^^

  • 조아요
    '19.6.6 11:56 PM

    그러니까요~~!!
    사실 제조사에 문의했으나 누락될수도 있다해서 그냥 통닭을 토막쳐서 먹고있어요...

  • 3. 캔디스
    '19.6.6 8:16 PM

    님 짱....
    모든 음식이 다 맛나 보여요.......

  • 조아요
    '19.6.6 11:57 PM

    그러고보니.....저 죄다 빨간 것만 좋아하네요ㅠㅜ

  • 4. 나비언니
    '19.6.6 9:09 PM

    아.. 다 한국인의 소울푸드구만유...

    너무 맛나 보입니다.. 츄릅

  • 조아요
    '19.6.7 12:00 AM

    제 소울푸드지요 :•)

  • 5. 마이러브
    '19.6.6 9:38 PM

    그렇군요 전 불고기만 생각했는데 빨갛게하는 요리들도 적용되는 마법의공식이군요^^

  • 조아요
    '19.6.6 11:59 PM

    간->요걸 간맞추는것으로 생각하면 정~말 무궁무진하더라고요

  • 6. miri~★
    '19.6.6 9:39 PM

    오오 비오는 밤..고기 떡볶이에 꽂혀버렸네요ㅜㅜ

  • 조아요
    '19.6.6 11:58 PM

    밀떡에 대패쇠고기만 있음 얼마든 가능한 요리라 자주 해먹었어요 :)

  • 7. 초록하늘
    '19.6.7 3:03 PM

    이집 맛집이네요.
    다 맛있어 보이지만
    삼겹살 옆에 미나리를 보니
    배우신 분이 분명합니다.

  • 조아요
    '19.6.11 12:59 AM

    가방끈은 짧으나 숟가락자루는(?) 깁니다..ㅎㅎㅎ

  • 8. 윤양
    '19.6.7 6:38 PM

    참이슬 빨간거!!!!
    와, 저거 마시는 사람 거의 없는데 보는 순간 눈이 띠용~! 했어요.

    메뉴가 다 침 주르르~ 해요, 대 고문 입니다 ^^

  • 조아요
    '19.6.11 12:59 AM

    제 주위는 다 저거마시고 집에도 박스로 사다 두..고.......

  • 9. 행복나무
    '19.6.7 9:19 PM

    안주의 여왕 등극인가요? ^^
    떡꼬치에 발린 윤기나는 소스 비법이 궁금하네요.
    저도 떡볶이 만들때 짜투리 고기 넣기도 하는데
    고기가 들어가면 맛이 확실히 달라지죠. ^^

  • 조아요
    '19.6.11 1:02 AM

    집에 있는것 이것저것 넣었는데 기름넉넉히 마늘을 다글다글볶다가 고추장도 넣고 볶다가 물엿많이 케찹조금 이랬나봐요...그런데 양심적으로 고백하옵기는 발리에서 사온 케찹마니스삼발소스를 좀 넣었습니다.....

  • 10. gariox
    '19.6.7 10:17 PM

    양념은 단맛짠맛 순이라고 배웠는디?
    간설이 아니고 설간. 아닌가요,

  • 조아요
    '19.6.11 1:03 AM

    외우기 쉽게 해주신것같아요^^

  • 11. 단호박
    '19.6.8 8:27 AM

    조리사시험 준비하면서 간설파마후깨참으로 배웠던 기억이나네요^^
    빨간양념은 고설파마후깨참
    ㅎㅎ음식이 맛스러워 보입니다.

  • 조아요
    '19.6.11 1:04 AM

    정말 저 공식에 재료에 대한 이해만 있으면 어떤 요리도 두렵지않더라고요..
    가..가끔 히트레시피를 뒤적이긴 하지만요

  • 12. 뽀롱이
    '19.6.8 12:14 PM

    어머나 안주 대박!
    떡볶이 때깔 죽이네요
    요리학원에서도 '간설파마후깨참' 으로 배웠는데 다른곳 응용 저도 열씸히 해볼랍니다^^

  • 조아요
    '19.6.11 1:06 AM

    심지어 떡볶이도 간설파마후깨 고춧가루의 조합으로 어저께 해먹었어요 저...

