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색동저고리에 다홍치마

| 조회수 : 2,253 | 추천수 : 0
작성일 : 2020-12-20 17:35:53
색동저고리를 만들어 입혔어요.
요 아이는 팔이 좀 짧아서 
색동이 모자랐네요.
그래도 빵실한 얼굴이 귀요미에요.
막내옷은 소매를 잘 잰다고 쟀는데
어릴때 몇년 더 입으라고 큰옷 사준거같이 됬네요. ㅎㅎ


요 아이는 아직 얼굴 메쿠를 안해서리
몸이 아주 얇아서 살없는 사람 한복입은거처럼 됬네요.

요렇게 두벌 했어요
며칠 걸렸는데 
크리스마스도 있고 명절도 다가오니
부지런히 했는데
예쁘네요.

여러분들도 올 한해 힘드셨지만
내년에는 건강하고 행복하시기 바래요

저도 더 행복해지겠습니다.

카톡아이디:Robert03
1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자수정2
    '20.12.20 6:09 PM

    곱고 예뻐요.
    인형 얼굴도 세수 잘 시켜놓은 어린 시절 친구보는
    기분이라 정겹네요.
    한복 만드시면서 눈은 괜찮으세요?

  • Juliana7
    '20.12.20 6:53 PM

    나이들어 돋보기 쓰고 합니다.
    눈아프면 얼른 쉽니다. ^^

  • 2. 호옹이
    '20.12.20 6:14 PM

    아... 기대했던대로 정말 예쁘고 귀엽고 사랑스러워요. 어릴때 색동저고리 한번도 못입어봐서 한이.... ㅋㅋ 뺏어입고 싶네요. ㅋㅋ

  • Juliana7
    '20.12.20 7:09 PM

    ^^ 저도 생각해보니 맏언니라 못입어봤네요.

  • 3. 예쁜솔
    '20.12.20 6:14 PM

    에구구...귀엽네요.
    역시 한복은 색동저고리가 진리에요.
    어릴때 명절 다가오면
    색동 때때옷 기다리며 밤잠을 못자곤 했죠.

  • Juliana7
    '20.12.20 7:22 PM

    아주 행복한 추억이네요. ^^

  • 4. hoshidsh
    '20.12.20 6:21 PM

    정말 오랜만에 보는 색동저고리예요.
    앙증맞고 너무 이쁩니다. 한 땀 한 땀, 애정이 담뿍 담겨 있네요.
    인형이 앉아 있는 자리에 놓은 퀼트 방석도 이뻐요

  • Juliana7
    '20.12.20 8:02 PM

    퀼트를 아주 오래전에 했었답니다.
    오른쪽에 크로셰 레이스도 보이죠?
    요런거 좋아해서 늘 했습니다.

  • 5. 너바나
    '20.12.20 7:46 PM

    우와 진짜 곱네요. 첫번째 인형이 우리 조카 닮아서 더 이뻐보여요.
    손재주가 보통 좋으신게 아닌데요?
    부럽습니당. 인형들 예쁜 옷 많이 만들어 입혀주세요.

  • Juliana7
    '20.12.20 8:08 PM

    넵. 감사합니다.

  • 6. 따뜻한시선
    '20.12.22 12:50 PM

    세상에 이렇게 이쁜 색깔의 모든 조화로움이
    다 어우러졌네요
    저는 정말 솜씨 좋은 분들이 존경스러워요
    이런 수고로움은 눈 아프고 어깨 아프다고 들었어요
    틈틈히 쉬어 주며 하세요^^

  • Juliana7
    '20.12.22 10:42 PM

    예전에는 어른한복하느라고 좀 그랬었는데
    이젠 작은거라 쉬엄쉬엄하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658 입양아 강아지-나보다 빠른 강아지 나와봐 6 케세이 2021.01.26 1,978 0
25657 남아 있는 이유 4 도도/道導 2021.01.26 629 0
25656 떠나는 이유 6 도도/道導 2021.01.20 1,276 0
25655 연이은 즐거움 2 도도/道導 2021.01.19 809 0
25654 향적봉에서 본 설천봉 상제루 2 도도/道導 2021.01.16 602 0
25653 돌아보면 보이는 것 2 도도/道導 2021.01.15 774 0
25652 강아지 Muckkbang 케세이 2021.01.15 1,003 0
25651 저희 금동이 은동이 동동이 쩍벌 사진입니다^^ 13 ♥라임♥ 2021.01.14 2,478 0
25650 아쉬븐따나 울 냥이 쩍벌. ^^ 12 뿌니맘 2021.01.14 1,879 2
25649 리트리버 강아지 새끼들 케세이 2021.01.14 1,064 1
25648 아이패드 에어4.. 교환해야 할까요? nice7272 2021.01.13 453 0
25647 눈 내리는 밤 개짖는 소리 담아 봤습니다 케세이 2021.01.13 358 0
25646 시골 똥강아지가 골든리트리버를 만났을때 케세이 2021.01.12 1,012 1
25645 너의 밝은 웃음이 도도/道導 2021.01.12 573 0
25644 왜 폰에서 이미지 업로드가 안될까요? 2 아큐 2021.01.11 358 0
25643 눈 오는 날의 산사 2 도도/道導 2021.01.09 792 0
25642 눈 내리는 모양성 2 도도/道導 2021.01.08 810 0
25641 감자 왔어요 (사진많아요) 25 온살 2021.01.07 2,939 0
25640 11시 5분 도도/道導 2021.01.06 522 0
25639 백양사 요사채 6 도도/道導 2021.01.05 1,008 0
25638 누에의 겨울 나들이 4 도도/道導 2021.01.04 626 0
25637 복있는 사람은 6 도도/道導 2021.01.03 1,208 0
25636 목도리 사진 올려봤어요. 26 해뜰날 2021.01.02 5,030 0
25635 恭賀新禧(공하신희) 2 도도/道導 2021.01.01 544 1
25634 눈오는날 보령이 6 구름 2020.12.30 1,575 0
1 2 3 4 5 6 7 8 9 10 >>