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크로셰 프릴버전 완성^^

| 조회수 : 2,183 | 추천수 : 0
작성일 : 2022-08-27 18:48:31
드디어 완성했습니다. 지름이 한 30 좀 안되는거 같아요
두단으로 프릴을 올리려니 쉽지는 않네요.
풀먹이기 쉽지 않을거같아서 그냥 두려구요.






이건 좀 작은 사이즈 한 11센티 정도 됩니다.
컬러 프릴을 달았더니 변화있고 좋네요.



요건 위에꺼에 새 장식품을 앉혀봤구요.


요건 겨울 눈꽃송이 모양입니다.


요건 위에 이어서 컬러 프릴 버전입니다. 사이즈는 같아요.




연보라 보카시 실로 짰더니
좀 색다르네요.
내일부터는 흰색으로 하나 더 짜려구요
짜고 짜고 또 짜고
세월이 막 갑니다.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hoshidsh
    '22.8.28 2:53 AM

    어머!!! 너무 예뻐요!!!
    흰 색도 이쁘고 색깔 넣은 것도 특이하네요.
    까마귀들조차 예뻐보여요.

  • Juliana7
    '22.8.28 9:31 AM

    감사합니다. 더 열심히 짜보겠습니다. 사실 이번꺼는 짜면서 손가락이 좀 아팠네요.
    작은 종달새같은데 앤틱이라 검게 보이네요.

    감사합니다.

  • 2. hoshidsh
    '22.8.31 10:19 PM

    어머! 종달새였군요.
    죄송해요..까마귀라고 해서..
    다시 보니 귀여운 얼굴이 종달새 맞네요.
    손가락 아프실 정도로 작업 하시면 안 되니 쉬엄쉬엄 하셔요.

  • Juliana7
    '22.8.31 11:44 PM

    더 예쁜거 짜면 종종 보여드릴께요.

  • 3. 까만봄
    '22.9.5 8:01 AM

    눈꽃송이
    풀먹여서 크리스마스 트리 오너먼트로 쓰면 너~ㅁ 아쁘겠어요^^

  • Juliana7
    '22.9.5 1:25 PM

    네 안그래도 오래전에 짠게 누래져서
    다시 짜고 있어요
    손이 좀 아파 힘들지만 너무 예쁘네요
    정말 감사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733 내 코가 석자면 보이지 않는다 4 도도/道導 2022.11.17 776 0
25732 감사해 하는 이유 2 도도/道導 2022.11.16 654 0
25731 에프로 누룽지 만들기 도전!!!! 1 둥글게 2022.11.16 1,803 1
25730 비오는 날의 가을이 되면 2 도도/道導 2022.11.14 801 0
25729 체리 인테리어 사진 올리기 2 9 호후 2022.11.13 7,751 0
25728 체리 인테리어 사진 올리기 8 호후 2022.11.13 11,350 0
25727 변함이 없는 것 같아도 2 도도/道導 2022.11.13 633 0
25726 겸손하면 아름답게 보입니다. 2 도도/道導 2022.11.12 731 0
25725 철들기를 기다리는 부모의 심정으로 6 도도/道導 2022.11.11 1,078 1
25724 곳 곳에 가을의 색과 소리가 들립니다. 2 도도/道導 2022.11.10 622 0
25723 겨울로 접어 들면 2 도도/道導 2022.11.09 698 0
25722 딸이 강아지를 데려왔어요 증명사진 첨부합니다 42 흰구름1 2022.11.08 9,371 1
25721 가을을 담장으로 4 도도/道導 2022.11.08 756 0
25720 끝을 향해 달려가는 삶 6 도도/道導 2022.11.07 941 0
25719 아버님이 계시는 곳 (동영상 일기 오류 수정) 2 도도/道導 2022.11.04 959 0
25718 간접 경험과 느낌이 2 도도/道導 2022.11.03 718 0
25717 국가적 아픔 2 도도/道導 2022.10.31 995 0
25716 주인이 애타게 찾고 있는 고양이... 2 야옹냐옹 2022.10.31 2,192 1
25715 2017년 할로윈 경찰 깔린 사진 3 테나르 2022.10.30 1,856 0
25714 찾아 나서면 기쁨이 보입니다. 5 도도/道導 2022.10.28 861 0
25713 가을을 즐기는 마음 2 도도/道導 2022.10.27 677 0
25712 폐공장에서 즐기는 예술 2 도도/道導 2022.10.26 824 0
25711 국화 분재 2 도도/道導 2022.10.25 691 0
25710 눈물이 흐른다 4 도도/道導 2022.10.24 939 1
25709 천만송이 국화 3 도도/道導 2022.10.22 1,152 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