  • 13. 바다
    '19.6.9 2:31 PM

    떡볶이 위에 고기볶음 조합 좋은데요
    집에서 만들어 볼게요
    훌륭한 식사가 될듯요 ^^

  • 조아요
    '19.6.11 1:07 AM

    체인떡볶이집의 인기메뉴인데 전 제가 한게 더 맛나요^^;;
    마무리로 밥도 꼭 볶아드세요

  • 14. 쑥과마눌
    '19.6.10 12:45 AM

    공부를 무척 잘 하셨을듯요.
    한 번에 딱 외워지는 마법의 소스응용이네요.
    감사합니다

  • 조아요
    '19.6.11 1:08 AM

    공부는 노코멘트하겠습니다....ㅠㅠ
    그저 82에서 잘 배운 여자로 기억해주세요...

  • 15. 빨강머리애
    '19.6.12 9:52 AM

    겉절이 사진만 봐도 군침이 도네요 ㅠㅠ

  • 조아요
    '19.6.14 12:22 AM

    봄동은 부지런히 먹어둬야 후회가 없죠!!ㅋ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3926 놀다 지쳐 반찬 만들었습니다.^^ 7 고고 2020.08.08 3,329 2
43925 여행지의 풍경과 음식들^^ 36 시간여행 2020.08.05 7,060 5
43924 집빵은 35 테디베어 2020.08.04 6,737 3
43923 가지는 24 테디베어 2020.08.03 6,927 4
43922 미술관 관람 23 수니모 2020.08.02 7,063 5
43921 묵과 체리. 25 Sei 2020.07.31 6,721 5
43920 멸치 무침으로 돌아왔습니다 :-) 40 소년공원 2020.07.31 8,965 5
43919 126차 후기) 2020년 7월 닭갈비와 막국수 & 부.. 17 행복나눔미소 2020.07.30 4,646 10
43918 필요했습니다. 그래서 만들었습니다~ 24 천안댁 2020.07.29 8,116 4
43917 응답) 잘 살고 있습니다.^^ 53 고고 2020.07.27 9,172 10
43916 내 오랜 친구에게 안부를 전하며, 집밥으로 견디는 시간들... 23 왕언냐*^^* 2020.07.27 9,384 5
43915 7월의 어느 주말, 솔이엄마 일한 얘기 41 솔이엄마 2020.07.27 8,263 11
43914 도토리묵을 만들어야겠어요. 36 Sei 2020.07.24 7,323 6
43913 그래도 살아지더이다. 30 천안댁 2020.07.23 9,879 6
43912 조화로운 삶? 52 수니모 2020.07.22 8,443 8
43911 7월의 여름정원과 밥상 50 해피코코 2020.07.21 8,885 9
43910 좋은 일. 그리고 초코 무스. 37 Sei 2020.07.20 6,553 9
43909 실패없이 가장 완벽한 (샐러드용 빵) 크루통 만드는 법 21 로빈쿡 2020.07.19 6,089 5
43908 솔이네집 7월 지낸 이야기 50 솔이엄마 2020.07.19 8,093 11
43907 바로 지금! 32 백만순이 2020.07.17 8,401 7
43906 내 어릴 적 소원, 그리고 넓은 부엌에서 밥해먹는 이야기 46 소년공원 2020.07.15 13,182 7
43905 살아가요. 22 Sei 2020.07.13 11,046 5
43904 다 잘될거에요 24 ilovemath 2020.07.10 12,328 6
43903 온라인 강의 이야기와 할림 조리법 재방송 :-) 10 소년공원 2020.07.07 11,216 6
43902 125차 후기) 2020년 6월 파스타(토마토소스와 크림파스타).. 10 행복나눔미소 2020.07.07 6,023 6
43901 코비드19 그리고 소중한 일상 34 해피코코 2020.07.05 10,290 14
43900 미국 독립기념일 런치 14 에스더 2020.07.05 8,334 2
43899 따라쟁이(초록님. 수니모님) 16 천안댁 2020.07.03 7,496 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