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사람으로 인한 즐거움

| 조회수 : 708 | 추천수 : 0
작성일 : 2022-01-03 11:55:29


세월이 많이 흘렀습니다 .

아빠와 함께 눈사람을 만들고  즐거워했었습니다 .


어느 날 딸의 손을 잡고  아빠 흉내를 내 봅니다 .


이제는 혼자 이런 사진을 찍으며

늙어가고 있음을 실감합니다 .


그래도

늙어가는 것이 즐겁습니다 .


훗날 내 모습은 없어지고  이야기만 남게 될 때

하늘에서 내려다보며

흐뭇해 할 것이기 때문입니다 .

도도/道導 (ggiven)

한적한 시골 마을에서 농민들과 기도하는 사람입니다.제 홈피에 가시면 글과 사진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홈페이지 주소는 saepum.org 입니다.~^^페이스북 https://w..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toal
    '22.1.3 11:11 PM

    눈물이 나네요.
    그리움이
    눈물이 되었나봐요.

    방안이라 눈을 맞은 것도 아닌데.
    (재미없는 농담 했어요)
    그리움을 조금이라도 덜어 볼까 싶어서요.

  • 도도/道導
    '22.1.4 8:26 AM

    눈에 눈이 들어 가니 눈물 인가요 눈 물인가요 라는 글귀가 생각납니다.
    때에 따라서는 눈물을 흘리는 것이 마음을 정화하는데 많은 도움이 된다네요~^^
    농담과 함께 즐거운 댓글 감사합니다.

  • 2. 김태선
    '22.1.5 10:37 AM

    함박눈이 수북히 쌓인 풍경울 보니
    영화 "닥터지바고"가 생각납니다.

    제가 초등 중등때 ㅂ

  • 3. 김태선
    '22.1.5 10:42 AM

    제가 초등 중등때 봤던 영화...
    설원을 배경으로 한 OST 라라의 추억은 겨울이면
    떠오르는 대표적인 테마곡으로 사랑받는 영화음악이었죠.

    제 나이 53세, 당시 봤던 영화는 이제 현실이 되어
    나는 저런 데서 몬산다....
    도시가스도 안 나오고 365일 눈오면 나는 매일 비상이다....
    눈 치우러 매일 불러나간다.....라고요..

    나는 라라가 되기 싫다.......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651 스치는 인연보다 도도/道導 2022.06.24 214 0
25650 향과 바람이 전해주는 느낌 2 도도/道導 2022.06.23 269 0
25649 아름다운 세상의 아름다운 분들 도도/道導 2022.06.22 372 0
25648 연 향이 퍼지기 시작합니다. 2 도도/道導 2022.06.21 486 0
25647 스며드는 힘 2 도도/道導 2022.06.20 495 0
25646 본격적인 여름이 시작됩니다. 2 도도/道導 2022.06.19 596 0
25645 주사 21일차 순돌이입니다. (모금현황 및 비용 업데이트) 3 지향 2022.06.18 781 1
25644 시선이 멈추는 곳 도도/道導 2022.06.18 559 0
25643 정석에 매이면... 2 도도/道導 2022.06.17 651 0
25642 쓰레기와 온갖 잡 것들 4 도도/道導 2022.06.16 940 0
25641 새로운 향에 취합니다. 2 도도/道導 2022.06.15 780 0
25640 비 오는 날의 청초함 2 도도/道導 2022.06.14 867 0
25639 대단하지 못하지만 대단해지고 싶다 2 도도/道導 2022.06.12 1,086 0
25638 가세가 아니라 기업입니다. 2 도도/道導 2022.06.11 1,106 0
25637 주사 14일차 순돌이입니다. (현재까지 모금현황 및 비용) 5 지향 2022.06.11 1,338 0
25636 살아온 세월이 증명되어... 2 도도/道導 2022.06.10 1,043 0
25635 열린 마음은 문까지 열어 놓습니다. 2 도도/道導 2022.06.09 1,184 0
25634 아름다움은 조화롭게 만들고 4 도도/道導 2022.06.08 1,184 0
25633 순돌이 화요일 사진 4 지향 2022.06.08 1,641 0
25632 복막염 투병중인 순돌이를 도와주세요. 3 지향 2022.06.06 2,375 0
25631 양귀비의 패션 쇼 2 도도/道導 2022.05.30 2,232 0
25630 나의 해방일지 16회 리뷰 – 이것은 완전한 구원이다. 21 리메이크 2022.05.30 5,630 1
25629 < 나의 해방 일지 > 15화 리뷰 6 리메이크 2022.05.29 2,714 1
25628 나의 해방일지 –15화를 기다리며 6 리메이크 2022.05.28 1,882 1
25627 내가 있는 곳과 있어야 할 곳 2 도도/道導 2022.05.26 1,967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